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노드라마빌라도보고서#빌라도보고서#대학로SH아트홀#신유청#박민관#극단자주상회'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6.03.14 부활절을 맞아 다시 돌아온 모노드라마 <빌라도 보고서>3월 15일 개막!
  2. 2016.02.24 부활절을 맞아 다시 돌아온 모노드라마 <빌라도 보고서>

 

부활절을 맞아 다시 돌아온 모노드라마 <빌라도 보고서>

 

지난 명동 삼일로 창고극장에서 매진사례 기록!

315, 대학로 SH아트홀에서 다시 막 올라 

 

 

 

:: 이미지 1 = 모노드라마 <빌라도보고서> 포스터 사진 제공 = Mark923 ::

 

 

:: 이미지 2 = 모노드라마 <빌라도보고서> 공연 사진 제공 = Mark923 ::

 

 

작년 5, 명동 삼일로 창고극장에서 매진 사례를 기록하며 2주 연장 공연을 올렸던 모노드라마 <빌라도 보고서>가 이번엔 대학로로 장소를 옮겨 315일부터 43일까지 다시 한 번 관객들을 만난다.

 

그 동안 <맥베스>, <메디아>, <한 여름 밤의 꿈>, <용서받지 못한 자> 등 영화와 무대에서 좋은 연기를 선보였던 배우 박민관이 빌라도로 분해 60분 동안 홀로 무대에서 선다. 빌라도가 만난 예수와 예수 처형 사건의 배경이 되는 당시 유대 상황을 설명하는 동시에 점령국 로마에서 파견된 정치인으로서의 빌라도의 인간적인 고뇌와 갈등을 생생하게 묘사한다. 또한 두산 아트랩 선정작 <소리의 위력>, <The Zoo Stoty>를 연출한 신유청이 이번 작품의 연출을 맡아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예수의 십자가 처형을 허락한 로마총독의 내면을 다룬 연극 '빌라도 보고서'는 터키의 성소피아 성당에 보관돼 있다는 빌라도 보고서내용의 전부를 가감 없이 전달한다. 빌라도가 로마제국의 예루살렘 지역을 관할하는 총독으로 취임한 직후부터 자신이 겪은 일들을 로마의 황제 디베료 가이사에게 보고하는 일종의 공문 형식으로 진행한다. 보고서에는 예수에 대해 묘사 하고, 사형 집행 후 무덤에서 시신이 사라지고 예수가 부활했다는 소문이 퍼져가는 과정을 다룬다.

 

또 한편으로 예수를 죽인 인물인 빌라도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제시한다. 마태복음에 따르면 빌라도는 예수의 처형이 이뤄지기 직전 물로 손을 씻으며 자신은 이 처형에 죄가 없다고 말한다. 또한 그는 예수가 사실은 죄가 없는 사람이라고 믿었다고 한다. 실제로 일부 기독교 연구가들은 그가 유대인들의 복잡한 당파 싸움에 휘말려 어쩔 수 없이 사형을 집행한 것이며, 몇몇 초기 교부들은 그에게 연민의 감정을 느꼈다고 한다.

 

<빌라도보고서>는 종교적인 내용이지만 그 이면에는 인간의 교만, 자만, 악한 마음과 강한 자에게 약한 모습 등 역사를 꿰뚫는 인류의 거울을 함께 보여준다. 이번 공연을 통해 관객들은 보고서를 받은 로마 황제의 입장에서 빌라도의 고백이 양심의 목소리인지, 비겁한 변명인지 판단할 기회를 갖는 동시에 우리도 진실에 나를 참여 시킬 것인가, 아니면 주변을 살피는 방관자가 될 것인가에 대해 성찰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가격 전석 40,000. 문의 010-8679-0912

​공연명:모노드라마 <빌라도보고서>
공연일시:2016.03.15-4.3
         평일 8시, 주말 5시 (월 공연 없음)
공연장소:대학로SH아트홀
연출:신유청
출연:박민관
러닝타임:60분
관람연령:만15세 이상
티켓가격:전석 40,000원
제작:극단 자주상회
홍보마케팅:Mark923
문의:인터파크 티켓 1544-1555 / Mark923 010-8679-0912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부활절을 맞아 다시 돌아온 모노드라마 <빌라도 보고서>

 

지난 명동 삼일로 창고극장에서 매진사례 기록!

315, 대학로 SH아트홀에서 다시 막 올라

 

:: 이미지 1 = 모노드라마 <빌라도보고서> 포스터 사진 제공 = Mark923 ::

 

 

 

 

 

:: 이미지 2 = 모노드라마 <빌라도보고서> 공연 사진 제공 = Mark923 ::

 

 

작년 5, 명동 삼일로 창고극장에서 매진 사례를 기록하며 2주 연장 공연을 올렸던 모노드라마 <빌라도 보고서>가 이번엔 대학로로 장소를 옮겨 315일부터 43일까지 다시 한 번 관객들을 만난다.

 

그 동안 <맥베스>, <메디아>, <한 여름 밤의 꿈>, <용서받지 못한 자> 등 영화와 무대에서 좋은 연기를 선보였던 배우 박민관이 빌라도로 분해 60분 동안 홀로 무대에서 선다. 빌라도가 만난 예수와 예수 처형 사건의 배경이 되는 당시 유대 상황을 설명하는 동시에 점령국 로마에서 파견된 정치인으로서의 빌라도의 인간적인 고뇌와 갈등을 생생하게 묘사한다. 또한 두산 아트랩 선정작 <소리의 위력>, <The Zoo Stoty>를 연출한 신유청이 이번 작품의 연출을 맡아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예수의 십자가 처형을 허락한 로마총독의 내면을 다룬 연극 '빌라도 보고서'는 터키의 성소피아 성당에 보관돼 있다는 빌라도 보고서내용의 전부를 가감 없이 전달한다. 빌라도가 로마제국의 예루살렘 지역을 관할하는 총독으로 취임한 직후부터 자신이 겪은 일들을 로마의 황제 디베료 가이사에게 보고하는 일종의 공문 형식으로 진행한다. 보고서에는 예수에 대해 묘사 하고, 사형 집행 후 무덤에서 시신이 사라지고 예수가 부활했다는 소문이 퍼져가는 과정을 다룬다.

 

또 한편으로 예수를 죽인 인물인 빌라도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제시한다. 마태복음에 따르면 빌라도는 예수의 처형이 이뤄지기 직전 물로 손을 씻으며 자신은 이 처형에 죄가 없다고 말한다. 또한 그는 예수가 사실은 죄가 없는 사람이라고 믿었다고 한다. 실제로 일부 기독교 연구가들은 그가 유대인들의 복잡한 당파 싸움에 휘말려 어쩔 수 없이 사형을 집행한 것이며, 몇몇 초기 교부들은 그에게 연민의 감정을 느꼈다고 한다.

 

<빌라도보고서>는 종교적인 내용이지만 그 이면에는 인간의 교만, 자만, 악한 마음과 강한 자에게 약한 모습 등 역사를 꿰뚫는 인류의 거울을 함께 보여준다. 이번 공연을 통해 관객들은 보고서를 받은 로마 황제의 입장에서 빌라도의 고백이 양심의 목소리인지, 비겁한 변명인지 판단할 기회를 갖는 동시에 우리도 진실에 나를 참여 시킬 것인가, 아니면 주변을 살피는 방관자가 될 것인가에 대해 성찰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가격 전석 40,000. 문의 010-8679-0912

 

 

 

공연명:모노드라마 <빌라도보고서>
공연일시:2016.03.15-4.3
         평일 8시, 주말 5시 (월 공연 없음)
공연장소:대학로SH아트홀
연출:신유청
출연:박민관
러닝타임:60분
관람연령:만15세 이상
티켓가격:전석 40,000원
제작:극단 자주상회
홍보마케팅:Mark923
문의:인터파크 티켓 1544-1555 / Mark923 010-8679-0912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