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 성황리에 폐막

 

 

 

‘Ani+Play’를 주제로 개최된 18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이하 BIAF2016)25일 오후 6시 한국만화박물관 만화영화상영관에서 폐막식을 끝으로, 5일간 진행된 페스티벌의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했다. 이번 폐막식은 작년에 이어 김민아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되었다.

 

라울가르시아 모든 작품들이 훌륭해 수상작을 선정하기 어려웠다

파올라 올리치 기술, 컨셉, 오리지널 보이스의 다양성에 감명 받았다

아라이 후유 선정된 작품은 모두 독창적이고 새로운 도전이 돋보인다

 

본격적인 시상식에 앞서 국제경쟁 장편 부문의 심사를 맡은 라울가르시아 심사위원은 “7개의 작품 모두 다 테마, 스타일, 기술에 있어 훌륭해서 수상자를 고르기 어려웠다고 전했다. 그리고 국제경쟁 단편TV&커미션드 부문 심사를 맡은 파올라 올리치 심사위원은 기술, 컨셉, 오리지널 보이스들의 다양성에 감명 받았다. 풍부한 아이디어와 비전은 애니메이션이 멋진 예술이라는 증거이다.”라고 심사평을 남겼다. 마지막으로 국제경쟁 학생온라인 부문 심사를 맡은 아라이 후유 심사위원은 전체적으로 수준이 높았으며, 선정된 작품은 모두 독창적이고 새로운 도전이 돋보였다.”며 심사평을 밝혔다.

 

심사평에 이어, 특별상 6개 부문과 본상 15개 부문으로 총 21개의 시상이 진행되었다.

 

먼저 특별상 부문에서 네티즌 초이스 - 한국애니메이션예술인협회장상에는 손혜민 감독의 데어 아이즈’(국내), 도나 엠 파르타 감독의 다도’(해외)가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그 다음으로는 이규리 감독의 친절한 미자씨‘(국내)와 마르타 젠나리, 줄리아 마르티넬리 감독의 와인이 동화에 미치는 영향유광선상의 수상작으로 선정되었다.

 

이어 미야지마 료타로 감독의 라디오 웨이브DHL Diversity 상을, 제임스 커닝햄 감독의 사고, 실수, 그리고 재난Beans Road 상을 거머쥐게 되었다.

 

 

 

장편 부문 <손 없는 소녀>, 단편 부문 <비포 러브>, 학생 부문<노이즈 오브 릭킹> 대상 수상

 

BIAF 본상 장편 부문에서 세바스티앙 로덴바흐 감독의 손 없는 소녀가 대상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이어 심사위원상은 앤 마리 플레밍 감독의 윈도 호스’, 우수상과 관객상은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너의 이름은.’이 선정되었다.

 

단편 부문에서는 이고르 코발로프 감독의 비포 러브가 대상을 수상했다. 심사위원상에는 테오도르 위셰브 감독의 블라인드 바이샤가 선정되었으며, 사무엘 얄 감독의 누베스와 스테파니 랑사크, 프랑수와 르루아 감독의 차가운 커피가 우수상을 수여받았다. 관객상은 로랑 키르허 감독의 그랜드 슬램 오발리가 차지했다.

 

학생 부문에서는 나디아 안드라세브의 노이즈 오브 릭킹이 대상을 받았으며, 제니아 스미르노프의 루빅 큐브가 심사위원상, 관객상은 정서희, 장효원, 김은혜 감독의 지우개 아버지가 받았다.

 

TV&커미션드 부문에서는 뱅상 파타, 스테판 오비에 감독의 우당탕 마을 : 백 투 스쿨과 김탁훈, 고일준 감독의 뾰족뾰족 포크가족이 심사위원상을 받았다.

손혜민 감독의 ‘Their Eyes‘는 온라인 부문 우수상을 수여받았다.

 

 

 

 

21()~25() 동안 진행된 제18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이 폐막작 <손 없는 소녀> 상영을 끝으로 화려한 엔딩을 맞이한다.

 

뒤이어 장동렬 조직위원장의 폐회사와 장편부문 대상 수상작 <손 없는 소녀> 상영을 끝으로 막을 내렸다.

 

지난 21일 장동렬 조직위원장, 김만수 부천시장, 국내외 애니메이션 감독과 시민 그리고 홍보대사 레드벨벳 슬기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려한 막을 올린 BIAF2016은 개막한 이래 41개국 222편의 작품들을 장편, 단편, 학생, TV&커미션드, 온라인으로 구성된 국제경쟁부문과 초청장편, 특별전, BIAF키즈 섹션의 초청작 그리고 프로그램 클래스와 아시아애니메이션포럼, 애니페어, 전시, 선도기업협약, 애니캠핑 등 다양한 부대행사들을 펼쳐왔다.

 

18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은 예매 첫 개시부터 55초만에 개막식 티켓이 매진되었으며, 1분 만에 <너의 이름은.>, <극장판 하이큐 -끝과 시작->, <극장판 하이큐 -승자와 패자->가 매진되는 새로운 기록을 세웠다. 어느 때보다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이번 BIAF는 앞으로도 더 발전된 페스티벌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사진제공:BIAF)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BIAF2016 폐막식 고지 안내

 

 

 

지난 21일부터 5일간 진행된 18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이하 BIAF2016)이 오는 25() 오후 6, 한국만화박물관 1층 상영관에서 김민아 아나운서의 사회로 페스티벌을 마무리하는 폐막식을 개최한다.

 

개막한 이래 41개국 222편의 작품들을 장편, 단편, 학생, TV&커미션드, 온라인으로 구성된 국제경쟁부문과 초청장편, 특별전, BIAF키즈 섹션의 초청작 그리고 프로그램 클래스와 아시아애니메이션포럼, 애니페어, 전시, 애니캠핑 등 다양한 부대행사들을 펼쳐왔다.

특히, 55초만에 매진된 개막식 티켓과 1분만에 매진된 <너의 이름은.>, <극장판 하이큐 -끝과 시작->, <극장판 하이큐 -승자와 패자->는 새로운 기록을 세우며,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이번 폐막식은 5일간 열린 페스티벌의 전반적인 모습을 담은 영상스케치 상영과 'BIAF2016 본상(Festival Awards)’, 'BIAF2016 특별상(Special Awards)' 부문의 총 21개 시상이 진행될 예정인 가운데, 마지막 식순으로 폐막작 (국제경쟁 장편 수상작)을 상영할 예정이다. 과연 어떤 작품이 폐막작을 빛낼지 많은 관객들의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사진제공:​BIAF)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OGOO-루트 애니메이션 스튜디오, 선도기업협약 체결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이하 BIAF)201624일 오후 5시 부천시청 판타스틱 큐브에서 2BIAF 초이스 선도기업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Interactive Entertainment 기업인 중국의 POOGOO와 루트 애니메이션 스튜디오가 52부작TV시리즈 에어히어로즈를 공동제작하기로 하였으며 SJ투자파트너스가 인더비기닝과의 협력하에 창작스토리(IP)를 발굴하고 애니메이션으로 실제작화하기로 합의하였다.

 

에어히어로즈선도기업협약식에는 루트애니메이션의 이종관대표, POOGOO의 장페이, 사복귀, 왕인치 대표, 부천국제애니메이션 페스티벌 장동렬 조직위원장,서채환 집행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한중 공동프로젝트인 에어히어로즈는 비행기로 의인화된 캐릭터들이 등장하는 영웅이야기로 2017년 중국에 방영될 예정으로 국내 애니메이션 시장 활성화에 힘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의 서채환 집행위원장은 이번 협약식은 80억원대의 한중 공동프로젝트로 한국의 애니메이션 제작기술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이자 애니메이션 선도기업간의 글로벌 협업 작업으로써 한중문화공동시장 조성에 앞장설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창작스토리(IP)발굴과 실제작화 협약에는 가톨릭대학교 산학협력선도대학 DC융합 센터장 김경호,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김정수 본부장, 인더비기닝의 김민정 대표와 SJ투자파트너스의 윤강훈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에 서채환 집행위원장은 “SJ투자파트너스가 인더비기닝과의 협력하여 창작스토리(IP)를 발굴하고 전문적인 지원을 통한 투자연계를 통해 글로벌 콘텐츠를 육성하고자 하며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은 다양한 콘텐츠 개발 및 인재양성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 라고 말했다.

(사진제공:​BIAF)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BIAF2016 홍보대사 레드벨벳 슬기, 개막식 참석해 팬 사인회 및 레드카펫 행사

오는 1021일부터 25일까지 5일간 진행되는 제18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 (이하 BIAF2016)의 개막식이 3일 앞으로 다가왔다.

 

개막식에 앞서 오후 5시부터는 홍보대사 레드벨벳 슬기의 레드카펫과 팬사인회가 있다.

 

 

 

개막식은 1021일 오후 6시 한국만화박물관에서 진행한다. 개막식에는 프랑스특별전을 맞아 실뱅 쇼메, 자크 레미 제라르 감독, 마크 주셋, 론 다인스 프로듀서 등의 프랑스 감독과 프로듀서, 한국의 이성강, 조범진 감독, 김상진 애니메이터, 장편 경쟁에 진출한, <내 이름은 꾸제트> 킴 쿠를레르, <손 없는 소녀> 세바스티앙 로덴바흐, <425, 갈리폴리> 리안 폴리, <우리집 멍멍이 진진과 아키다> 조종덕, <버드보이와 잊혀진 아이들> 페드로 리베로 감독 등이 참석한다.

 

7시부터 상영하는 개막작 쿠보와 전설의 악기는 스톱모션 애니메이션의 명가 LAIKA'코렐라인: 비밀의 문', '파라노만', '박스트롤'에 이은 네 번째 장편이자 창립 10주년 기념작으로 마법의 힘을 가진 소년 '쿠보'의 성장기를 담았다.

 

 

 

BIAF20161021()부터 25()까지 부천 한국만화박물관, 부천시청, CGV부천, 메가박스코엑스에서 5개 부문의 경쟁작 및 초청작, 실뱅 쇼메 마스터클래스, 메이킹 오브 <서울역>, <페르세폴리스>, <세크르블루 단편> 스페셜토크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41개국 222편의 작품을 상영한다. (www.biaf.or.kr)

 

(사진제공:BIAF)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