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뱀파이어의 삶과 가족애,루마니아 뱀파이어의 창작뮤지컬<상자 속 흡혈귀>!

 

루마니아의 로열패밀리 뱀파이어 가족이 인간의 공격을 피해 한국에까지 흘러 들어 왔다.빛을 싫어하는 그들답게 호숫가 유원지 놀이공원에서 관속에 숨어 있다가 놀이공원에 오는 손님을 놀라게 하는 생계형 흡혈귀다.텔레비젼에 빠져 있으면서 과거의 기억에 빠져 사는 엄마 뱀파이어 쏘냐와 아들 바냐 그리고 딸 아냐가 그 가족이다.여전히 피를 먹는 엄마와 아냐에 비해 아들 바냐는 더 이상 인간의 피를 먹지 않는다.하지만 딸 아냐는 놀이공원에 온 인간의 목을 물어 놀래키기도 하고 불안 불안 하다.
불멸의 존재인 이들도 인간 세계에서 고충을 겪기는 마찬가지다.인간을 피해 숨어 지낼 조용한 아파트도 장만해야 하고 피도 확보를 해야하는데,이들의 일자리인 놀이공원 사장의 경영난으로 이제 위기에 봉착하게 된다.놀이공원을 팔기로 한 사장과 아들을 호숫가 바닥에 묻은 아내 미봉은 아들을 두고  떠날 수 없다며 두 사람은 다툰다.
놀이공원 사장 내외와 흡혈귀 가족의 공동 관심사는 "가족애"다.로열패밀리 흡혈귀도 사장도 가족을 사랑하는 마음에는 결코 뒤지지 않는다.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는 잔인하고 비인간적인 사회에 대한 묵직한 메시지를 무대 위에서 유쾌하고도 간결하게 풀어낸다.


탄탄한 스토리와 소극장무대가 좁다고 생각할 만큼 주연 배우들의 뛰어난 가창력이 돋보이고 빠른 템포와 느린 템포의 감성적인 음악이 같이해 창작뮤지컬의 진일보된 무대를 확실히 보여주고 있는 <상자 속 흡혈귀>는 2003년 동아일보 신춘문예 단편소설 부문으로 처음 등단하여, 2010년에는 <여기서 먼가요?>라는 작품으로 한국일보 신춘문예 희곡부문에 등단한 김나정 작가의 작품이다.
음악은 피아노, 베이스, 드럼을 기본으로 작곡가 김혜영이 다양한 현악기로 등장인물들의 감정 변화를 그려내고 아코디언으로 300년을 떠돈 바냐 가족의 삶의 느낌을 표현한다.또 순간 순간 일렉 기타와 어쿠스틱 기타로 극중 인물의 감정변화를 나타내  보인다.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는 불멸의 존재이자 루마니아의 로열 패밀리였던 뱀파이어 가족이 생계를 위해 한국의 어느 유원지에서 비정규직으로 일하며 겪게 되는 에피소드를 담아낸 창작뮤지컬이다. 불사의 몸을 가진 흡혈귀 가족에게도 인간세상에서의 삶과 사랑은 힘겨움 그 자체이다. 살기 위해 인간의 피를 빨아먹고 사는 흡혈귀들이지만, 거꾸로 인간들의 탐욕으로 인해 고혈을 빨아 먹히며 살아간다.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는 잔인하고 비인간적인 사회에 대한 묵직한 메시지를 무대 위에서 유쾌하고도 간결하게 풀어낸다.

로맨틱하지만 대책 없는 몽상가인 ‘바냐’ 역에는 대학로의 핫한 배우 김도빈과 이지호가 캐스팅되었다. 텔레비전 중독의 까다로운 엄마 흡혈귀 ‘쏘냐’ 역에는 진아라와 문혜원이 맡았다. 악착같고 생활력 강한 딸 ‘아냐’ 역에는 떠오르는 신예 한수림이 참여하여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친다. 또 불의의 사고로 아이를 잃고 놀이공원까지 잃을 위기에 처한 ‘사장’과 안주인 ‘미봉’ 역에는 각각 박태성과 박혜미가 연기한다.
12월 31일까지 대학로 SH아트홀에서 만날 수 있다.공연문의 02)744-5442

 

 

 

[시놉시스]
생계를 위해 한국에 정착한 루마니아 흡혈귀 가족의
낯설지만 낯설지 않은 삶과 사랑 이야기

 

트란실바니아(루마니아) ‘뱀파이어 가족’ 엄마 쏘냐, 아들 바냐, 딸 아냐.
불멸의 존재이며 로얄 패밀리였던 그들은 인간들의 공격으로 백작(아빠 뱀파이어)이 죽은 뒤, 
살 길을 찾아 ‘생계형 흡혈귀’로 전 세계를 떠돈다. 지금은 한국 어느 지방의 호숫가 유원지 ‘드림월드’ 유령의 집에서 비정규

직으로 일하고 있다.
까다로운 성격에 비현실적인 사고를 지닌 엄마 ‘쏘냐’는 영화로웠던 과거의 세월을 잊지 못하며 텔레비전에만 빠져 산다. 대책 없

는 낙관주의자인 아들 ‘바냐’는 드림월드 사장의 부인 ‘미봉’을 남몰래 좋아하며 몽상가로 살아간다. 가장 현실적인 막내 딸 ‘

아냐’는 우유부단한 오빠와 향수병에 걸린 엄마 사이에서 어떻게든 생활을 꾸려나가려 애쓴다.
극은 빚에 쪼들린 ‘드림월드’의 철거 소식으로 시작된다. 살길이 막막해진 건 드림월드의 사장 내외뿐만이 아니다. 피만 먹고 살

수 없는 이 세상에서 당장 살길을 찾아야만 하는 흡혈귀 가족!
과연 이들의 운명은...

 

 

[오늘의 출연 배우]

 

[공연사진:네버더레스 소유입니다]여기서만 감상하세요!

 

 

 

 

 

 

 

 

 

 

[커튼콜 사진]

 

 한수림 배우(아냐 역)

 

 

 

 좌로부터 한수림,김도빈,진아라 배우

 

 

 

 

 

 

 

 

 

 

 

[티켓]

공연기간:2015년 10월 23일(금) ~ 12월 31일(목)
공연장:대학로 SH아트홀
공연시간:평일 8시 / 토요일 3시,7시 / 일요일 2시,6시 (월 쉼)
러닝타임:100분
관람연령:중학생 이상 (만 13세 이상)
티켓가격:R석 55,000원 / S석 44,000원
예매:인터파크
공연문의:02) 744-5442
CAST:진아라, 문혜원, 김도빈, 이지호, 한수림, 박태성, 박혜미, 오화라, 김대곤, 최연동, 조수빈, 이상훈, 백재연
CREATIVE:대본 김나정 / 연출 이용균 / 작곡 김혜영 / 안무 김명제 / 제작감독 변숙희
주최:네버더레스
기획/제작:네버더레스


 

(사진제공:네버더레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간보다 더 인간적인 생계형 흡혈귀들의 삶과 사랑!

우리와 살짝 다른, 많이 닮은 그들의 이야기

 

 

20151023~ 1231| 대학로 SH아트홀

 

 

인간보다 더 인간적인 생계형 흡혈귀들의 삶과 사랑을 다룬 창작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가 오는 1023, 대학로 SH아트홀에서 관객들에게 첫 선을 보인다.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는 신춘문예 희곡부문을 수상한 바 있는 김나정 작가의 작품을 무대로 옮긴 새로운 감성의 창작 뮤지컬이다. 탄탄한 대본에 완성도 높은 음악과 연출력이 더해져 소공연장의 한계를 뛰어넘은 매력적인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는 불멸의 존재이자 루마니아의 로열 패밀리였던 뱀파이어 가족이 생계를 위해 한국의 어느 유원지에서 비정규직으로 일하며 겪게 되는 에피소드를 담아낸 창작뮤지컬이다. 불사의 몸을 가진 흡혈귀 가족에게도 인간세상에서의 삶과 사랑은 힘겨움 그 자체이다.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는 잔인하고 비인간적인 사회에 대한 묵직한 메시지를 무대 위에서 유쾌하고도 간결하게 풀어내고 있다.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에는 탄탄한 연기력과 가창력을 겸비한 배우들이 저마다의 독특한 캐릭터로 분해 개성 있는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영화로웠던 과거의 향수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비현실적인 엄마 흡혈귀 쏘냐역으로는 관록 있는 두 뮤지컬 배우 진아라와 문혜원이 출연한다. 우유부단한 몽상가이며 인간을 사랑하는 다정다감한 남자 흡혈귀 바냐역은 대학로의 핫한 두 대세 배우 김도빈과 이지호가 맡았다. 흡혈귀 가족 중 가장 현실적이고 인내심이 강한 미녀 흡혈귀 아냐역은 신예 뮤지컬 스타 한수림이 연기한다. 또한, 불의의 사고로 아이를 잃고 놀이공원까지 잃을 위기에 처한 사장과 안주인 미봉역에는 각각 박태성과 박혜미가 분한다. 이 외에도 다양한 작품활동으로 그 실력을 검증 받은 배우들이 열연을 펼칠 것으로 알려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 작품의 연출자이자 제작자이기도 한 이용균(극단 네버더레스) 연출은 2010년 김나정 작가의 <상자 속 흡혈귀> 극본을 접하고 깊은 인상을 받아 뮤지컬로의 제작을 결심하게 되었다.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는 휴머니즘을 더한 스토리에 정통 브로드웨이 음악을 입혀 시공간을 초월한 극 중 흡혈귀 캐릭터들을 더욱 효과적으로 부각시켰다. 다채로운 악기편성과 더불어 대공연장 전문 스텝들이 의기투합하여 만들어 낸 무대와 의상, 음향 등은 관객들의 눈과 귀를 두루 만족시킬 것이다.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는 오는 105일 오전 11시 인터파크를 통해 1차 티켓 예매를 시작하며, 본 공연은 1023일부터 1231일까지 대학로 SH아트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공연 개요

A New Musical <상자 속 흡혈귀>

공연기간

20151023() ~ 1231()

공연장

대학로 SH아트홀

공연시간

평일 8/ 토요일 3,7/ 일요일 2,6(월 쉼)

러닝타임

100

관람연령

중학생 이상 (13세 이상)

티켓가격

R55,000/ S44,000

예매

인터파크

공연문의

02) 744-5442

CAST

진아라, 문혜원, 김도빈, 이지호, 한수림, 박태성, 박혜미, 오화라, 김대곤, 최연동, 조수빈, 이상훈, 백재연

CREATIVE

대본 김나정 / 연출 이용균 / 작곡 김혜영 / 안무 김명제 / 제작감독 변숙희

주최

네버더레스

기획/제작

네버더레스

후원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뮤지컬 <상자 속 흡혈귀>

공식 트위터 www.twitter.com/vampireinabox

공식 페이스북 www.facebook.com/vampireinabox.ntl

 

(사진제공:네버더레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전세계 다양한 문화권에서 인정받은 연극 <가믄장아기>

- 전통의 현대적 수용, 상상과 변형을 통하여 감동을 선사

- 아이, 어멍, 할망 - 3대가 함께 보는 연극

- 2014년 서울문화재단 예술창작지원 연극부문 선정작

 

 

‘극단 북새통’의 레퍼토리공연 <가믄장아기>(연출 남인우)가 2014년 10월 1일(수)부터 10월19일(일)까지 대학로 나온씨어터에서 공연된다. (오픈 리허설_9월 26일_스튜디오 뽑기 연남동 563-10)

 

<가믄장아기>는 2003년 초연 후 이듬해인 2004년 제13회 서울어린이연극상에서 우수작품상, 극본상, 연기상을 휩쓸며 10년간 일본, 루마니아, 호주, 카메룬, 멕시코 등 12개국 주요페스티벌에 초청되어 전세계 다양한 문화권의 관객들에게 재미와 예술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가믄장아기>는 제주도 설화 “삼공본풀이”를 전통의 현대적 수용과 실험, 상상과 변형을 통하여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연극이다. 자신의 여성성을 긍정하고 능동적으로 삶을 개척해 나가는 여자 주인공이 등장하는, 세계가 인정한 자랑스런 한국 최초의 어린이청소년 연극이다. 극중 배우들은 연기와 전통악기를 연주하며 각자의 배역을 넘나드는 일인다역을 통해 극의 재미를 더한다. 10년의 시간이 지남에 따라 배우들의 삶이 묻어나고 깊이가 더해져 완성도가 한층 높고 깊어졌다.

 

<가믄장아기>는 2014년 서울문화재단 예술창작지원 사업에 선정되어 4월 25일부터 5월 4일까지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에서 공연된 바 있다.

 

 

 

 

[공연개요]

ㅇ 일시 : 2014. 10. 1(수)~10. 19(일)

평일 8시 / 토, 공휴일 3시,6시 / 일 3시/ 월 공연없음

ㅇ 장소 : 대학로 나온씨어터

ㅇ 제작 : 극단 북새통

ㅇ 기획 : K아트플래닛

ㅇ 관람연령 : 7세 이상(5세 이상 보호자 동반 관람가)

ㅇ 티켓 : 전석 20,000원 (어린이•청소년 50%할인)

ㅇ 예매 : 인터파크티켓, 대학로티켓닷컴

ㅇ 문의 : K아트플래닛 권연순 02-742-7563 | k_artplanet@naver.com

ㅇ 출연 : 허시라, 김솔지, 류성철, 이진아

ㅇ 제작진 : 고순덕 | 연출 남인우 | 드라마터그 한혜정 | 무대 강정화 | 의상 오미정 | 소품•인형 이현지 조명 김용호 | 그래픽 김혜원 | 음악구성 공경진, 허시라 | 프로듀서 류성철, 윤혜진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