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젤스파이팅 제 4회 ‘천사의 귀환’ 이종격투기대회 배명호 선수 승리해

 

"엔젤스파이팅 제 4회 ‘천사의 귀환’

이종격투기대회 배명호 선수 승리해"

 

 

 

엔젤스파이팅 제4회'천사의 귀환’

이종격투기대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웰터급 타이틀전 배명호 선수의 메인메치를

마지막으로 8경기를 관중들에게 선보였다.

엔젤스파이팅은  

세계 최초로 격투기 경기 입장 수익을

매 대회 삼성서울병원과 협력해

희귀, 난치병 어린이들을 위해

기부 및 수술비, 생활 안정 자금으로

지급하는 자선경기 대회다.

국기원,MANIAGROUP,KBSN sports,더조은몰,

삼성서울병원,BOXEUR,(사)새씨앗희망을 비롯한 많은 후원사들이

이 뜻깊은 일에 동참하고 있다.

 

 

 

마지막 여덟번째 메인 매치에서는

키르키즈스탄의 베크나잘을 배명호 선수가

1라운드 TKO승으로 이겼다. ​

(좌로부터 김봉주 엔젤스파이팅 부대표,이일준 대회장,배명호 선수,더조은몰 조도현 대표,정준호 회장이

시상식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7시 경기 시작과 함께 엔젤스걸 6명과

엔젤스파이팅 이종격투기 이날의 경기에 임할 16명의

이종격투기 선수들의 소개가 이루어졌다.

​케이지안에 엔젤스걸 6명이 소개되었는데,

6명의 엔젤스걸은 이소담,서다인,이다령,하시영,서우희,김초롱 

엔젤스걸이다.​

 

 

 

이날 제4회 엔젤스파이팅 '천사의 귀환'행사는

박호준 대표,이일준 대회장,정준호 회장,김영호 부회장,김봉주 부대표,

이창훈 수석고문,이기원 수석고문,김재엽 수석고문,조영구 수석고문,박형석 수석고문이

엔젤스파이팅 임원진으로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첫번째 경기는

유상훈 선수가 1라운드 TKO 승으로

승리를 거머쥐었다.

남자 경기는 5분 2회전으로 경기를 치뤘다.

 

 

 

 

 

 

두번째 경기는

이창호 선수가  2라운드 서브미션 승으로 이겼다.

김영호 부회장이 시상식에 함께 했다.

 

 

 

 

세번째 여자부 특별경기는

입식 경기로 2분간 3회전으로 승부를 가렸는데,

허예린 선수가 3라운드 TKO 승으로 이겼다.

 

 

 

 

 

네번째 경기는 윤다원 선수가

 1라운드 서브미션 승으로 승리를 거머줬다.

치어리더 박기량이 시상식에 참석했다.

 

 

 

 

다섯번째 경기는

이용재 선수가 1라운드 서브미션 승으로

이겼다.

시상식에 참석한 조영구 수석고문의 모습이 보인다.

 

 

 

 

여섯번째 경기는

우즈베키스탄의 알리헌을

문기범 선수가 심판 전원일치 판정 승으로 승리했다.

시상식에 이창훈 수석고문의 모습이 보인다.

 

 

 

 

 

일곱번째 경기는

브라질의 타니루카스를 임준수 선수가

1라운드 TKO 승으로 승리했다.

두 명의 미스코리아가 시상식에

자리를 같이 했다.

김봉주 부대표가 자리를 함께 했다.

 

 

 

메인이벤트인 마지막 8번째 경기​

​웰터급타이틀전에서 1라운드 TKO승을 거둔

배명호 선수가 타이틀 벨트를 거머주고

인터뷰 중이다.

 

 

 

 

 

 

이 티켓을 현장에서 손목 밴드로 교체받아 입장을 했다.

엔젤스파이팅 이종격투기 제4회 '천사의 귀환'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되었으며

제5회 대회 예고와 함께 지속적으로

난치벙 환우를 돕는 일을 하겠다는 취지를 끝으로 대회가 마무리되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구 남대문로5가 395 | 밀레니엄힐튼 서울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무림태풍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