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로 Curated 뮤지컬 <인터뷰> 초호화 캐스팅 대공개!

924일부터 1127일까지 수현재씨어터에서 개막

 

 

 

:: 이미지 1 = 뮤지컬 <인터뷰> 캐스트 사진 제공 = Mark923 ::

 

 

오는 924일부터 수현재씨어터에서 공연하는 뮤지컬 <인터뷰>의 개막을 앞두고 캐스팅이 공개됐다. 초연 배우들이 모두 합류해 작품의 완성도를 높였을 뿐 아니라 새롭게 합류한 배우들로 인해 새로운 느낌을 선사할 것이라는 기대를 모으고 있다.

 

베스트셀러 <인형의 죽음>을 쓴 추리소설 작가 유진킴 역에는 뮤지컬 <그날들>, <투란도트>, <삼총사> 등의 작품을 통해 관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이건명과 뮤지컬 <데스노트>, <머더발라드>에서 뛰어난 실력을 보여준 배우 이선근이 또 다시 합류해서 초연보다 더욱 긴장감있게 극을 끌어갈 예정이다. 거기에 <모차르트>, <영웅>, <레베카> 등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해 천의 얼굴을 가진 배우라 불리는 민영기 배우와 부드러우면서도 힘있는 가창력으로 <마마 돈 크라이>에서 활약 중인 임병근 배우도 캐스팅 되어 또 다른 연기 변신을 준비중이다.

 

비밀을 숨긴 추리소설 작가 지망생 싱클레어 역할에는 뮤지컬 <페스트>, <엘리자벳>, <아가사> 등을 통해 연기력과 가창력을 인정 받은 김수용과 영국 웨스트엔드에서 뮤지컬 <미스사이공> 공연 후 한국 첫 복귀작으로 <인터뷰>를 선택해서 한층 업그레이드된 연기를 선보이며 호평을 받은 조상웅이 또 다시 관객들을 만난다.

초연 멤버 외에도 뮤지컬 <리틀 잭><빈센트 반 고흐>로 활동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경수가 합류했다. 또한 뮤지컬 <위키드>에서 피에로 역할을 맞아서 넘치는 매력과 카리스마로 무대를 압도하고 있는 고은성과 뮤지컬 <베르테르>, <스위니토드>를 통해 꾸준히 실력을 쌓아온 이용규가 새롭게 싱클레어로 발탁되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의문의 사고를 당한 18세 소녀 조안 역에는 뮤지컬 <베어 더 뮤지컬>, <벽을 뚫는 남자>, 연극 <헤비메탈걸스> 등 연극과 뮤지컬을 오가며 활약 중인 문진아와 연극 <택시드리벌>과 뮤지컬 <페스트>에서 활약하며 관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김주연이 다시 한 번 조안으로 열연한다. 또한 <브로드웨이 42번가><넥스트 투 노멀>에서 개성 있는 연기를 선보였던 전예지가 새롭게 캐스팅 확정됐다.

 

뮤지컬 <인터뷰>는 짧은 공연 기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관객들의 사랑과 입소문을 통해 많은 매니아층을 형성한 작품이다. 또한 일본과 미국에 판매되어 작품성 또한 인정 받아 재공연 요청이 쇄도해 이번 9월에 다시 무대에 오른다.

 

이에 뉴욕까지 진출하며 글로벌 프로듀서로 자리매김한 배우 김수로가 프로듀서로, 배우와 연출을 오가며 다양한 영역에서 활약 중인 추정화 연출과 2회 더 뮤지컬 어워즈 작곡상을 수상에 빛나는 허수현 음악감독이 초연에 이어 다시 의기투합해 한층 업그레이드 된 공연으로 관객을 맞이할 준비를 한다. 창작자뿐만 아니라 기존 배우들과 새롭게 합류한 배우들도 완성도 높은 공연을 만들기 위해 연습실에서 구슬땀을 흘리며 투지를 불태우고 있다.

 

뮤지컬 <인터뷰>는 살아남기 위해 자신도 모르게 자신을 조각 내고, 사랑이라는 이름으로 살인을 저지른 한 소년이 10년 후 죄책감이란 이름으로 또 다시 살인을 저지르며 벌어지는 사건을 다룬 공연이다. 2001년 런던의 작은 사무실을 두드리는 노크 소리와 함께 10년 전 살인사건의 진범을 잡는 인터뷰가 펼쳐지는 이야기로 관객에게 긴장감과 스릴감을 동시에 선사하는 작품으로 오는 924일부터 1127일까지 수현재씨어터에서 공연한다. (문의 : 02-2088-0923)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 상반기 최고 화제작, 뮤지컬 <인터뷰> 돌아오다!

일본, 미국 진출에 이어 한국에서도 재공연 확정!

924일 수현재씨어터에서 개막

 

:: 이미지 1 = 뮤지컬 <인터뷰> 공연 포스터 제공 = Mark923 ::

 

2016년 상반기 최고의 화제작, 뮤지컬 <인터뷰>가 돌아온다. 924일부터 1127일까지 대학로 수현재씨어터에서 공연한다.

 

뮤지컬 <인터뷰>는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 큐레이터 김수로가 언더스테이지에서 2016년 처음 선보인 창작 뮤지컬이다. 이건명, 김수용, 조상웅, 이선근, 문진아, 김주연 등 믿고 보는 배우들과 작.연출 추정화, 작곡.음악 감독 허수현 등 창작 국내 최고의 창작진이 모여 탄생한 작품이다. 12일 동안의 짧은 공연기간에도 불구하고 공연 초반부터 입소문이 번져 남아있는 회차가 모두 매진행렬로 이어지기도 했다.

 

초연 당시 작품성을 인정 받으며 공연 직후 미국, 일본 진출을 확정 소식이 알려지자 한국 관객들의 한국 재공연 문의와 요청이 쇄도했다. 이번 재공연 소식은 인터뷰 앓이를 하며 기다리던 관객들에게 희소식이 될 것이다. 뮤지컬 <인터뷰>의 프로듀서인 김수로는 프로듀서로 수 많은 작품을 올렸지만 아직도 새로운 작품을 만나면 그 안에서 배우는 게 있고, 그게 정말 즐겁다.” 라며 “<인터뷰> 공연을 통해 좋은 작품은 배우와 관객이 먼저 알아봐주신다라는 걸 배웠다. 배우가 먼저 하고 싶어하는 공연, 공연이 올라오길 관객들이 손꼽아 기다리는 공연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할 것이다.”라며 각오를 밝혔다.

뮤지컬 <인터뷰>는 살아남기 위해 자신도 모르게 자신을 조각 내고, 사랑이라는 이름으로 살인을 저지른 한 소년이 10년 후 죄책감이란 이름으로 또 다시 살인을 저지르며 벌어지는 사건을 다룬 공연이다. 극 중에서 일어난 살인사건을 담고 있는 추리소설 <인형의 죽음>을 둘러싸고, 이 소설의 작가 유진킴과 추리소설 작가 지망생 싱클레어 사이에서 벌어지는 숨막히는 심리싸움을 그린다. 2001년 런던의 작은 사무실을 두드리는 노크 소리와 함께 10년 전 살인 사건의 진범을 잡는 인터뷰가 다시 한 번 펼쳐진다.

 

한편, 한국, 일본, 미국공연의 원조인 한국 재공연의 캐스팅도 곧 공개될 예정이라 팬들의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뮤지컬 <인터뷰> ‘김수로표한국산 창작뮤지컬

첫 뉴욕 오프브로드웨이행

내년 27, 뉴욕 SAINT CLEMENT’S 극장에서 막 올라

 

 

:: 이미지 1 = 뮤지컬 <인터뷰> 뉴욕 공연 포스터 제공 = Mark923 ::

 

뮤지컬 <인터뷰>김수로표한국산 창작뮤지컬로는 처음으로 뉴욕 오프브로드웨이에 진출한다. 뉴욕 현지에서 배우들을 선발해 내년 27일 뉴욕 SAINT CLEMENT’S 극장에서 개막한다.

뮤지컬 <인터뷰>는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 큐레이터 김수로가 언더스테이지에서 2016년 처음 선보인 창작 뮤지컬이다. 이건명, 김수용, 조상웅, 이선근, 문진아, 김주연 등 믿고 보는 배우들과 작.연출 추정화, 작곡.음악 감독 허수현 등 창작 국내 최고의 창작진이 모여 탄생한 작품이다. 12일 동안의 짧은 공연기간에도 불구하고 공연 초반부터 입소문이 번져 남아있는 회차가 모두 매진행렬로 이어지기도 했다. 현재까지도 관객들의 재공연 요청이 쇄도하고 있다.

 

김수로 프로듀서는 뮤지컬 <인터뷰>의 한국 공연을 성공적으로 공연을 마친 후 뉴욕 공연 진출까지 확정지었다. “이미 공연을 보는 안목이 높아진 한국 관객들을 만족시킬만한 작품이면 뉴욕 현지에서도 충분히 경쟁력이 있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뉴욕으로 직접 건너가 뉴욕 현지 스태프와의 만남을 통해 작품 회의를 진행할 정도로 열정을 보이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는 그 동안 창작 뮤지컬이 외국으로 진출했던 사례와의 차별성이 있다. 한국에서 공연한 배우, 스태프들이 현지로 건너가 공연을 하는 방식이 아니라 김수로 프로듀서, 추정화 작,연출가, 허수현 작곡가(음악감독) 등 한국의 순수 창작진이 만든 작품으로 뉴욕 현지 스태프, 배우들과 협업을 하는 프로젝트이다. 특히 배우들은 뉴욕 브로드웨이에서 활동하는 노조 가입 배우들과 함께 공연을 할 예정이라고 밝혀 한국 콘텐츠 수출의 기회를 넓힐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뮤지컬 <인터뷰>는 살아남기 위해 자신도 모르게 자신을 조각 내고, 사랑이라는 이름으로 살인을 저지른 한 소년이 10년 후 죄책감이란 이름으로 또 다시 살인을 저지르며 벌어지는 사건을 다룬 공연이다. 극 중에서 일어난 살인사건을 담고 있는 추리소설 <인형의 죽음>을 둘러싸고, 이 소설의 작가 유진킴과 추리소설 작가 지망생 싱클레어 사이에서 벌어지는 숨막히는 심리싸움을 그린다. 2001년 런던의 작은 사무실을 두드리는 노크 소리와 함께 10년 전 살인 사건의 진범을 잡는 인터뷰가 펼쳐진다.

 

한편, 뮤지컬 <인터뷰>는 뉴욕 공연 뿐만 아니라 올 9월 일본 교토, 내년 2월 일본 도쿄에서도 공연이 올라갈 예정이다. 세계로 뻗어나가며 한국 창작 뮤지컬의 위상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창작집단 LAS의 기상프로젝트 스핀오프 - [나팔꽃이 피었습니다]

소극장 연극의 수작(秀作)들이 돌아온다!

초연 이후 재연되지 못한 연극 <소년B><인터뷰> 재공연!

 

 

 

 

기상프로젝트 스핀오프 [나팔꽃이 피었습니다]

기상프로젝트는 2013년부터 시작된 창작집단 LAS의 신작 발굴 프로젝트로, 매해 2편씩 신작을 무대에 올려왔다.

올해로 네 번째를 맞이하는 기상프로젝트는 특별한 기획을 선보인다.

기상프로젝트 스핀오프 - <나팔꽃이 피었습니다>’ 로 명명된 이 기획은 신작이 아닌 초연 이후, 대학로에서 다시 공연되지 못한 수작(秀作)을 발굴하여, 관객들에게 선보이고자 한다. 작은 극단의 연극들이 생존하기 어려운 대학로의 어두운 현실 속에서 단 한 번 꽃 피고 진 작품들이, 아침 햇살과 함께 다시 활짝 피는 나팔꽃처럼 이 프로젝트를 통해 다시 한 번 대학로에서 빛나길 바란다.

 

첫 번째 무대는 <소년 B>이다. ‘기시다 쿠니오희곡상 수상에 빛나는 일본의 인기 희곡작가 시바 유키오의 작품으로 2014년 극단 연미에서 공연되었다. 독특한 구성과 희망을 주는 내용으로 호평을 받았으나, 초연 이후 한국에서 다시 공연되지 못한 희곡이다.

따뜻하면서도 섬세한 시선으로 매 작품마다 뛰어난 완성도를 자랑하는 창작집단 LAS의 신명민 연출을 만나 다시 한 번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두 번째 무대는 <인터뷰>이다. 홍보람 연출이 직접 각본을 쓴 이 연극은 2014년 기상프로젝트를 통해 선보였던 공연이었던 만큼 그 의미가 더 남다르다.

인간의 보편적 주제인 사랑을 이야기하는 이 작품은 초연 당시 자신들의 사랑을 되돌

아 볼 수 있다는 관객들의 호평과 함께 소극장 라이브 음악극이라는 새로운 형식으로 주목 받았다. 2016년판 <인터뷰>는 세밀한 각색 작업을 통해 완성도를 높이고, 한층 더 발전된 형태의 작품으로 관객들에게 다가갈 것이다.

 

프로젝트명 : 기상프로젝트 스핀오프 <나팔꽃이 피었습니다>

참 가 작 : <소년 B>, <인터뷰>

공연 장소 : 나온씨어터

공연 기간 : 201662~ 626(상세 사항 참조)

티켓 가격 : 전석 20,000

제 작 : 창작집단 LAS

문 의 : 070-8154-9944 / las@las.or.kr

 

=========================================

 

기상프로젝트 스핀오프 [나팔꽃이 피었습니다]

첫 번째 작품 <소년 B>

소년 B

201662~ 612일 평일 20| 토요일 15, 19| 일요일 15| 6615시 공연

 

극작 시바 유키오 | 번역 이홍이 | 연출 신명민

출연 고영민, 이소아, 조용경, 장세환, 오규철

무대/소품 김다정 | 조명 정유석 | 음악 최혜원 | 음향 윤찬호 | 의상 오현희 | 조연출 김희정, 유순미

 

 

 

 

 

--------------------------------------------------

기상프로젝트 스핀오프 [나팔꽃이 피었습니다]

두 번째 작품 <인터뷰>

인터뷰

2016616~ 626일 평일 20| 토요일 15, 19| 일요일 15| 화요일 쉼

 

/연출 홍보람 | 각색 이기쁨

출연 윤성원, 이새롬, 홍상표, 조하나, 편준의

음악 김희은 | 안무/움직임 손지민 | 무대/소품 고동욱 | 조명 정유석 | 음향 윤찬호

의상 오현희 | 조연출 권윤애

 

 

 

 

 

 

 

 

 

(사진제공:창작집단 LAS)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