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펠탑'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4.03.29 파리 세느 강 야경
  2. 2014.03.29 파리 에펠탑의 낮과 밤
  3. 2014.03.22 파리 콩코르드(콩코드)광장

옵션으로 하게 되는 세느 강 유람선 바토무슈를 타고 보게 되는 세느 강변의 야경은 너무나 아름답다.

유유자적 연인끼리 서로를 카메라로 촬영해 주는 사람들 그리고 강변 유람선상 카페에서 차를 마시는 파리 사람들

그들의 모습은 어쩌면 평생 한번이상 가기 어려운 우리 같은 여행객들의 동경에 대한 그리움 같은 멋이다.

세느 강이여 죽기 전 다시 한번 찾아 가리라 기다려라!!!

 

 

 

 

 

 

 

 

 

 

 

 

 

 

 

 

 

 

 

 

 

 

 

 

 

 

 

 

 

 

 

 

 

 

 

 

 

 

 

 

 

 

 

 

 

 

 

유람선상에서 보게 되는 에펠탑의 다양한 모습들은 경이롭기 그지없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에펠탑의 위용을 제대로 담을 수 없었다.

낮에는 차로 지나가면서 차안에서 밤에는 바토무슈를 타고 배안에서 담은게 전부이다.

다음에는 좋은 위치에서 더 멋지게 카메라에 담을 수 있을지.......

 

에펠탑은 1889년 대혁명 100주년을 계기로 열린 파리 만국박람회를 기념하기 위해 건립하였는데,

탑을 설계했던 건축가 귀스타브 에펠의 이름을 따 지어졌다.

모두 철로 만들어진 철골탑으로 지하 12미터 파내려간 곳에 돌로 기초를 세우고 1만2000개의 들보를 

250만개의 징으로 이었다.

 

1887년 건립 당시 파리의 하늘을 침공했다고 많은 예술가들이 반대했지만 지금은 전망대에 엄청난 관광객이

들르는 파리의 대표 명소가 되었다.  

 

다리를 건너면서 급하게 일어나 카메라에 이 한장의 사진을 담았다.

 

 

저녁을 한국인이 운영하는 오도리라는 음식점에서 김치찌게를 먹고

야간에 세느강 유람선 바토무슈를 타기 위해 든든히 배를 채웠다.

 

전에 헝가리인지 동유럽여행때 먹은 김치찌게 보다 이 집 음식이 더 맛있었다.

 

 

 

바토무슈 티켓이다.

 

 

 

 

세느 강을 유람선을 타고 지나면서 에펠탑을 카메라에 담았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콩코르드(콩코드)광장은 샹젤리제 거리의 동쪽끝에 위치해 있으며 이 광장은 단체관광버스가 정차할 수 없어

이동하면서 스쳐 지나간다.
1789년 대혁명 당시에는 3000명정도의 목숨을 앗아간 단두대가 있었던 무시 무시한 공포의 광장이었지만 지금은

화합을 뜻하는 콩코르드 광장으로 불리운다.

루이15세의 광장-혁명의 광장-콩코르드 광장으로 이름이 바뀌었다.

 

 

우측에 에펠탑이 보이고

콩코르드 광장에 우뚝 서 있는 오벨리스크가 보인다.

이집트에서 기증받은 오벨리스크는 높이23미터,무게 230톤이나 된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