<고도를 기다리며>는 사뮈엘 베케트의 원작을 한국 거장 연출가 임영웅이 무대에 올린 전설적 작품으로 초연 45주년, 임영웅 연출 60주년, 소극장 산울림 개관 30주년을 맞이하여 역대 출연진들의 총 출연과 최고의 완성도를 갖춘 특별공연으로  관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정동환, 정재진, 이호성, 박용수, 송영창, 안석환, 이영석, 한명구, 박상종, 김명국, 정나진, 박윤석, 김형복까지 지난 ‘고도를 기다리며’와 함께 해온 역대 출연진 배우들이 총 출연한다.
지금은 TV, 영화, 공연무대를 넘나들며 각광받는 중견 연기자들로 활동하고 있는 그들이 탄탄하고 노련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새로운 ‘고도를 기다리며’를  열연하고 있다. 이번 ‘고도를 기다리며’는 지난 45년간 쌓이고 농익은 특별한 공연이 되리라고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기에 더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더블린, 아비뇽, 폴란드, 일본 등의 해외에서도 수많은 초청공연과 함께 언론과 관객의 호평을 이끌어냈던 ‘고도를 기다리며’는 1969년 초연 이후 45년간  끊임없이 사랑 받은 작품이다.

 

연극<고도를 기다리며>는 노벨문학상에 빛나는 사뮈엘 베케트가 던지는 인생에 대한 질문이다.
줄거리도 드라마도 없고 남녀 간의 사랑도 없는 메마른 연극이지만, <고도를 기다리며>는 175분동안 지루하면서도 색다르고 신기한 재미를 준다.  누구인지도 모르는 고도를 50년이나 기다렸다는 '포조'의 말처럼 우리의 인생도 끝없는 기다림과 반복의 연속이다.그래서 <고도를 기다리며>는 한국 연극사에 큰 획을 그은 작품으로 기억되는지도 모를 일이다. 5월 17일까지 극단 소극장 산울림에서 공연된다.공연문의 02)334-5915

 

 

 

[시놉시스]

 시골길. 앙상한 나무가 한 그루 서있을 뿐 아무 것도 없다.
 그 나무 아래에서 블라디미르와 에스트라공은 실없는 수작과 부질없는 행위를 반복하며‘고도를’기다리고 있다.
 이어서 포조와 그의 짐꾼 럭키가 등장하여 많은 시간을 메운다. 그리고 그 기다림에 지쳐갈 때 쯤 한 소년이 등장하여 말한다.
‘고도씨는 오늘 밤에는 못 오고 내일은 꼭 오시겠다고 전하랬어요.’ 이렇게 어제인지, 오늘인지, 혹은 내일일지 모르는 하루가 저물어 가는데.....

 고도를 기다리며의 기다림은 언제나 현재 진행형이고, 더욱 부조리한 것은 약속의 시간도, 장소도, 목적도, 그리고 무엇보다 그 대상도 불확실하다는 사실이다. 그러나 ‘우리는 고도를 기다려야해’라는 말은 마치 거역할 수 없는 운명의 주문처럼 고고와 디디를 다시 지루한 기다림의 현실로 불러들인다. 과연 이 시대를 살고 있는 관객들이 각자 기다리는 고도는 무엇일지...

[공연사진:극단 산울림 소유입니다]여기서만 감상하세요!

 

 

[티켓]

 

 

 

공연명:<고도를 기다리며>
일정:2015.3.12.(목) - 5.17(일)
공연시간:평일 7시 30분 / 주말, 공휴일 3시 (월요일 공연없음)
작:S.베케트
연출:임 영 웅 (극단 산울림 대표)
출연진:블라디미르 =정동환, 송영창,한명구/에스트라공=박용수,안석환,박상종/포조=이호성,이영석,김명국/
          럭키=정재진,정나진,박윤석/소년=김형복
티켓 : S석 40,000원 / A석 30,000원
예매 : 인터파크, 전화예매 (02-334-5915)
홈페이지   http://www.sanwoollim.kr
블로그     http://blog.naver.com/tcsanwoollim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tcsanwoollim

 

 

 

(사진제공:극단 산울림)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45년의 명무대, 13인의 명배우 총 출연

 

 

한국 연극사에 기념비적인 무대인 임영웅 연출의 ‘고도를 기다리며’가 초연 45주년, 임영웅 연출 60주년, 소극장 산울림 개관 30주년을
맞이하여 역대 출연진들의 총 출연과 최고의 완성도를 갖춘 특별공연으로 관객들을 맞이한다.
정동환, 정재진, 이호성, 박용수, 송영창, 안석환, 이영석, 한명구, 박상종, 김명국, 정나진, 박윤석, 김형복까지 지난 ‘고도를 기다리며’와 함께 해온
역대 출연진 배우들이 총 출연한다.
지금은 TV, 영화, 공연무대를 넘나들며 각광받는 중견 연기자들로 활동하고 있는 그들이 탄탄하고 노련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새로운 ‘고도를 기다리며’를 열연하게 된다. 이번 ‘고도를 기다리며’는 지난 45년간 쌓이고 농익은 특별한 공연이 되리라고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더블린, 아비뇽, 폴란드, 일본 등의 해외에서도 수많은 초청공연과 함께 언론과 관객의 호평을 이끌어냈던 ‘고도를 기다리며’는 1969년 초연 이후 45년간  끊임없이 사랑 받은 작품이다.

 

한국을 대표하는 연출가 ‘임영웅’, 그리고 그의 대표작 ‘고도를 기다리며’ 공연을 위해 든든한 지원군 무대디자이너 ‘박동우’, 조명디자이너 ‘김종호’, 의상디자이너 ‘박항치’로 이루어진 제작진은 역대 고도를 기다리며 공연 중 최고의 완성도를 만들어 낼 예정이다.
3월 12일부터 5월 17일까지 극단 소극장 산울림에서 공연된다.공연문의 02)334-5915

 

 

 

 

 

 

 

공연명:<고도를 기다리며>
일정:2015.3.12.(목) - 5.17(일)
공연시간:평일 7시 30분 / 주말, 공휴일 3시 (월요일 공연없음)
작/연출:S.베케트
작 / 임 영 웅 (극단 산울림 대표) 연출
출연진:정동환, 정재진, 이호성, 박용수, 송영창, 안석환, 이영석,한명구, 박상종, 김명국, 정나진, 박윤석, 김형복
티켓 : S석 40,000원 / A석 30,000원
예매 :  인터파크, 전화예매 (02-334-5915)
홈페이지   http://www.sanwoollim.kr
블로그     http://blog.naver.com/tcsanwoollim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tcsanwoollim

 

 

(사진제공:극단 산울림)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독일의 계몽주의 작가 ‘레싱’의 작품을 국내에 처음 선보이는 <현자(賢者) 나탄>은 1192년 제3차 십자군전쟁 시기 예루살렘을 배경으로 영국의 리차드왕과 위대한 술탄 살라딘의 대결 속에 이슬람, 기독교, 유대교의 갈등과 이를 해소하는 과정을 나탄을 중심으로 그려 내고 있다.
6.25 동란 속에 뿔뿔히 가족이 흩어져 이산가족 상봉이라는 문제가 크게 부각되는 우리로서는 마치 십자군전쟁의 아픈 상처가 동병상련처럼 느껴지는 공연이다.실타래처럼 얼킨 가족의 역사가 공연에서도 보여 진다.
십자군 전쟁은 일신교를 지향하는 기독교와 이슬람간의 예루살렘을 차지하기 위한 피의 복수였다. 현자(賢者) 나탄을 통해 우리 사회의 이산 가족의 모습을 반추해보는 계기가 될것이다.

 

공연이 시작되면 십자군 전쟁을 이해하기 쉽게 영상으로 보여 주고 베테랑의 중견 배우들이 연극적 유머로 웃음도 주고 성당기사와 나탄의 딸을 사랑하는 러브스토리로서도 연극적 재미를 주고 있다. 특이한 소재에 베테랑의 배우들이 만들어 가는 연극의 재미를 느낄 수 있는 공연이다.
<현자(賢者) 나탄>은 6월 21일(토)부터 7월 2일(수)까지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공연 문의는 한강아트컴퍼니 02-3676-3676

 

 

[포스터 이미지 출처:한강아트컴퍼니]

 

 

 

[줄거리]
예루살렘의 부유한 유대 상인 나탄이 사업 여행을 하는 동안 집에서는 화재로 양녀 레하가 죽을 위험에 처한다.
이때 술탄 살라딘이 유일하게 목숨을 살려줬던 신전기사 하나가 우연히 레하를 구출한다.
한편 왕실 재정이 바닥난 술탄 살라딘은 부자 나탄을 불러다 어떤 것이 참 종교인지를 물어 위험에 빠뜨리려 하나,
나탄은 반지 비유를 통해 지혜롭게 답변하여 위기를 모면하고 친구가 된다.

레하에게 반한 신전기사는 결혼을 허락해 달라고 나탄에게 청하지만 뜻대로 되지 않자 홧김에 대주교에게 나탄을 고발하여
부녀가 생이별할 위기에 처한다.

그 사이 과거에 레하를 나탄에게 맡겼던 수사가 그 부친의 유품을 가져오고,술탄 살라딘과 그 동생 시타도
잃어버린 동생의 유품을 발견하면서 서로가 혈연으로 묶여 있다는 사실이 밝혀진다.

 

 

[출연배우]

 

 

[커튼콜 사진]

 

 

 

 

 

[티켓]

 

공연명 : <현자(賢者) 나탄>
공연기간 : 2014년 6월 21일 (토) - 7월 2일 (수)
공연장소 :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
공연시간 : 평일 오후 8시 | 토요일 오후 3시, 7시 | 일요일 오후 3시 (쉬는 날 없음)
           *6.21(토) 오후 7시 오픈 리허설 | 6.25(수) 오후 3시, 8시 | 7.2(수) 오후 3시
러닝타임 : 150분 (인터미션 20분 포함)
작가 : 고트홀트 레싱 Gotthold E. Lessing (독일)
번역 : 김미혜
연출/각색 : 김석만
예술감독 : 김지숙
제작감독 : 정상철
출연진 : 정재진, 이문수, 김재건, 고인배, 윤예인, 최홍일, 권남희, 계미경, 이수정, 이강희
관람료 : R석 50,000원, S석 30,000원, A석 20,000원
         *21(토) 오픈 리허설 전석 15,000원
주최:중견연극인 창작집단
제작 : 극단 전설, 중견연극인 창작집단
후원 : 서울시, 서울문화재단,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주)젬스솔루션, 주한독일문화원
홍보‧마케팅 : 한강아트컴퍼니
예매처 : 인터파크, 한국공연예술센터, 대학로티켓닷컴,
공연문의 : 한강아트컴퍼니 02-3676-3676, 02-3676-3678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연극 <관객모독>은 기존 연극의 형식을 탈피하고 있다.

네명의 배우가 쏟아내는 말들이 어쩌면 이해가 안되는듯 하지만 이내 수긍하게 된다.

그건 언어적 유희에서 비롯되었다고 할 수 있지만 관객을 향한 공연계의 또 다른 시도로 강한 질책처럼 느껴지기도 한다.

대학로에 만연한 로맨틱 코미디의 물결속에서 연극<관객모독>은 철학적 명제를 던져 주는 듯하다.

단어를 마음대로 조합해 발음하니 외계 언어 처럼 들린다.

우리가 늘상 사용하는 언어도 이렇게 조금의 규칙을 벗어나면 외계 언어처럼 된다.

마지막 관객을 향한 야유와 질책은 아니라 하지만 시원하게 배우들이 관객석을 향해 소나기처럼 쏟아 낸다.

관객들도 같이 욕 하라고 하지만 관객들은 낯설어 한다.

 

나도 지면을 통해 세상을 향해 욕을 해본다

 

이 젓같은 놈들아 음식 가지고 장난들 치지마라!!!

황제노역 이랍시고 돈지랄 하는 인간들 다 뒈져라 그리고 뒤로 돈받고 판결해 준 버러지 같은 똑 같은 놈들아!!!

선거때만 국민 외치는 정치하는 사기꾼들아!!!(잘하는 사람 빼고 대다수겠지만,입에 거품물고 달려들까봐.....)

미성년자 성폭력범들아 잘라 버린다.다 뒈졌어~~~~~~~~~~~~!     

 

 

연극<관객모독>은 1978년 극단76단에 의해 국내 초연된 이후 꾸준한 재공연을 통해 매번 새로운 시대상을 반영함과 동시에 실험적인 양식을 접목, 관객들의 찬사를 이끌어 낸 바 있다. 특히 2004년 연극열전 시리즈로 공연되었을 당시에는 객석 점유율 97.9% 라는 높은 관심을 이끌어 내며 작품성과 대중성을 동시에 인정 받기도 하였다.

극단76단의 대표이자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최고의 명품 배우 기주봉을 필두로 하여 연극계에 잔뼈가 굵은 관록의 배우 정재진, 최근 영화<신세계><도둑들>에서 맹활약하며 대한민국 대표 씬스틸러로 자리잡은 주진모, 관객모독의 중흥을 이끈 연기파 배우 전수환, 고수민이 다시 한번 무게 중심을 잡게 된다.
또한 연극<웃음의 대학><민들레 바람되어> 등으로 인정 받은 중견 연출가 김낙형과 <독살미녀 윤정빈> 등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인
김태훈이 무대감독으로 출연하여 또 하나의 볼거리를 예고한다.
여기에 맞서는 젊은 배우들의 면면도 화려하다. 500명에 가까운 지원자가 몰린 <관객모독> 오디션에서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5명의 배우들이 그들이다.

 

 

근데 이의가 있다.

관객모독이랍시고 공연 끝나고 2층에서 관객석을 향해 물바가지 세례를 굳이 해야 하는지 묻고 싶다.

내 캐논 고급 카메라 물에 안 젖게 하려고 애먹었슴다.왜 이러슈들..... 

 

 

 

네명의 배우를 위한 유일한 무대 장치 의자

 

 

관객이 공연 끝나고 분무기로 배우들에게 물을 분사하고 있다.

 

 

 

 

 

[티켓]

 

공 연 명ㅣ연극<관객모독>

작    가ㅣ페터 한트케(Peter Handke)
연    출ㅣ기국서

공연기간ㅣ2014년 3월 7일(금) ~ 2014년 6월 1일(일)
공연시간ㅣ평일 8시 / 토, 일, 공휴일 3시, 7시
               3월 18일 이후 수, 금 4시, 8시
공연장소ㅣ대학로 아트원씨어터 2관

공연가격ㅣ1층 R석 40,000원, 2층 S석 30,000원
관람등급ㅣ15세 이상 관람가

제    작ㅣ극단76단, (주)[이다.]엔터테인먼트
예 매 처ㅣ인터파크 티켓 1544-1555
문    의ㅣ오픈리뷰 1588-5212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