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릿으로 태어나 줄리엣을 꿈꾸는 여자

서울시극단 정기공연 창작극 <함익>

2016.9.30()~10.16() 세종M씨어터

 

 

- 새로운 시선으로 재창작한 햄릿을 만나볼 수 있는 신선한 무대, 창작극 <함익>

- 2016년 이해랑 연극상 수상자 김광보 연출, ‘재창작의 귀재김은성 작가의 만남

- 남성적 복수극 뒤에 숨은 햄릿의 섬세한 심리, 여성성에 주목한 여자 햄릿’(함익)탄생!

- 햄릿으로 태어나 줄리엣을 꿈꾸는 여자, ‘함익은 과연 줄리엣이 될 수 있을 것인가

 

공연개요

공 연 명

창작극 <함익>

장 소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

일 시

2016930() ~1016()

~730/ 2, 630/ 2(화 공연 없음) 103() 개천절 오후 3

출 연 진

강신구 최나라 이지연 이희순 황성대 박기덕 구도균 이원희 김두봉 김수아

나석민 조아라 송철호 전운종 이정주 정보연 이세영 박진호 호효훈 장석환

정유진 유원준 한정훈 박 현 최동혁

제 작 진

극작 김은성 연출 김광보 무대 박동우 조명 김정태 분장 이동민 소품 정윤정 안무 금배섭 음악 장한솔 무대감독 장연희 음향감독 남윤수 조연출 이은영 윤영은 기획·제작 최상윤 행정·홍보 김수진 홍보지원 제나영 임주희 우리리

입 장 권

R 5만원, S 3만원, A 2만원

공연예매

세종문화티켓 02-399-1000 www.sejongpac.or.kr 인터파크 1544-1555 www.ticketpark.com

관람연령

13세 이상

공연문의

서울시극단 02-399-1794

 

2016년 이해랑 연극상 수상자 김광보 연출과 재창작의 귀재김은성 작가의 만남

- 세계적 명작 <햄릿>을 바라보는 또 다른 시선, 창작극 <함익>

 

서울시극단(예술감독 김광보)930()부터 1016()까지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창작극 <함익>을 선보인다. 2016년 가장 기대되는 연극으로 꼽히며 관객과 평단의 기대를 받고 있는 창작극 <함익>은 서울시극단의 예술감독이자 2016년 이해랑연극상 수상자인 김광보 연출과 <달나라 연속극>, <로풍찬 유랑극단>, <> 등 고전희곡의 한국적 재해석으로 재창작의 귀재라고 불리는 김은성 작가의 만남으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인류 최고의 비극인 셰익스피어 <햄릿>의 심리적 고독에 주목하여 햄릿의 섬세한 심리와 그에 내재된 여성성을 중심으로 재창작된 이번 작품은 도시에서 살아가는 우리들의 일상적인 고독을 만나게 하며 관객들에게 전혀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본 햄릿을 선보일 것이다. 주인공 함익역은 최나라가, ‘함익의 분신역은 이지연이 맡아 열연하며, 2016년 서울시극단의 시즌단원과 연수단원 등 총 25명의 배우들이 원숙하고 섬세한 연기 앙상블을 선보인다.

창작극 <함익>930()부터 1016() 까지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공연되며, 세종문화티켓과 인터파크를 통해 티켓을 구매할 수 있다. 티켓 가격은 2만원~5만원이며, 자세한 문의는 02-399-1794로 하면 된다.

 

남성적 복수극 뒤에 숨은 햄릿의 섬세한 심리, 그 여성성을 바탕으로 탄생한 여자 햄릿

창작극 <함익>은 인류 최고의 비극이자 웅장한 복수의 드라마인 세계적 명작 <햄릿>에서 비롯되었지만 전혀 새로운 <햄릿>에 대한 이야기이다. 완벽하게 잘 만들어진 웅장한 서사를 배후로 밀어내고 행간에 숨어 있는 햄릿의 심리와 고독, 그리고 남성적인 복수극 뒤에 숨어있는 햄릿의 섬세한 여성성에 주목하며 2016년 서울, 현재를 살아가는 새로운 여자 햄릿함익이 탄생하였다. 기본적인 가족구도와 인물관계를 유지하면서 캐릭터의 성격과 역할을 새로 창조한 <함익>은 주인공 함익의 심리적 흐름으로 구성되어 원작 <햄릿>과 비슷하면서도 다른 이야기로 관객들에게 색다른 매력을 선사한다.

 

햄릿으로 태어나 줄리엣을 꿈꾸는 여자’, ‘함익은 과연 줄리엣이 될 수 있을 것인가?

재벌 2세이자 대학교수로 완벽한 삶을 누리고 있는 것처럼 보이는 주인공 함익의 내면은 실상 고독한 복수심으로 병들어 있다. 사람과 만나는 방법, 진솔한 인간관계를 가지지 못하고 인간미를 잃어버리고 가면을 쓰고 살 수 밖에 없는 여자인 함익은 복수와 일탈을 꿈꾼다. 그러던 중 연극청년 연우를 만나게 되고 외형만 화려했던 함익의 고독한 내면은 조금씩 흔들리기 시작한다. 모든 것을 다 가진 이 시대의 왕국에서 햄릿으로 태어났지만 진솔한 인간관계와 인간미를 가지고자 줄리엣을 꿈꾸는 함익의 모습은 무미건조한 도시의 삶을 살아가는 우리들의 모습과 다르지 않아 동시대를 살아가는 관객들에게 많은 시사점을 던져줄 것이다.

 

김광보 예술감독이 이끄는 서울시극단 2016년 최고의 무대!

서울시극단 2016년 시즌 두 번째 공연인 이번 작품은 2016년 이해랑 연극상 수상자인 서울시극단 김광보 예술감독이 직접 연출에 나선다. 주인공 함익역은 서울시극단의 실력파 단원 최나라가 맡아 밀도 높은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며, 지난해 7년 만에 모집한 신입단원 오디션에서 56:1의 경쟁률을 뚫고 서울시극단 신입단원으로 새로이 합류한 신예 이지연이 함익 내면의 또 다른 함익인 함익의 분신역으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박동우 무대, 홍문기 의상, 장한솔 음악, 이동민 분장, 정윤정 소품, 금배섭 안무 등 국내 정상급 제작진과 연륜을 갖춘 기존 정단원들, 열정과 실력을 갖춘 2016년 서울시극단 시즌·연수단원이 함께 의기투합하여 무대에서의 최고의 앙상블을 전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세종문화회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