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월 15일 짧은 시범 공연의 막을 내렸던 뮤지컬<아보카토>가 업그레이드되어 대명문화공장 2관에서 관객들과 다시 만나고 있다.‘2014년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창작뮤지컬 제작지원 선정작’이기도 한 뮤지컬 <아보카토>는 누구에게나 가슴에 품고 있는 첫사랑의 기억을 꺼내 펼쳐 보인다.
CJ 크리에이티브마인즈의 선정작으로 시작해 SMF예그린앙코르, 창작산실 시범 공연까지 3년간 3차례의 쇼 케이스를 거치며, 평단과 관객의 호응을 이끌어낸 뮤지컬<아보카토>는 누구나 경험해 본 20대의 첫사랑의 기억을 담백하게 그려낸 작품으로 90년대의 첫사랑을 삐삐,마이마이,나우누리,천리안등 아날로그적 소재와 감성으로 관객의 공감대를 높이고 있다.  첫사랑은 기억속에 아련하지만 한편으론 쌉사름하게 아픈 기억도 공존하는 가슴에 꼭꼭 숨기고 싶은 기억이다.그래서 극중 '재민'과  '다정'의 첫사랑이 관객에게는 더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로 다가온다.

 

3월 공연에서는 시범 공연에서 ‘재민’역을 맡았던 ‘이규형’외에‘김찬호’배우가 합류하며, ‘홍지희’,‘김효연’배우는 시범 공연에서 맡았던 ‘다정’역에 그대로 출연한다. '재민'과 '다정'사이에서 다양한 역할로 극의 재미를 이끄는 멀티역에는 이기섭 배우가 맡았다.

 

한편,제작사인 LSM컴퍼니는 “공연을 관람하며 본인의 미래 설계와 꿈을 찾는 청소년들을 만날수록, 더 큰 행복을 얻는다. 앞으로도 창작뮤지컬의 발전과 지역 사회 화합 발전에 기여하고 싶다”며 3월 27일(금), 4월 3일(금), 5일(일) ‘사단법인 함께하는 사랑밭’의 청소년 60여명을 초대하는 소외계층 청소년과 함께하는 사랑 나눔 프로젝트를 시행한다.


뮤지컬<아보카토>는 4월 19일까지 DCF 대명문화공장 2관에서 공연된다. 공연문의 벨라뮤즈(주) 02)3454-1401

 

 

 [포스터 이미지 제공:(주)벨라뮤즈]

 

 

 

[시놉시스]

 

폭설이 내린 어느 날
다정은 오래된 지하철 역사 안에서 오랜 연인이었던 재민과 재회한다.
언젠가는 다시 만날 거라 믿었지만 7년 만에 만나니 다정의 마음은 불편하기만 한데-
이내 자리를 피하려 하지만 재민이는 다정이를 붙잡고 안부를 묻는다.

서른이 넘도록 등단하지 못해 세상을 염세적으로 바라보던 다정이는
자포자기한 심정으로 철로 밑으로 떨어지고, 곧 정신을 잃는다.
재민은 이별 후, 모든 기억을 잃어버린 다정이를 제자리로 돌려놓기 위해
사랑했던 지난 날들을 반추해가며 일어나라고 애원하는데…

 

 

 

[출연배우]

 

 재민 역=>좌로부터 이규형,김찬호

 

 

 

 다정 역=> 좌로부터 홍지연,김효연 배우

 

 

멀티 역=> 이기섭 배우

 

 

[공연사진:벨라뮤즈,LSM컴퍼니 소유입니다]여기서만 감상하세요!

 

 

 

 

[커튼콜 사진]

 좌로부터 김찬호/김효연/이기섭 배우

 

 

 

 

 

 

 

 

 

 

 

[티켓]

공 연 명:창작 뮤지컬 <아보카토>
일    시:2015년 03월 13일 (금) ~ 04월 19일 (일)
장    소:DCF 대명문화공장 2관
티 켓 가:R석 45,000원, S석 30,000원
관람시간:120분
관람연령:만 13세 이상
예    매:인터파크 (1544-1555) www.interpark.com
기획제작:LSM company
홍    보:벨라뮤즈㈜, 문화집단 플랜
후    원:한국문화예술위원회
협    찬:영창뮤직, 현대약품
문    의:벨라뮤즈㈜ 02-3454-1401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 봄, 뮤지컬 '아보카토'와 함께 사랑을 나누세요~

 

뮤지컬 '아보카토', 소외계층 청소년과 함께하는 사랑 나눔 프로젝트!!!

 

 

 

달콤 쌉사름한 첫 사랑의 이야기를 녹여낸 뮤지컬 아보카토가 연장 공연을 맞아,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 취지에서 소외 계층의 문화활동 지원에 나섰다.

대한민국 소외계층 청소년을 초대해 이들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즐거운 마음으로 기획된 본 프로젝트는 오는 327(), 43(), 5() 진행되며, 이번 초대는 공연, 전시, 문화예술체험교육 등을 지원하여 더 나은 사회복지의 미래를 선도하는 사단법인 함께하는 사랑밭의 청소년 60여명과 함께한다.

 

제작사인 LSM컴퍼니는 공연을 관람하며 본인의 미래 설계와 꿈을 찾는 청소년들을 만날수록, 더 큰 행복을 얻는다. 앞으로도 창작뮤지컬의 발전과 지역 사회 화합 발전에 기여하고 싶다, 문화 예술 저변 확대를 위해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문화생활 후원으로 문화 나눔을 실천할 예정임을 밝혔다.

뮤지컬 '아보카토'는 누구나 경험해 본 20대의 아련한 첫사랑의 기억을 주인공 재민다정을 통해 담백하게 그려내며, 90년대의 향수를 자극하는 추억의 소재들로 관객의 공감대를 높이는 스토리와 장면구성이 참신하고 젊은 작품이다.

 

첫 사랑을 소재를 한 서정적인 음악과 분위기, ‘이규형’, ‘김찬호’, ‘홍지희’, ‘김효연’, ‘이기섭등 실력파 배우들의 열연은 가슴 떨리는 감성 모드를 자극하며, 소중한 사람들을 되돌아볼 수 있는 시간을 떠올리게 한다.

 

CJ 크리에이티브마인즈의 선정작으로 시작해 SMF예그린앙코르, 창작산실 시범 공연까지 3년간 3차례의 쇼 케이스를 거치며, 평단과 관객의 호응을 이끌어낸 뮤지컬 아보카토는 오는 319일부터 416일까지 대명문화센터에서 정식으로 관객을 만나게 된다.

 

연장공연 313~ 419DCF 대명문화공장 2/ 문의 LSM company 02-2644-4558

 

 

공 연 명

창작 뮤지컬 <아보카토>

일 시

20150313() ~ 0419()

장 소

DCF 대명문화공장 2

티 켓 가

R45,000, S30,000

관람시간

110

관람연령

13세 이상

예 매

인터파크 (1544-1555) www.interpark.com

기획제작

LSM company

홍 보

벨라뮤즈, 문화집단 플랜

후 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협 찬

영창뮤직

공 연 명

창작 뮤지컬 <아보카토>

일 시

20150313() ~ 0419()

장 소

DCF 대명문화공장 2

티 켓 가

R45,000, S30,000

관람시간

110

관람연령

13세 이상

예 매

인터파크 (1544-1555) www.interpark.com

기획제작

LSM company

홍 보

벨라뮤즈, 문화집단 플랜

후 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협 찬

영창뮤직

 

 

 

(사진제공:벨라뮤즈(주))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새로운 세상을 위한 항해,

 

뮤지컬 <글루미데이> 캐스팅 공개

 

 

228, DCF대명문화공장 1관 비발디파크홀에서 공연 되는 뮤지컬 글루미데이의 새로운 캐스팅이 공개 됐다.

 

지난 14일 초연에 참여한 배우들의 특별 공연인 <Encore 2013!>티켓이 5분만에 매진되며, 글루미데이의 새로운 캐스트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더해졌다.

 

초연에 참여한 김우진 역의 김경수, 윤심덕 역의 안유진, 곽선영, 사내 역의 정민, 이규형을 비롯하여 이번 공연에는 누가 총 출동한다.

 

제작사 ㈜NEO초연에 참여했던 배우들이 같은 인물을 연기하면서도 각자의 개성 있는 캐릭터를 보여준 점이 돋보였던 만큼, 배우들과의 많은 대화를 통해 자신만의 캐릭터를 만들어낼 수 있는 배우를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우리나라의 시대고를 반영한 선구적 극작가이자 연극 운동가였던 김우진 역에는 김경수와 함께방송과 무대를 넘나드는 배우 정문성과 쓰릴미’, ‘마마돈크라이등에서 깊이 있는 연기를 보여줬던 임병근이 캐스팅 되었다. 여린 목소리 속에 강한 에너지로 끊임없이 좋은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임강희가 안유진, 곽선영과 함께 국내 최초의 소프라노 윤심덕 역을 연기할 예정이다. 사건의 의문을 풀어갈 열쇠를 쥐고 있는 신원미상의 남자, 사내 역에는 이규형, 정민과 신성민이 낙점되었다. 신성민은 이번 공연을 통해 적극적인 이미지 변신을 보여줄 예정이다.

 

새로운 얼굴들의 합류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는 뮤지컬 <글루미데이> 228일부터 427일까지 DCF대명문화공장 1관 비발디파크홀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문의: ()NEO 02-766-7667)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학로를 뜨겁게 달군 뮤지컬<트라이앵글>. 5개월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2013 9월 개막 이후 5개월 간 대학로 소극장을 뜨겁게 달군 뮤지컬<트라이앵글>이 오는 1 26, 막을 내리게 된다.

 

공연계를 대표하는 젊은 배우들이 총출동함과 동시에 연극열전 시리즈로 최재웅, 김승대, 안유진이 출연했던 2010년 국내 초연 이후 3년만에 재연되었던 점 등에서 많은 이슈가 되었다.

 

특히 김종구, 정문성, 이규형, 문상현, 윤현민, 김대종, 박훈, 장우수, 최우리, 정연, 백은혜 등 11명의 배우가 번갈아가며 선보인 공연은 매번 색다른 재미를 전해주며 많은 관객들을 대학로 소극장으로 불러 모았다.

 

또한 <트라이앵글>이 유명 팝송들로 이루어진 주크박스 뮤지컬이라는 점과 함께 초연과는 달리 초연에서는 사용되지 않았던 <All by Myself><Goodbye Yellow Brick Road> 등의 곡들이 원작 형태에 맞춰 편곡되어 쓰여지며 음악의 익숙함을 더하였다.

 

<트라이앵글>의 구조는 우연히 시작된 세 청춘의 한 집 살이 이야기를 담고 있지만, 그 속에는 사회를 살아가고 있는 현재의 청춘들의 고민이 반영되어 있어 관객들의 많은 공감을 이끌어냈다. 관객들의 관람 후기에는 캐릭터에 이입되거나, 자신의 모습을 보는 것 같아 많은 위로를 받았다는 내용이 주를 이루고 있다.

 

그리고 대학로의 일률적인 로맨틱 코미디와 차별화를 두면서 청춘들의 애환을 보다 현실적으로 그려냈다는 점이 관객들에게 주효했던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 2주의 공연 기간 중 무대에서 배우들과 사진촬영을 할 수 있는 회차가 마련되어 끝을 앞둔 공연의 아쉬움을 조금이나마 덜어낼 예정이다.

 

5개월의 긴 대장정의 끝을 앞둔 뮤지컬<트라이앵글>. 고된 청춘을 힐링 할 수 있는 마지막 2주간의 무대가 대학로 상명아트홀 1관에서 펼쳐진다.

공연일시ㅣ 2013 9 6()~ 2014 1 26()

공연장소ㅣ 대학로 상명아트홀 1

공연시간ㅣ 평일 8/ 3,6 / 2, 5

티켓가격ㅣ 1 R 40,000 / 2 S 30,000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