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 속에 묻어두었던 첫 사랑의 아련함을 남긴 뮤지컬 <아보카토>

 

지난 2월 15일, 뮤지컬 <아보카토>가 짧은 시범 공연의 막을 내렸다.
서로 경쟁이나 하듯 자극적인 소재와 화려함으로 무장한 작품들이 난무하는 가운데, 뮤지컬 <아보카토>는 지극히 일상적인 삶을 살아가면서  가슴 속에서 곱씹어 볼 수 있는 슬로우푸드 같은 작품으로 관객들에게 따듯한 위로를 건넸다.


‘2014년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창작뮤지컬 제작지원 선정작’이기도 한 뮤지컬 <아보카토>는 짧은 기간이였지만, 시범 공연을 통해 평단뿐 아니라  관객의 호평까지 받으며, 다시 한번 가능성을 확인했고, 좀 더 높은 완성도를 위해 수정, 보완해 업그레이드된 작품으로 3월 13일부터 관객들을  다시 찾아갈 예정이다.

 

3월 공연에서는 시범 공연에서 ‘재민’역을 맡았던 ‘이규형’외에 ‘김찬호’배우가 합류하며,  ‘홍지희’, ‘김효연’배우는 시범 공연에서 맡았던  ‘다정’역에 그대로 출연한다. 연극 <히스토리 보이즈> ,<바냐와 소냐와 마샤와 스파이크(2014)> 뮤지컬 <살리에르>,<오디션>등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김찬호’배우의 합류는  사랑을 말하는 네 명의 남녀가 만들어내는 다양한 색깔의 사랑 이야기를 선사하면서 저마다 다른 첫 사랑의 기억을 더욱 곱게 색을 입혀 줄 것이다.

 

3월에 다시 돌아올 뮤지컬 <아보카토>를 설레는 마음으로 기다릴 수 있는 건 반짝반짝 빛나는 아이디어를 가진 스탭들의 열정과 참신하고 눈에 띄는  다양한 시도로 만들어진 스토리와 장면구성들이 첫사랑의 풋풋함처럼 젊은 아이디어가 돋보이기 때문이다.
크고 작은 무대에서 연기 하나만큼은 어디 내놓아도 손색이 없는 배우 ‘이규형’, ‘김찬호’, ‘홍지희’, ‘김효연’, ‘이기섭’ 등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당찬 배우들과, 흔들리지 않을 창작에 대한 열정과 노력, 제작진들의 겁없는 뚝심은 10년 뒤 <아보카토>를 한국대표 창작뮤지컬로 만들 것이라는  즐거운 상상을 하게 한다.

 

 

 

 

공 연 명

창작 뮤지컬 <아보카토>

일 시

20150313() ~ 0419()

장 소

DCF 대명문화공장 2

티 켓 가

R45,000, S30,000

관람시간

120

관람연령

13세 이상

예 매

인터파크 (1544-1555) www.interpark.com

기획제작

LSM company

홍 보

벨라뮤즈, 문화집단 플랜

후 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협 찬

영창뮤직, 현대약품

문 의

벨라뮤즈02-3454-1401

 

(사진제공:벨라뮤즈(주))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 연극계 코드는 가족애’! ‘가족애를 소재로 한 작품 잇달아

 

최근 이른바 공연 계의 주 소비층으로 집중 받고 있는 20~30대의 신개념 효도 풍습이 유행 하며 이목을 집중 시켰다. 이는 평소에도 여가생활로 공연 관람을 즐기는 20~30대가 최근, 부모님과 함께 취미생활을 공유하고자 하면서 유행처럼 번진 현상으로 알려졌다. 공연 계 또한 이러한 현상에 발 맞추어 부모님 세대가 관람하며 공감할 수 있는 작품을 잇달아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첫 번째로, 연극<황금 연못>이 눈에 띈다. 연극<황금 연못> 은 장년층에게 인지도가 높은 이순재, 신구, 나문희를 캐스팅 하여 해체된 가족의 재결합을 서정적이고 아름답게 표현 해 낸다. 그리고, 국민 어머니 강부자와 특유의 애절함으로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는 전미선을 캐스팅한 연극<친정 엄마와 23>가 그 뒤를 잇는다.

 

마지막으로, 모든 연령층에게 친숙한 슈퍼맨을 소재로 한 연극<오 마이 슈퍼맨>의 약진이 눈에 띈다. 연극<오 마이 슈퍼맨>은 초능력을 점점 잃어가는 은퇴한 슈퍼맨이라는 유쾌한 설정과 그 슈퍼맨을 둘러싼 사건들을 통해 느껴지는 가족들의 진한 가족애를 전달하는 작품으로 가족극으로 많은 사랑을 받으며 공연 되고 있다. 또한, 연극 작품으로는 드물게 관람연령이 전체 관람가인 것으로 알려져 진정한 가족을 위한 연극 작품으로 알려져 그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부모님과 같이 올 경우에는 50% 할인율을 적용해 실제로 1+1의 할인을 진행하고 있어 가족단위의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부모님과, 또는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소재와 내용으로 올 가을 본격 가족 힐링극이 될 것으로 기대 되는 연극<오 마이 슈퍼맨>은 28일까지 성수아트홀에서 공연 된다. (문의 전화: 공연예술 제작소 비상/ 02-6402-6328)

 

 

 

(사진제공:공연예술제작소 비상)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역사적 사실허구사이의 팽팽한 긴장감,

격동의 시대 새로운 세상을 갈망하는 자들의 아름다운 선택

뮤지컬 <글루미데이>

2 28일 재연 확정, 관객을 위한 특별한 선물도 준비해

 

 

 

지난 해, 짧은 공연 기간 동안 평단과 관객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던 창작뮤지컬 글루미데이가 2014 228일 다시 돌아온다.

 

1926 84일 극작가 김우진과 조선 최초의 소프라노 윤심덕이 현해탄에서 동반 투신했다. 이때 그들이 투신한 목격자도 없었고, 시체 또한 발견되지 않아 수많은 억측과 소문들이 꼬리에 꼬리를 물었다.

뮤지컬 글루미데이는 이 미스터리한 사건을 재구성한 작품으로 초연 당시 기존 작품들과는 다른 무게감과 작품 자체에 내제된 독특한 분위기로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받았던 작품이다.

특히, 실존 인물들 외 베일에 가려진 사내라는 허구의 인물을 등장시켜 시종일관 관객들에게 긴장감을 불어넣은 것과 아슬아슬한 인물간의 갈등을 더욱 고조시키는 세련된 라이브 연주는 관객들에게 특별한 감동을 전달하며 찬사를 받았다.

뮤지컬 글루미데이의 배경이 되는 일제강점기는 억압과 저항이 공존하는 어두운 시대로만 여겨졌으나, 실상 이 시기의 사람들은 유행에 민감했으며 어느 때보다 패션에 대한 관심이 높았다. 글루미데이는 극의 상징이 되는 의 형상을 무대 한 가운데에 배치한 굉장히 연극적인 무대를 보여주는 반면 1920년대의 최신식 패션을 감상할 수 있는 의상과 소품들로 또 하나의 볼거리를 제공하여 관객들을 눈을 즐겁게 했다.

 

뮤지컬 글루미데이 제작사는 창작뮤지컬의 어려운 제작 환경을 이겨내고 재 공연을 할 수 있었던 원동력이 초연에 참여했던 창작진과 배우들의 열정, 무엇보다 재연을 손꼽아 기다려 준 관객들에게 있음을 밝히며 이에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고 한다. 2014 3 4~5일 양 이틀간 초연 배우들로만 구성된 ‘Encore 2013!’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며, 공연 예매자 전원에게 초연 실황 OST CD로 제작하여 증정한다. 초연에 김우진역을 선보였던 배우 윤희석이 방송 스케줄로 아쉽게 참여하지 못함에 따라 OST는 윤희석의 공연 분으로 제작되었다.

 

뮤지컬 글루미데이는 2014 228 ~ 427일까지 DCF대명문화공장 1관 비발디파크홀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공연문의: NEO 02-766-7667)

 --------------------------------------------------------------------------------

공연명:뮤지컬 글루미데이 (Musical Gloomy Day)
공연장:DCF 대명문화공장 1관 비발디파크홀
공연기간:2014년 2월 28일 ~ 2014년 4월 27일
티켓가격:R석 60,000원 S석 40,000원
관람등급:만13세 이상 관람가능
제작:주최:㈜네오 대명컬처테인먼트
커뮤니티:㈜네오
문의:트위터 @NeoGloomyday /㈜네오 Tel. 02-766-7667

-----------------------------------------------------------------

(사진제공:㈜네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