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범한 남자들의 특별한 파라다이스

김수로프로젝트 18

연극 <까사 발렌티나>

핑크빛 무드의 프로필 촬영현장 공개!

 

 

 

 

아주 사랑스러운 남자들의 특별한 파라다이스 연극 <까사 발렌티나>

화사한 남자들의 특별한 프로필 촬영 현장 공개!

2014년 브로드웨이에서 초연되어 2014 토니어워드 3개 부문 노미네이트, 드라마 리그 어워드 2개 부문 노미네이트 그리고 드라마 데스크 어워드 남자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한 바 있는 화제작 연극 <까사 발렌티나>(연출 성종완)가 오는 621일 개막에 앞서 진행된 프로필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20일 논현동의 한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이번 촬영에서는 스물한 명의 출연배우들이 제각기 다른 핑크색 아이템을 사용해 사랑스럽고 도발적인 <까사 발렌티나> 속 캐릭터를 표현해냈다. 특히 크로스 드레서 역할을 맡은 남자 배우들은 수트 차림의 멋진 남성 모습뿐만 아니라 핑크색이 어울리는 귀엽고 사랑스러운 여성 모습까지 소화해내어 동료 배우들과 스탭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남자 배우가 대부분인 촬영장이었음에도 불구하고 현장에서는 시종일관 "너무 예쁘다", "부럽다" 등의 감탄사가 오고 갔다는 후문이다. 윤희석, 최대훈, 박정복 등 건장한 남자배우들의 완벽한 여장모습은 SNS에도 공개되어 본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켰다.

연극 <까사 발렌티나>1962년 뉴욕 캣츠킬 산맥에 있는 한 방갈로 '슈발리에 데옹'에 모여든 일곱 명의 남자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그들은 나이도 직업도 제 각각이지만 모두 '크로스 드레서(이성의 옷을 입는 사람)'라는 은밀한 취미를 가지고 있다. 그들에게 '슈발리에 데옹'은 당당하게 그들의 가장 자연스러운 모습인 여성의 모습 그대로 입고 즐길 수 있는 유일한 장소이자 파라다이스 같은 곳으로 그들의 모임이 정식 조직이 될 수 있을지 여부를 두고 의견 대립을 벌이게 된다.

 

연극 <까사 발렌티나>는 뮤지컬 <라카지>, <킹키부츠> 등 크로스 드레서들의 모습을 사랑스럽고 유쾌하게 풀어내며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낸 최고의 극작가 하비 피어스타인의 신작으로 전작들과 마찬가지로 크로스 드레서들의 이야기를 유쾌하고도 도발적으로 풀어내었다. 이번 작품의 연출을 맡은 성종완은 "무엇보다도 캐릭터가 무척 매력적인 작품이다. 국내 관객에게는 조금 생소할 수 있는 소재를 다루고 있지만 시대와 기호를 넘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작품을 만들고 싶다."며 포부를 밝혔다.

 

브로드웨이 최고 화제작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연극 <까사 발렌티나>의 국내 초연이 621일 대학로 DCF문화공장 2관에서 그 화려한 막이 오른다.

 

 

 

연극 <까사 발렌티나> 작품 개요

작 품 명 | 까사 발렌티나 Casa Valentina

원 작 | 하비 피어스타인 Harvey Fierstein

프로듀서 | 김수로 최진

윤색/연출 | 성종완

번 역 | 김준영, 이인정

출 연 | 윤희석 최대훈 박정복 한세라 정연 임종완 유일 안두호 김대곤 박준후 문성일 장용철 김결 신창주 정재원 정상훈 우혜영 김난수 변희상 허만 조민성

공연기간 | 20160621() ~ 20160911()

공연장소 | 대학로 DCF대명문화공장 2관 라이프웨이홀

공연예매 | 예스24 1544-6399 인터파크 1544-1555

주최/제작 | 아시아브릿지컨텐츠

 

(사진제공:아시아브릿지컨텐츠())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울시극단과 김광보연출의 유쾌한 해석 공연,<헨리4세 Part 1 & Part 2 - 왕자와 폴스타프>!

 


서울시극단이 셰익스피어  서거 400주년을 기념하여 2016년 시즌 첫 번째 작품으로 2002년 초연한 <헨리 4세 Part 1 & Part 2 -왕자와 폴스타프>를 김광보연출과 함께 다시 무대에 올렸다.
이번 공연에는 헨리 왕자역에 박정복이, 폴스타프역에 이창직이 다시 열연한다.각색에 오세혁, 미술감독에 박동우, 무대미술과 영상에 정재진, 음악은 장한솔 등 정상급 제작진들이 참여했다.

셰익스피어의 대표 사극인 <헨리 4세 Part 1 & Part 2- 왕자와 폴스타프> 는 극의 완벽한 구조와 인물 구성으로 사극의 교과서로 불리는 작품이다. 헨리 4세의 정치사를 다룬 이 작품은 무력으로 왕위를 찬탈한 이후 겪게 되는 사회의 혼란과 정권의 정통성 문제 등을 심도 있게 다루고 있는 작품이다.


고전에 대한 선입견을 김광보 연출은 완전히 탈피시켜 관객으로 하여금 배우들과 함께 웃고 즐기는 공연을 만들었다.고전은 딱딱하고 어려울것이라는 선입견이 있게 마련인데,묵직한 바리톤 음색의 강신구 배우는 정말 헨리 4세가 빙의된것처럼 완벽하고 헨리왕자 역의 박정복 배우는 왕자의 천방지축이미지와 근엄함을 동시에 표현하고 왕자를 조롱하는 난봉꾼 폴스타프 역할의 이창직 배우는 관객을 요리저리 이끌며 극의 재미를 지켜내고 있다.
초등학교 학생들이 공연을 봐도 지루하지 않을 정도로 쉽게 풀어내는 김광보 연출의 세련미가 돋보이는 작품이다. 
1부와 2부로 나누어 공연되는 이번 공연은 1부는 헨리4세에 반기를 든 반란군의 봉기부터 반란군 지도자의 죽음까지를 다루고 인터미션 15분 후 2부는 반란군 잔당 진압과 헨리 4세의 죽음, 헨리 왕자의 즉위까지 다루며 160분간 공연된다.

 

이번 공연 출연 배우로는 김광보 연출이 “그가 없으면 이 작품은 올라갈 수 없다” 고 할 정도로 ‘폴스타프’의 허풍과 조롱을 제대로 표현하는 서울시극단의 이창직이 2002년 초연에 이어 다시 한 번 ‘폴스타프’ 역을 맡아 극의 활력을 불어넣고, 연극 <레드>, <올드 위키드 송> 두 작품만으로 공연계에 자신의 매력을 알린 무서운 신예 박정복이 ‘헨리 왕자’ 역할에 캐스팅 되어 ‘왕자와 폴스타프’를 연기하고 있다. 또한 초연에서 헨리 왕자 역을 완벽히 소화했던 서울시극단의 강신구가 굵직한 바리톤의 음색으로 무게감있게 헨리 4세를 연기하며 작품의 깊이를 더하고 있다. 이들이 28명의 배우들과 함께 펼치는 이번 공연은 4월 14일까지 공연된다. 티켓 가격은 2만원~5만원이며, 자세한 문의는 02-399-1794로 하면 된다.

 

 

 

 (포스터 이미지=세종문화회관 제공)

 

 

[작품소개]

헨리4세는 리처드 2세를 죽이고 왕위를 찬탈한 인물. 그의 아들 헨리 왕자는 권력에 대한 야심을 감춘 채 허풍쟁이 궤변가 폴스타프와 어울려 밑바닥 인생을 체험하면서 온갖 기행과 방탕을 일삼는다. 이 작품에서 가장 매력적인 인물은 폴스타프, 뚱뚱하고 늙은 술고래에 난봉꾼인 그는 권력의 위선을 통렬히 조롱하다 헨리 왕자가 즉위한 뒤 버림받는다. 극의 1부는 헨리4세에 반기를 든 반란군의 봉기부터 반란군 지도자의 죽음까지. 2부는 반란군 잔당 진압과 헨리 4세의 죽음, 헨리 왕자의 즉위까지 다룬다.

 

 

[무대]

 

 

 

 

[커튼콜 사진]

 

 

 

 

 

 

 

 

 

 

 박정복 배우

 

 

 이창직 배우

 

 

 강신구 배우

 

 

 

 

 

 

 

 

[티켓]

공 연 명:<헨리4세 Part 1 & Part 2 - 왕자와 폴스타프>
장    소:세종문화회관 M씨어터
일    시:2016년 3월 29일(화) ~4월 14일(목)
         평일 7시 30분 (화 공연 없음) / 토 2시, 6시 30분/ 일 2시
         ※단, 3월 29일(화) 7시30분 공연, 4월 13일(수) 3시공연
출 연 진:이창직, 강신구, 박정복 외 서울시극단원 
제 작 진:작가 윌리엄 셰익스피어/ 연출 김광보 / 번역 이태주/ 각색 오세혁/미술감독 박동우/
         무대미술·영상 정재진/ 조명 이동진/ 의상 김지연/ 분장 이동민/소품 정윤정 /
         무술 이국호 / 안무 금배섭/ 음악 장한솔/무대감독 장연희/음향감독 채소영 /
         조연출 이은영/ 기획·제작 최경화, 최상윤 /행정·홍보 김수진 
입 장 권:R석 5만원, S석 3만원, A석 2만원
공연예매:세종문화티켓 02-399-1000 www.sejongpac.or.kr /인터파크 1544-1555 www.ticketpark.com
관람연령:만 7세 이상
공연문의:서울시극단 02-399-1794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두 남자와 피아노의 감미로운 선율, 음악극<올드위키드송>!

 

오스트리아 비엔나 중년의 괴짜교수 마슈칸이 피아노를 치고 있는 대학의 음악연습실에 미국에서 온 젊은 피아니스트가 불쑥 나타난다. 처음부터 그들은 기름과  물처럼 화합하지 못하고 서로의 음악에 대한 입장을 굽히지 않는다.연습실 315호실은 분명 스티븐이 제대로 찾은 방이지만 자신이 알고 있던 교수의 방이 아니다.마슈칸은 자신의 가르침 후에 그 교수를 만날 수 있다고 말한다.피아니스트인 자신이 왜 가수처럼 노래를 해야 하는지 이해되지 않지만 어쩔 수 없이 그들의 수업은 진행된다.
시간이 갈 수록 두 사람은 점점 슈만의 연가곡 '시인의 사랑'을 통해 음악으로 교감하게 된다.
음악극으로 독일어 대사가 중간 중간 나와 극의 리얼리티를 살리고 암전에도 독일어 노래가 흘러 나온다.대사가 시적인 언어를 많이 포함하고
있다.

1막이 끝날 무렵 연습실의 경사진 유리 지붕위로 빗소리와 함께 흘러 내리는 빗줄기가 마치 피아노의 아름다운 선율처럼 자연스럽게 극의 리얼리티를 잘 살리고 있다.제작사가 5톤의 물을 사용한다고 한다.


2막에서는 뮌헨으로 교수를 만나러 간 스티븐이 돌아오기를 마슈칸이 기다리고 기다림 끝에 돌아온 스티븐은 뮌헨의 다하우 수용소를 봤던 일을 상기시킨다. 수용소 정문에 걸려 있던 'Arbeit Macht Frei(노동이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를 외치고 자신이 유태인임을 밝힌다.
교수도 수용소에서 살아 남은 유태인임을 알게되고 둘은 더 인간적으로 화합하게 된다.
연극 '모리와 함께 한 화요일'이 대학때 지도교수의 마지막 죽음에 대한 인생수업이라면 음악극<올드위키드송>은 피아노와 음악을 통해 교감하는 인간의 모습을 담은 작품이다. 폴란드의 아우슈비츠 수용소처럼 뮌헨의 다하우 수용소 역시 대표적인 수용소로 수용소에서 살아남은 사람들은 억울하게 죽은 많은 사람들의 모습을 지켜봤고 자신만 살아 남았다는 자괴감으로 괴로워한다.마슈칸 교수 역시 그러했다.약으로 자살을 몇번씩 실행하다 실패도 했다. 두 사람의 유태인이 마지막에는 다시는 독일어로 노래하지 않을것이라고 말한다.
<올드위키드송>은 괴짜 음악교수 ‘마슈칸’과 자기만의 세계에 갇힌 피아니스트 ‘스티븐’을 주인공으로 하는 2인극으로 정반대의 성향을 가진 두 주인공이 ‘음악’이라는 매개체를 통해 ‘소통’하고 ‘성장’한다는 이야기이다.

대립각을 세우던 두 사람이 음악을 통해 인간적으로 교감하는 과정이 잔잔한 감동을 불러 일으킨다. 


1995년 초연 이후 12개 도시에서 20년간 공연되며 많은 사랑을 받은 미국 극작가 존 마란스의 작품으로 1996년 ‘퓰리처상 드라마부문 최종 노미네이트’, ‘LA드라마로그 어워드’, ‘오티스 건지 최고 연극상’, ’뉴욕 드라마 리그 어워드’ 등에서 수상하며 탄탄한 대본으로 인정받았으며 두 캐릭터의 숨막히는 연기 대결로 해외 언론들의 찬사를 받으며 현재까지도 꾸준히 공연되고 있는 작품이다.한국에서는 초연으로 쇼앤뉴와 김수로가 콜라보로 선보이는 첫 번째 작품이다. 괴짜 교수 ‘마슈칸’ 역에는 송영창, 김세동 배우가, 자기세계에 갇혀있는 피아니스트 ‘스티븐’ 역에는 김재범, 박정복, 이창용, 조강현 배우가 연기 대결을 펼친다.11월 22일까지 DCF 대명문화공장 2관 라이프웨이홀에서 만날 수 있다.

 

 

 [포스터이미지=컬처마인 제공]

 

 

[시놉시스]
오스트리아빈, 어느대학의음악연습실.
 
피아노 연습이 한창인 한 중년의남자.
계속 같은음을 잘못 연주하는 자신을 질책하고있다.
그때 불쑥 연습실로 들어와 다소 거만하게 끼어드는 젊은남자.
“슈만. 작품번호 48번. C# 마이너로연주하셨네요.원곡은 F# 마이너죠.”
마슈칸교수와 스티븐의 만남은 이렇게 시작한다.
 
어딘지 모르게 이상한 괴짜교수 마슈칸과 자기 세계에만 갇혀있는 피아니스트 스티븐…
전혀 어울릴 것 같지 않던 둘은 슈만의 연가곡 ‘시인의사랑’을 통해 서로의 삶을
들여다보기 시작한다.

 

 

[공연사진:(주)쇼앤뉴,컬처마인 소유입니다]여기서만 감상하세요!

 

 

 

[오늘의 배우]

 

 

[무대]

 

 

[커튼콜 사진]

 박정복 배우

 

 

 

 송영창 배우

 

 

 

 

 

 

 

 

 

 

[프로그램북 & 티켓]

공 연 명 : 음악극<올드위키드송>
공연장소 : DCF대명문화공장2관 라이프웨이홀
공연기간 : 2015년 9월 8일 (화) ~ 2015년 11월 22일 (일)
공연시간 : 화-목 오후8시 / 금 오후 4시, 8시 / 토, 공휴일 오후 3시, 7시 / 일 오후 3시 (월 쉼)
러닝타임 : 135분(인터미션포함) 
관람등급 : 중학생 이상 관람가 
관람료 : R석 55,000원 / S석 35,000원 / 발코니석 15,000원
제    작 : ㈜쇼앤뉴, ㈜스페셜원컴퍼니
홍보/마케팅 : (주)컬처마인

 

(사진제공:(주)컬처마인)

 

 

 

 

[폴란드 아우슈비츠 수용소 정문]

' Arbeit Macht Frei(노동이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이 문구는 패전국인 독일이 주변국을 의식해 절대 금기시하는 문구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