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여름 단 하나의 사랑이야기

 

 

브로드웨이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 5191차 티켓오픈!

 

 

- 서범석, 시드니 칼튼으로 전격합류! -

 

 

 

‘올 여름 단 하나의 사랑이야기’ 브로드웨이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 (프로듀서 최용석, 연출 왕용범)가 5월 19일 2시 인터파크 티켓 예매사이트를 통해 1차 티켓 오픈을 한다. 티켓판매를 앞두고 주인공 시드니 칼튼’ 역에 뮤지컬 배우 서범석이 전격 합류했다.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는 2012년 충무아트홀 대극장 초연을 시작으로 지난해 샤롯데 씨어터에서 재연되었으며 ‘찰스 디킨스’의 방대한 원작을 무대 위에 잘 풀어냄으로써 완성도와 작품성 면에서 정통 브로드웨이 뮤지컬의 귀환이라는 평을 받아 많은 관객들에게 사랑을 받아왔다.

 

 

 

시드니 칼튼 역 서범석 

 

서범석은 지난해 재연에서 칼튼으로 분해 관객들의 눈물샘을 자극시키는 그만의 섬세한 연기스타일을 각인시킨바 있다.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 <노트르담 드 파리>, <지킬 앤 하이드>, <서편제> 등 묵직하고 선 굵은 연기로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하며 안정적이고 탄탄한 가창력으로 믿고 보는 배우로써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서범석은 뮤지컬 외에도 드라마 <천사의 선택>과 영화 <배우는 배우다>, <내가 고백을 하면>, <설마 그럴리 없어> 등 다방면에서 활동해 온 베테랑 연기자이다.

칼튼역에는 서범석 외 뮤지컬 배우 이건명, 한지상 등이 함께 캐스팅 됐으며 정동하, 박성환, 김아선, 최현주, 김도형, 서영주 등 40여명의 배우가 23인조 오케스트라의 연주와 함께 공연한다,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는 오는 6월 25, 26일 프리뷰 공연을 한 뒤 27일부터 8월 3일까지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무대에 올려진다.. (문의 클립서비스 1577-3363)

 

 

 


브로드웨이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A Tale of Two Cities)>

공연기간

2014625() ~ 83()

공연장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공연시간

평일 8/ 3, 8/ 3, 730/ 2, 630(월 쉼)

러닝타임

170(인터미션 포함) 예정

관람연령

7세 이상 (미취학 아동 관람불가)

티켓가격

VIP130,000R110,000S80,000A50,000

B20,000

예매

인터파크 1544-1555

공연문의

클립서비스 1577-3363

원작

찰스 디킨스 Charles Dickens

, 작곡, 작사

질 산토리엘로 Jill Santoriello

프로듀서

최용석

스텝진

연출 왕용범 / 음악감독 강수진 / 안무 홍유선

출연

이건명, 한지상, 정동하, 박성환, 김아선, 최현주, 이혜경, 소냐,

김도형, 서영주, 이종문, 홍경수, 이봉근, 홍윤희, 문성혁 등

주최

국립극장, 비오엠코리아

주관

KBS미디어

제작

비오엠코리아

투자지원

아이비케이캐피탈

미디어후원

TV조선

후원

강동대학교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 공식 홈페이지 www.twocities.co.kr

비오엠코리아 공식 트위터 www.twitter.com/BOM_KOREA

비오엠코리아 공식 페이스북

 

 

(사진 제공:(주)비오엠코리아)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년 여름 단 하나의 사랑이야기

 

 

브로드웨이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 포스터 전격공개!!

 

 

 

 

 

'올 여름 단 하나의 사랑이야기' 브로드웨이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 (프로듀서 최용석, 연출 왕용범)의 새 포스터와 추가 캐스팅이 공개했다.

 

 

2014년 새롭게 선보인 포스터는 별빛 쏟아지는 밤하늘을 배경으로 사랑하는 여인을 위해 모든 것을 내어주는 주인공 시드니 칼튼의 마지막 모습을 담고 있으며 18세기 프랑스 대혁명의 소용돌이가 몰아치는 도시의 전경을 함께 담아 보는 이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이번 포스터는 한 남자의 희생과 맞바꾼 사랑과 애잔함을 느낄 수 있도록 드라마적 표현에 초점을 맞추었다. 이에 어두운 회색과 푸른 명도의 색감에 밝게 빛나는 로고가 사용되어 올 시즌 새로운 배우들이 대거 출연하는 공연이 어떤 모습으로 무대에 오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편 지난 2012년 초연에 이어 지난해 재연에서 루시 마네뜨역으로 큰 사랑을 받았던 뮤지컬 배우 최현주가 전격 합류, 새로 캐스팅 된 김아선과 함께 무대에 선다.두 남자 주인공의 사랑을 받지만 늘 고난과 역경을 이겨내며 살아야 하는 운명의 여주인공으로 섬세한 연기와 소름 끼치는 가창력이 요구되는 역할이다.
최현주는 일본에서 뮤지컬 <미녀와 야수>, <위키드>, <오페라의 유령> 등의 여주인공으로 활동하다 지난 2009년 한국에 돌아와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의 크리스틴을 맡아 한국과 일본에서 모두 같은 공연의 여주인공으로 발탁되는 진기록을 세웠으며 이후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닥터 지바고> 등에 출연했다.

 

 

루시 마네뜨역[최현주]

 

 

영국의 대문호 찰스 디킨스의 대표작이자 단행본으로 역사상 가장 많이 팔린 소설을 원작으로 한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는 18세기 프랑스 대혁명을 배경으로 런던과 파리를 넘나들며 사랑하는 여인을 위해 자신의 목숨을 바친 한 남자의 운명적인 사랑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방대한 원작을 온전히 무대로 옮겨와 탄탄한 스토리가 큰 매력으로 역대 뮤지컬 중 최고 난이도로 손꼽히는 뮤지컬 넘버들이 23인조 라이브 오케스트라의 웅장한 연주로 선보인다. 또한 브로드웨이에서 공수해 온 무대세트와 의상을 통해 18세기 런던과 파리를 무대에서 재현한다.

특히 이번 공연에는 새롭게 연출가 왕용범이 합류해 전작과 비교 어떤 변화가 있을지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왕연출은 뮤지컬 <삼총사>, <잭더리퍼>에 이어 최근 <프랑켄슈타인>까지 흥행대작을 통해 대한민국 최고의 연출가로 꼽힌다.

 


공연은 오는 6월25일 서울 장충동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무대에서 시작되며 배우 이건명, 한지상, 정동하, 박성환, 이혜경, 소냐, 김도형, 서영주 등이 출연한다.

티켓은 5월19일부터 인터파크를 통해 판매를 시작한다, 문의 클립서비스 1577-3363

 

 

브로드웨이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A Tale of Two Cities)>
공연기간:2014년 6월 25일(수) ~ 8월 3일(일)
공연장:국립극장 해오름극장
공연시간:평일 8시 / 수 3시, 8시 / 토 3시, 7시 30분 / 일 2시, 6시 30분 (월 쉼)
러닝타임:170분 (인터미션 포함) 예정
관람연령:만 7세 이상 (미취학 아동 관람불가)
티켓가격:VIP석 130,000원  R석 110,000원  S석 80,000원  A석 50,000원 B석 20,000원
예매:인터파크 1544-1555 
공연문의:클립서비스 1577-3363
원작:찰스 디킨스 Charles Dickens
작, 작곡, 작사:질 산토리엘로 Jill Santoriello
프로듀서:최용석
스텝진:연출 왕용범 / 음악감독 강수진 / 안무 홍유선
출연:이건명, 한지상, 정동하, 박성환, 김아선, 최현주, 이혜경, 소냐,
     김도형, 서영주, 이종문, 홍경수, 이봉근, 홍윤희, 문성혁 등
주최:국립극장, ㈜비오엠코리아
주관:㈜KBS미디어
제작:㈜비오엠코리아
투자지원:㈜아이비케이캐피탈
미디어후원:TV조선
후원:강동대학교

 

(사진 제공:비오엠코리아)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2-2013 국립극장 레퍼토리 시즌 국내우수작으로 초청받아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공연중인 발레 한류의 중심에 우뚝 선

유니버셜발레단 <심청>은 그동안 세계인을 감동시켰던 모습을 입증하듯 우아하면서도 역동적이고 가슴을 따뜻하게 만드는

감동을 전하고 있었다.

3막4장으로 구성된 공연은 1막 40분 공연 후 20분 휴식,2막 25분 공연 후 20분 휴식,그리고 3막 35분으로 구성되어 졌다.

 

1막 도화동 심학규의 집에서 심청의 탄생과 어머니의 죽음 그리고 장님인 아버지의 눈을 뜨게 하기 위해 선원들에게

제물로 팔려 가고 선상에서 선원들의 역동적인 춤들이 이어진다.

심청이 인당수에 몸을 던지고 2막에서는 바다에 빠진 심청의 모습이 사전 촬영된 영상으로 보여지고 이어서

바다속 용궁의 연회장면이 눈앞에 펼쳐진다.

특히나 이 장면에서는 마치 이름다운 열대어의 유영을 보듯 화려한 의상과 동작에 황홀감마저 느끼게 만든다.

2막 마지막 장면은 용궁에서  살기를 포기하고 아버지를 걱정하는  심청의 효심에 감동한 용왕이 연꽃에 심청을 태워

육지로 올려 보낸다.

3막에서는 왕비가 된 심청이 아버지를 찾기 위한 잔치를 벌이고 아버지를 만나면서 심봉사가 눈을 뜨게 된다.

 

1막에서 한국적인 한복의 이미지 그리고 역동적인 춤, 2막에서 수중장면 ,용궁에서의 다양한 춤 ,

3막 에서의 궁녀들의 춤이 리드미컬하게 조화스럽고 경이롭다.

공연이 끝나고 관객들의 박수는 끊이지 않았다.

 

 

 

 [티켓]

 

[커튼콜 사진]

 

 [유니버셜 발레단 문훈숙 단장]2층 S석 바로 옆 좌석에서 단장님이 공연을 체크하고 박수도 크게 치며 공연 분위기를

 이끌고 계셨다. 싸인이라도 받을걸 ....나중에 많이 후회했다.용기가 없었나 ?

 

 

 

 

 

 

 

 

 

 

 

[공연 사진-유니버셜발레단 소유-불펌금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