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 뮤지컬의 새로운 패러다임, 뮤지컬 <트레이스 유> 6월 29일 폐막!

 

 

 

매일 클럽을 찾아와 자신의 주위를 맴도는 묘령의 여인을 기다리는 홍대 락 클럽 '드바이'의 보컬리스트 '구본하'와 클럽 주인 '이우빈'이 사이에 숨겨진 미스터리한 이야기를 중독성 있는 락 뮤지컬 넘버와 함께 강렬하게 보여주며 관객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불러일으킨 뮤지컬 <트레이스 유>(제작 ㈜장인엔터테인먼트, 연출 김달중)가 오는 6월 29일(일)로서 4개월 동안의 여정에 마침표를 찍는다.

 

몽환적인 영상으로 무대, 장소의 한계를 뛰어넘어 드라마와 긴밀히 연결되며 연출의 의도를 한층 더 깊이 있게 담아 소극장 뮤지컬에서 흔히 접하기 어려운 새로운 무대를 만들고, 라이브 밴드의 연주로 녹음된 MR로는 이끌어 낼 수 없는 생생한 현장감을 선사하는 뮤지컬 <트레이스 유>는 2013년 창작팩토리 사업에서 '뮤지컬대본공모상' 수상과 '우수작품제작지원작'으로 선정되어, "극의 내용과 표현방식에서 지금까지 한국 뮤지컬이 지향했던 정형성에서 탈피하려는 시도가 긍정적이다"는 평가를 받으며, 프리뷰 공연과 본 공연에서 두터운 매니아층을 형성하고, 높은 재관람율로 창작 뮤지컬 사상 유례가 없는 충성도 높은 팬덤을 이끌어 냈다. 

 

뮤지컬 <트레이스 유>는 약 4개월간의 공연 기간 동안 "배우들의 열연"과 "중독성 있는 음악", "탄탄한 스토리"가 어우러져 관객들에게 강렬한 전율과 신선한 충격을 전했으며, 무엇보다도 관객들과의 지속적인 소통을 위한 노력을 이어왔다. 개막 후 진행되었던 ‘클러버 콜’에서는 전 출연진이 모두 무대에 올라 공연의 주요 넘버들을 시연한 이벤트가 진행되었고, 같은 시기 대학로에서 공연한 타 공연과 연계한 다양한 이벤트인 ‘만우절 콜라보레이션’과 ‘낙산공원 윷놀이’를 통해 관객들의 많은 참여와 뜨거운 호응을 얻은 바 있다.

 

2012년 프리뷰, 2013년 초연공연을 지나, 지난 3월 4일 개막한 2014년 재연 공연까지 쉬지 않고 달려오며 현재까지 6만7천여명의 관객이 뮤지컬 <트레이스 유>를 관람했으며, 재관람율이 90%를 상회하면서 대학로 소극장 뮤지컬의 새로운 롤모델로서 자리 잡았다. 이와 같은 현상은 프리뷰 공연부터 이어진 관객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과 지지가 여전히 식지 않음을 확인할 수 있다.

 

관객들은 예매처 및 SNS를 통해 "이제 드바이 클럽 가는 날도 얼마 남지 않아 슬프다", "제가 좋아하는 페어의 공연이 세번 밖에 남지 않아 너무 아쉽다", "두 배우가 무대 위에서 보여준 모든 것들이 오래 남을 것 같다. 막공까지 지치지 말고 화이팅!"등 뮤지컬 <트레이스 유>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으며 마지막 공연이 다가옴을 아쉬워하고 있다

 

무더운 여름 날씨보다도 더 뜨거운 열기를 보여주고 있는 화제의 뮤지컬 <트레이스 유>는 2014년 6월 29일까지 대학로 유니플렉스 2관에서 공연된다. 문의)간 프러덕션 070-7519-9734

* 2014년 3월 4일부터 2014년 6월 29일까지 대학로 유니플렉스 2관 / 작곡_박정아, 작/작사_윤혜선, 연출_김달중, 음악감독_신경미, 출연_최재웅, 장승조, 이지호, 이율, 김대현, 이창용, 최성원, 문성일, 서경수, 윤소호 / 문의_간 프러덕션 070-7519-9734

 

 

 

Information

공연명:뮤지컬 <트레이스 유>
공연장소:유니플렉스 2관
공연기간:2014년 3월 4일(화) ~ 2014년 6월 29일(일)
공연시간:화~목 8시 ㅣ 금 8시, 10시 30분 ㅣ 토 3시, 7시 ㅣ 일, 공휴일 2시, 6시
        (월요일 공연 없음)
티켓가격:전석 60,000원
관람등급:만 12세 이상
관람시간:100분 (인터미션 없음)
예매:예스24 1544-3800ㅣ 인터파크 1544-1555
문의:간 프러덕션 070-7519-9734
트위터:www.twitter.com/Trace_U
페이스북

제작진:연출 김달중 | 작곡 박정아 | 작,작사 윤혜선
출연배우:최재웅, 장승조, 이지호, 이율, 김대현, 이창용, 최성원, 문성일, 서경수, 윤소호
주최/제작:(주)장인엔터테인먼트
홍보마케팅:간 프러덕션

 

(사진 제공:간 프로덕션)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창작뮤지컬의 새로운 패러다임, 뮤지컬 < 트레이스 유 >

 

검증된 작품성과 다양한 이벤트 관객을 사로잡다!

 

 

 

 

 

 지난 3월 4일 개막 이후 대학로 유니플렉스 2관에서 공연 중인 뮤지컬 <트레이스 유>가 새로운 아이디어로 무장한 신선한 이벤트들을 진행하면서 공연의 작품성과 더불어 관객들의 호응이 이어지고 있다.

 

오감만족 클러버 콜과 대학로 공연 최초의 콜라보레이션 만우절 이벤트
 대학로 유니플렉스 2관에서 공연하고 있는 뮤지컬 <트레이스 유>가 다양한 이벤트를 통하여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지난달 말 진행된 클러버 콜에서는 전 출연진이 모두 무대에 올라 뮤지컬 <트레이스 유>의 주요 넘버들을 시연한 이벤트가 진행되었다. 이 날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은 사진을 비롯한 영상촬영까지 모두 가능하여 클러버 콜 직후부터 각종 SNS와 블로그 등 온라인을 통해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내었다.
 또한, 지난 4월 1일 만우절에는 역시 대학로에서 성황리에 공연중인 연극 <M.butterfly>와의 콜라보레이션 이벤트로 특별 포스터를 제작, 두 공연의 제작 티켓용지를 교환하여 관객들에게 재미를 줌과 동시에, 잊을 수 없는 이벤트로 공연을 뇌리에 각인 시켰다. 이날 공연장을 찾은 관객에게 뮤지컬 <트레이스 유> 할인권을 제공하고 가짜 초대권을 객석에 준비해 두는 등 아기자기한 이벤트가 진행되었다.
이에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은 "아기자기 기분 좋은 이벤트로 티켓과 엠디를 볼 때마다 좋은 추억이 될 것 같다". "<M.butterfly>와 <트레이스 유>가 합쳐진 포스터와 티켓, 그리고 전 좌석에 준비되었던 할인 쿠폰까지.. 생각지도 않았던 이벤트에 기분이 업업!!" 이라며 즐거운 반응을 보였다.

 

검증 받은 작품성! 뮤지컬 <트레이스 유>
 뮤지컬 <트레이스 유>는 창작팩토리의 대본공모 사업에서 당선이 된 것을 시작으로 시범공연, 우수제작공연, 프리뷰 공연의 단계를 차례로 거쳐왔다. 각 단계를 거칠 때마다 작품을 보완하여 드라마적으로, 그리고 연출의 형식적 실험을 통해 완성도를 높여가는 단계를 밟아감으로써 ‘well-made’ 창작뮤지컬을 향한 시도와 실험을 과감히 실행했다. 높은 완성도와 실험적인 공연으로 프리뷰 공연과 본 공연에서 두터운 공연 매니아를 형성하고, 높은 재관람율로 창작 뮤지컬 사상 유례 없는 팬덤을 이끌어내고 있다. 마치 라이브클럽에 온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는 영상과 밴드의 연주, 강렬한 반전과 암시까지, 세세한 부분까지 뻗어 있는 드라마의 시너지 효과는 관객들을 공연에 빠져들게 하는 강력한 원동력이 되고 있다.
이에 관객들은 SNS 및 예매처 게시판을 통해 “강렬한 밴드의 반주에 맞춰 신나게 소리지르고 나니 스트레스가 다 풀리네요.”, “인상 깊은 드라마와 함께 실제 공연장에서 음악을 듣고 있는 기분이었어요.”라며 호평을 게재하는 한편, 블로그와 게시판 등지에서 공연에 대한 분석과 느낀 점을 공유하는 등 활바하게 토론하며 <트레이스 유>에 대한 인식을 더욱더 확산시키고 있다.

 이렇듯 검증된 작품성과, 색다른 이벤트들로 관객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뮤지컬 <트레이스 유>는 4월11일 금요일 3차 티켓을 오픈 하여 또 한번 관객들의 성원을 이끌어 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문의) 간 프러덕션 070-7519-9734 

Information

공연명

뮤지컬 <트레이스 유>

공연장소

유니플렉스 2

공연기간

201434() ~ 2014629()

공연시간

~88, 10303, 7, 공휴일 2, 6

(월요일 공연 없음)

티켓가격

전석 60,000

관람등급

12세 이상

관람시간

100(인터미션 없음)

예매

예스24 1544-3800인터파크 1544-1555

문의

간 프러덕션 070-7519-9734

트위터

www.twitter.com/Trace_U

페이스북

제작진

연출 김달중 | 작곡 박정아 | ,작사 윤혜선

출연배우

최재웅, 장승조, 이지호, 이율, 김대현, 이창용, 최성원, 문성일, 서경수, 윤소호

주최/제작

()장인엔터테인먼트

홍보마케팅

간 프러덕션

 

(사진 출처:간 프러덕션)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트레이스 유>는 섬세하게 짜여진 드라마와 강력한 사운드의 음악과 함께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의
남자 주인공들이 만들어 내는 공연이다.
2인극 이란 단조로움을 느낄 수 없는 흡인력 있는 스토리, 강렬한 음악은, 공연 내내 무대를 가득 채우다 못해 터트려 버릴듯한 배우들의 목소리와 존재감을 발휘한다. 또한 소극장에서 쉽게 접하기 힘든 영상 기술의 도입은 스토리를 더욱 탄탄하게 채워주고 강렬한 음악의 배경이 되어준다.공연 내내 관객은 이야기를 쫓고, 공연이 끝난 후 관객은 그 여운에 쫓기게 된다.

 

남자 배우와 밴드들의 무대는 그야말로 홍대 클럽을 옮겨 놓은 듯 열광적이다.

공연장은 2030관객으로 가득 차 있다.

배우들의 몸짓 하나 하나에 폭소를 터트리며 열광한다.

 

 

[시놉시스]

홍대 근처의 작은 락클럽드바이

 

그곳에는 노래를 부르는 구본하와 클럽을 운영하는 이우빈이 있다.

본하는 언젠가부터 매일 클럽을 찾아와 자신의 주위를 맴도는 한 여자에게 마음을 빼앗겨버린다. 사랑에 빠진 본하는 여자에게 고백하기 위해 클럽 마감 시간인 새벽 4시에 단둘이 만나자고 쪽지를 건넨다. 하지만 아무리 기다려도 오지 않는 여자.

그날 이후, 본하는 매일 그녀를 기다리지만 그녀는 나타나지 않고, 본하는 공연을 망치기 일쑤다. 우빈은 이런 본하의 모습을 한심하게 생각하며, 본하에게 더 이상 여자를 기다리지 말라고 하는데….

 

 

 

[극장]

 

공연장 밖에는 이렇게 트레이스 유 홍보차량이 있다

[배우]

[오늘의 배우]

 

 

공연장 대기실에 있는 무대 의상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