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마지막 밤을 <2015 세종문화회관 제야콘서트 "Present 2016">와 함께 하다!

 


이날 공연은 오후 7시 30분 공연과 10시 30분 공연의 2회 공연으로 진행되었는데,나는 첫 공연을 관람했다.

 

김덕남 서울시뮤지컬단 단장의 연출로 이루어진 이날 제야콘서트는 서울시합창단과 서울시무용단,서울시뮤지컬단이 함께 했으며,

웨스턴심포니 오케스트라의 방성호 지휘자의 지휘로 연주되었다.
뮤지컬 <비밥>공연팀의 비트박스와 공연 퍼포먼스 그리고 바다와 윤형렬 뮤지컬 배우가 등장해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뮤지컬 공연에서 불렀던  "사랑했어요'를 두 사람이 듀엣으로 노래했고 윤형렬 배우가 지킬앤하이드의 '지금 이순간'을 열창했다.이어 바다는 불후의명곡에서처럼 발랄하고 생기넘치는 독무대를 선보였다. 

 

이어 나온 가인 장사익은 찔레꽃,봄날은 간다,나 그대에게 모두 드리리를 영혼의 울림으로 노래해 최고의 갈채를 받았으며

곽재구 시인의 '사평역에서'를 가슴 시리게 낭송해 나를 눈물짓게 했다.
최고의 무대였다.

 

마지막 김건모가 등장해 패티김의 '이별'과 '빗속의 여인'등을 불렀고 관객 중 아가씨 한명이 무대로 올라가 피아노치며노래하는 김건모 곁에서 자신에게 부르는 노래를 듣는 감동적인 무대를 경험하기도 했다.


<2015 세종문화회관 제야콘서트 ‘Present 2016> 는 ‘희로애락’을 주제로 올 한해 다사다난했던 감정들을 영상으로 보여 주고 음악으로 담아 냈으며, 2015년을 추억하고 2016년 새해를 희망으로 맞이할 무대를 마련했다. 오케스트라의 웅장한 음악, 장르별 국내 최고의 출연진, 화려한 퍼포먼스까지 2015년 마지막 밤을 잊지 못할 최고의 추억의 무대로 만들었다.

 

 

 (제야콘서트 포스터 이미지=세종문화회관 제공)

 

 많은 관람객들이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로비를 메우고 있다.

 

 

[포토존]

 

 

 

 

 

 

 

 

 

공연이 끝나고 청계천을 갔다.

화려한 조명쇼가 펼쳐져 많은 시민들이 즐거워했고 ,제야의 종이 울려 퍼지는 종각 근처에는 대규모의 경찰이 투입되어 만약에 있을지 모를

불상사에 대비하고 있었다. 

행사에는 참가하지 않고 집에와서 네 식구가 사온 순대국과 치킨으로 맥주를 마시며 1년을 마무리했다.

 

 

 

 

 

 

 

 

 

 

[티켓]

공 연 명

제야콘서트 <Present 2016>

일 시

20151231() 오후 730, 1030(2)

장 소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주 최

()세종문화회관, ()쇼미디어 그룹

출 연 진

장사익, 김건모, 바다, 윤형렬, 뮤지컬<비밥>, 레이먼 킴, 서울시무용단,

서울시뮤지컬단, 서울시합창단

연주_웨스턴심포니 오케스트라 (지휘_방성호)

연 출

김덕남(서울시뮤지컬단 단장)

티 켓

VIP12만원, R10만원, S8만원, A5만원, B4만원

문 의

세종문화티켓 02-399-1000, 인터파크 1544-1555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해의 마지막을 장식할 감동의 무대!’

<2015 세종문화회관 제야콘서트 "Present 2016">

2015.12.31() 오후 730, 1030분 세종대극장

 

 

 

- 한 해의 희로애락을 담은 무대 <2015 세종문화회관 제야콘서트 "Present 2016">

- 건모, 장사익, 바다, 뮤지컬 비밥등 장르별 최고의 스타 출연진 총출동!

서울시뮤지컬단, 서울시무용단, 서울시합창단, 오케스트라의 웅장함까지 더한 무대

- 한 해를 추억하고 다가 올 2016년을 희망으로 맞이하기 위한 의미 있는 시간 선사

공 연 명

제야콘서트 <Present 2016>

일 시

20151231()

오후 730, 1030(2)

장 소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주 최

()세종문화회관, ()쇼미디어 그룹

출 연 진

장사익, 김건모, 바다, 윤형렬, 뮤지컬<비밥>, 레이먼 킴, 서울시무용단,

서울시뮤지컬단, 서울시합창단

연주_웨스턴심포니 오케스트라 (지휘_김지훈)

연 출

김덕남(서울시뮤지컬단 단장)

티 켓

VIP12만원, R10만원, S8만원, A5만원, B4만원

문 의

세종문화티켓 02-399-1000, 인터파크 1544-1555

 

마지막을 장식할 감동의 무대 <2015 세종문화회관 제야콘서트 ‘Present 2016>

세종문화회관(사장 이승엽)은 관객들과 함께 한 해를 마무리하기 위한 대표 기획 프로그램 <2015 세종문화회관 제야콘서트 'Present 2016'>1231() 오후 730, 1030분 총 2회에 걸쳐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무대에 올린다. 이번 공연은 관객들에게 2016년을 위한 종합선물세트를 선사한다는 기획 의도를 담았다. ‘희로애락을 주제로 올 한해 다사다난했던 감정들을 음악으로 담아 낼 예정이며, 2015년을 추억하고 2016년 새해를 희망으로 맞이할 무대를 마련한다. 김건모, 바다, 윤형렬, 장사익 등 장르별 국내 최고의 출연진과 뮤지컬 <비밥>팀의 화려한 퍼포먼스, 서울시예술단(서울시뮤지컬단, 서울시무용단, 서울시뮤지컬단, 서울시합창단)과 오케스트라의 웅장함까지 더해져 잊지 못할 감동의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제야콘서트의 티켓가격은 4만원~12만원이며, 자세한 문의는 세종문화티켓 02-399-1000, 인터파크 으로 하면 된다.

 

한 해의 아름다운 마무리, ‘희로애락종합선물세트!

2015년 세종문화회관 제야콘서트는 뮤지컬 갈라, 국악, 합창 등 다양한 장르가 어우러져 화려하고 다채롭다. ‘희로애락의 스토리를 담아 다양한 출연진들이 관객들과 공감할 무대를 꾸민다. 서울시무용단의 오프닝 무대, 다사다난한 한 해를 표현하는 역동적인 북춤으로 막이 오르고, 비트박스 넌버벌 퍼포먼스 뮤지컬 <비밥>팀과 스타 셰프 레이먼 킴이 함께 신나고 유쾌한 무대를 통해 올해 '쿡방열풍을 표현한다. 이어서, 메르스 사태로 힘들었던 지난 시간들을 회상하며 서울시합창단이 베토벤 교향곡 제9<합창>을 비롯한 희망의 메들리를 선사하고, 올 하반기 광복 70주년 기념 이산가족 상봉의 모습들이 지나가며 서울시뮤지컬단이 <서울,1983>공연의 주요장면과 넘버를 들려준다. 그리고 뮤지컬 주연배우 바다와 윤형렬은 뮤지컬 <바람과 함께 사라자다>, <지킬 앤 하이드> 등 주요 작품의 아름다운 넘버를 통해 힘들었던 기억들을 치유하고자 한다. 흥겨움을 표현해줄 무대는 우리시대의 가인(歌人) 장사익의 노래와 시 낭송으로 이어지고, 장사익 친필 시를 추첨을 통해 관객들에게 제공하는 이벤트도 마련되어 있다. 대미를 장식할 무대는 토토가의 열풍을 몰고 온 국민 가수 김건모의 수많은 히트곡과 함께한다. 무엇보다, 이번 제야콘서트에서는 무대 위 스크린을 통해 한 해의 모습이 담긴 영상과 메시지를 관객들과 함께 공감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색적인 할인 및 패키지 상품 다채로워

- 가는 해오는 해, 로맨틱 스테이, 송년 미니 패키지 등

제야콘서트는 다양한 이색적인 할인을 제공하며, 겨울 시즌에 어울리는 패키지 상품을 선보인다. ‘가는 해, 오는 해 할인을 마련하여, 양띠와 원숭이띠 예매자 본인에 한해 20% 할인을 제공한다. 또한 수능시험을 마친 수험생을 대상으로, 수험표 소지자는 동반 1인까지 40%의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제야콘서트와 신년음악회를 함께 예매할 경우, 4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가는 해 오는 해패키지가 있으며, 세종문화회관의 12월 송년 공연을 함께 예매할 경우에도 40%가 제공되는 송년 미니 패키지도 선보인다. 뿐만 아니라, 호텔신라의 프리미엄 비즈니스 호텔 '신라스테이 광화문' 함께 로맨틱 스테이패키지를 마련해, 공연 관람과 객실 이용을 함께 할 경우 티켓과 객실 이용료를 더해 총 60%의 할인 혜택을 가져갈 수 있다. 모든 패키지 예매자에게는 공연 프로그램북과 세종문화회관 기념품이 제공된다.

 

(사진제공:세종문화회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