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을 그린 화가

호안 미로 특별

2016.6.26()~9.24()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1, 2

 

 

-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국내 최초 호안 미로대규모 회화개최

- 스페인 마요르카 호안 미로 재단 설립 이래 최대 규모 기획전, 264점 작품 전시

- 미로 재단의 전시감독 필라르 바오스가 큐레이팅한 다섯 가지 주제

- 창작 공간(작업실)을 재현해 예술가의 도구, 소품, 미완성작도 엿볼 수 있어

- 개막일부터 710일까지 어린이 무료 입장 이벤트! (보호자 1인당 3명까지)

 

 

전 시 명

꿈을 그린 화가호안 미로 특별

일 시

2016626() ~ 924() 10:30~20:00 (휴관 없음)

주 최

()세종문화회관, ()아시아경제, 마요르카 호안 미로 재단, ()미추홀아트센터, 디커뮤니케이션

주 관

()세종문화회관, ()디커뮤니케이션

후 원

주한 스페인 대사관, 서울특별시 (협력 : 석세션 미로)

장 소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1, 2

입 장 료

성인 15,000, 청소년(13~18) 10,000, 어린이(4~12) 8,000

48개월 미만 유아 무료

문 의

세종문화회관 02-399-1000, 디커뮤니케이션 02-332-8011

참 고

www.mirokorea.co.kr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국내 최초 호안 미로대규모 회화열어

- 전시품 총 264, 아시아 및 유럽을 통틀어 최대 규모의 전시

세종문화회관(사장 이승엽)은 오는 626()부터 924()까지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에서 <“꿈을 그린 화가호안 미로 특별> 전시를 개최한다. ‘호안 미로(Joan Miró, 1893~1983)’야수주의, 입체주의, 그리고 초현실주의에서 다양한 요소들을 받아들여 자신만의 개성 있는 양식을 만들어낸 화가로 스페인에서 가장 존경받는 화가이기도 하다. 1981년 호안 미로와 그의 부인으로부터 스튜디오 및 작품을 기증받아 운영하기 시작한 호안 미로 마요르카 재단(Fundació Pilar i Joan Miró a Mallorca)’의 소장품과 미로의 유족들이 경영하는 석세션 미로(Successio Miro)' 소장 작품 총 264점을 선보이는 블록버스터 전시로, 호안 미로 마요르카 재단 설립 이래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더욱이 이번 전시는 호안 미로 마요르카 재단의 전시감독인 필라르 바오스(Pilar Baos)가 직접 큐레이팅하여, 독창적인 조형의 언어를 만들기 위해 끊임없는 창조적 도전을 일삼았던 호안 미로의 예술가적 여정을 더욱 폭넓고 깊게 선보인다. 1969년 작품 <무용수(Danseuse)> 외 유화, 드로잉, 조각, 꼴라쥬, 일러스트, 테피스트리 등 다양한 분야의 작품이 전시되며, 100호가 넘는 대형사이즈의 작품도 만날 수 있다. 또한 미로의 창작 공간인 작업실도 재현해 호안 미로의 손때가 묻은 소품과 작업도구 103여점을 비롯한 미완성 캔버스들이 함께 공개될 예정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710일까지 보호자 유료 입장 시 1인당, 동반 초등학생 이하 어린이 (3인 제한)에 한해 무료 입장 혜택을 제공한다. 자연, , 인체, 문자 등 다양한 소재를 명료한 색감과 독창적인 표현으로 담아낸 호안 미로의 작품전시는 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비롯한 감각적 감수성을 채워줄 수 있는 좋은 기회의 장이 될 것이다.

 

마요르카에서 불태운 예술혼, 미로의 마지막 창작시기(1956-1981)의 작품

호안 미로는 초기에 반() 예술에 근본을 둔 다다이즘 운동과 초현실주의에서 영감을 받았고, 이후에는 미국의 추상표현주의와 동양 예술에 영감을 받았다. <“꿈을 그린 화가호안 미로 특별>은 호안 미로가 마요르카에 머물었던 마지막 창작시기(1956-1981)의 작품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 시기는 미로의 예술 여정 중 가장 예술혼이 강하며 생기있고, 혁신적이었지만 비교적 세상에 덜 알려진 마요르카에서의 완숙기. 이전보다 더욱 반체제주의자적이고 규칙위반자적인 양상을 띠며 공격적이고 야생적인 면모를 보이지만, 사려 깊고 시적인 정서가 풍부한 또 다른 모습과 함께 함을 느낄 수 있다. 이 시기 미로는 자연, , 인체, 문자, , 음악 등 우연히 마주친 사물들을 그려내며, 수백 번에 걸친 개작으로 자기반성을 거듭하는 변천을 기록한다. 남들과는 다른 자신만의 표현의 언어를 찾길 원한 미로는 그림을 단순화시키거나 색을 간소화 하는 등 최소의 수단으로 최대의 강렬함을 끌어내도록 장식을 배제한 형태를 추구했다. 이는 이번 전시에서 선보일 추상적인 단색의 풍경화에서도 잘 드러난다.

 

다섯 가지 주제로 섹션 구분, 미로의 작업실 들여다 볼 수 있어

호안 미로는 자신의 작품을 자신을 향한 내면의 독백임과 동시에 세상을 향해 열린 대화라고 설명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국내 관람객들이 이를 잘 느끼고 감상할 수 있도록 다섯 가지 주제로 구분해 설명과 함께 다양한 작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다섯 가지 섹션은 호안 미로 작품의 근원 , 기호, 리듬, 절제와 명상 마요르카, 창조적 공간 말년의 열정-독창적 색과 표현 자연의 도식화로 구성된다.

첫 번째 섹션과 두 번째 섹션에서는 미로의 예술적 영감의 원천을 보여주며 작품 이해를 돕고, 세 번째 섹션 마요르카, 창조적 공간에서는 창작 공간인 작업실을 재현해 수많은 미완성 캔버스도 만나볼 수 있다. 그 외에도 미로가 타계할 때까지 사용했던 도구, 소품 등 100여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작업실의 모습에서 인간적, 예술적 방면에서 발전을 이뤄낸 호안 미로의 마지막 창작시기를 충실히 들여다 볼 수 있다. 네 번째 섹션과 다섯 번째 섹션에서는 미로의 말년과 후기 작품들을 다룬다. 더 강한 독자성과 표현의 자유, 급진성을 느낄 수 있으며, 새나 여성을 주제로 도식적이고 정제된 표현으로 진화된 회화 작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백남준의 예술 세계를 탐험하다

<백남준 그루브_()>

2015.11.13.()~2016.1.29.(),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나는 세계적인 예술가가 아닙니다. 세기적인 예술가입니다.”(백남준, 2002)

 

좌우간 당신이 나의 TV를 보게 된다면

제발 30분 이상 지켜보길 바란다.” (백남준, 1964)

 

- 국내 첫 선보이는 미국 EAI소장 영상 및 다양한 아카이브 전시

- 백남준 연구가들이 함께하는 10회의 미술관 토크콘서트 선보여

- 더욱 깊이 있는 감상을 위해 1회 재입장 가능하도록 해

 

전시개요

백남준 그루브_()

전시장소

세종문화회관 세종미술관

전시일시

20151113() ~ 2016129() 10:30~19:30 (입장마감 19:00)

입 장 료

성인 9,000원 어린이·청소년(~18) 4,000(1회 재입장 가능)

문 의

예매 세종문화회관 02) 399-1114~6

문의 세종문화회관 전시디자인팀 02) 399-1152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서거10주년 앞두고 백남준 전시 열어

세종문화회관(사장 이승엽)<백남준 그루브_>전시를 오는 1113()부터 내년 129()까지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에서 개최한다. 지난 4월 미술관을 재개관한 후 선보이는 첫 기획 전시회이다. 2016129일 백남준 서거 10주기를 앞두고 선보이는 이번 전시는 비디오아트 창시자, TV로봇으로 알려진 백남준 선생의 작품세계를 재조명하고 대중의 이해를 돕고자 기획했다. 현재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로비에 상설 전시되어 있는 백남준의 2000년 작품 호랑이는 살아 있다-월금,첼로’, 서울시립미술관 소장 작품인 보이스 복스(Beuys Vox)’, 그리고 피버 옵틱(Phiber Optik)’등을 전시한다. 또한 국내에서 처음으로 미국 영상자료원(EAI)가 백스튜디오로부터 공식승인 받아 대여한 영상작품과 기록물 8점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특별히 이번 전시는 한 번 구매로 2회까지 입장 가능한 전시로 백남준 작품에 대한 깊은 이해를 위해 재관람을 권장한다. 입장료 9,000, 문의 399-1000.

 

영상, 음악, 이야기 등 다양한 각도로 백남준 작품 조명

- 백남준 연구가와의 10차례 렉쳐콘서트도 마련

이번 전시는 지금까지 이해하기에 어려웠던 기존 백남준 전시와 달리, 작품의 외형 뿐 아니라 작품 속 영상의 내용까지 이해할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영상이 주가 되어 작품관련 각종 인용구와 사진 자료, 기타 문장들을 함께 재구성해 백남준 작품의 비밀코드의 해석을 시도해보는 등 다양한 작품 읽기를 시도하였다.

백남준이 있기까지 그가 읽었던 책과 더불어 그로 인하여 쓰여진 책, 그를 이해하기 위한 필독서 200권을 추천하여 선보이고, 전시도록이 아닌 백남준 작품 설명서를 제공하는 등 관람객의 깊이 있는 감상을 돕는다.

특별히 백남준 전시 중에 렉쳐콘서트도 준비되어 있는데 백남준 연구자인 김남수의 진행으로 11월부터 12월까지 10회 열릴 예정이다. 렉쳐콘서트에서는 백남준의 숨은 손’, ‘움직이는 머신으로 불리는 테크니션 이정성을 비롯한 백남준 전문가들이 출연해 백남준 작품에 숨겨진 비밀코드 해석 및 인간적인 에피소드 등을 들려준다.

 

백남준 영상 글로벌 그루브’, ‘존 케이지에게 보내는 헌정등 상영

우리가 백남준을 연상하였을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단연 TV일 것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작품 중 일부인 어쩌면 원천인 영상에 주목하고자 한다. 먼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한 켠에 상시 전시하고 있는 작품 호랑이는 살아있다-월금, 첼로를 자세히 들여다보고자 전시관으로 옮겨 단독 조명하고자 한다. 작품 호랑이는 살아있다-월금, 첼로의 모니터에는 200011월 전 세계 77개국에 생방송된 백남준의 4번째 위성아트에 해당되는 호랑이는 살아있다가 계속 상영되고 있는데 이번 전시를 통해 모니터 속 영상이 담고 있는 예술적 의미를 더욱 쉽게 이해하도록 돕는다.

또한 한국 최초로 EAI(미국 영상자료원) 에서 영상을 빌려 희소하고도 가치 있는 영상을 상영한다. ‘버튼 해프닝(Button Happening, 영상, 1965)’, ‘존 케이지에게 보내는 헌정 (A tribute to John Cage, 영상, 1973)’, ‘백남준:TV를 위한 편집 (Nam June Paik: Edited for Television, 영상, 1975)’, ‘머스 바이 머스 바이 백 (Merce by Merce by Paik, 영상, 1978)’ 등 예술적 영혼이 담긴 영상이 주가 될 것이다. 특히 글로벌 그루브 (Global Groove, 영상, 1973)’의 경우 '글로벌 뮤직 페스티벌'이란 뜻으로서 세계 모든 나라가 서로 케이블 TV로 연결될 때 일어날 수 있는 축제 현상을 미리 예견한 일종의 상상적인 비디오 경관이다. 이 축제는 "지구촌 전체를 망라하는 축제"로서 한국의 북춤, 아프리카의 타악연주, 뉴욕 시인의 인도음악, 첼리스트 샬럿 무어먼의 첼로 연주 등등 민족지 관점의 춤과 음악으로 구성되어 있다.

<TV 정원>의 소형 TV 모니터들에 설치되어 열대식물의 생명력과 어우러진 지구촌(Global Village)을 하나의 정원에 압축해 놓은 작품이다. 당 시대의 그루브와 현시대의 그루브가 융합할 수 있도록 흥이 함께하는 공간적 연출도 함께할 예정이다. 이러한 연출을 통하여 백남준이 말했듯 밋밋한 세계의 양념과도 같은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

이 외에도 백남준 초기 인터뷰 영상, 1003 다다익선의 주해, 16가지 테제 등을 통하여 친절한 백남준 작품 설명서 같은 전시를 보여 줄 예정이다.

 

 

 

 

 

 

 

미술관 토크 콘서트 일정

일 시

시 간

출연자

방식

내 용

11.13

16:00~17:00

김남수

강의

오래된 MTV, 백남준의 영상 제작/감상 매뉴얼

17:20~18:00

김진호

강의

매혹의 음색

11.15

13:00~14:00

김남수

강의

백남준의 비밀 코드 읽기 1

11.20

16:00~17:00

김남수

강의

1003개의 화면과 백남준 갤럭시

17:20~18:00

서울대감 놀이보존회

공연

대감놀이 공연

11.22

13:00~14:00

김남수

강의

백남준의 비밀 코드 읽기 2

11.27

16:00~17:00

히라이 토시하루

강의

결합술(Ars Combinatoria)의 비빔밥

17:20~18:00

허원숙

공연

낭만의 유산 - 근현대 피아노 작품의 조명

11.29

13:00~14:00

김남수

강의

백남준의 비밀 코드 읽기 3

12.04

17:20~18:00

최우정

공연

백남준과 현대음악(TIMF앙상블)

12.06

13:00~14:00

김남수

강의

백남준의 비밀 코드 읽기 4

12.11

16:00~17:00

김순주

강의

백남준 인터뷰 Part 1

17:20~18:00

이정성

강의

백남준 작품의 설치와 이해

12.13

13:00~14:00

김순주

강의

백남준 인터뷰 Part 2

16:00~17:00

신범순

강의

백남준과 문학의 이해

*상기 일정은 사정에 의하여 변경될 수 있습니다.

 

 

(사진제공:세종문화회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