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 뮤지컬의 역사, 뮤지컬 <잭더리퍼> 귀환!

10주년 기념 공연! 흥행 신화를 이어간다!

잭더리퍼의 역사 초연 배우와 실력파 배우들 대거 합류!

 

 

 

 

세기의 걸작, 뮤지컬 <잭더리퍼> 10주년 기념 공연으로 돌아온다.

 

뮤지컬 <잭더리퍼> 2009 초연 이후 4차례의 앙코르 공연의 성공은 물론. 2012 일본 진출 당시, 한류 뮤지컬 역사상 최고의 흥행 기록을 수립하며 대한민국 대표 뮤지컬로 입지를 굳혔다.

 

2012 일본 공연 당시 81.5% 유료 객석 점유율, 전회 전석 기립, 입석 티켓 판매  유례없는  기록을 수립했다. 당시 개막 전에 이미 손익분기점을 넘긴 뮤지컬 〈잭더리퍼 일본에 진출한 한국 뮤지컬 사상 최고의 흥행 기록을 달성하였다. 2012  일본 공연 이후, 2013 요코하마 공연에 이어, 오사카 시어터 뷰잉 상영까지 역수출 뮤지컬로서는 이례적인 흥행 신화를 기록하였다. 뮤지컬 〈잭더리퍼 원작 그대로가 아닌 한국에서 창작된 작품의 역수출이라는 새로운 해외 진출 모델을 제시하기도 하였다. 체코의 원작자들 또한 국내 공연을   “한국의 〈잭더리퍼 체코에서 공연 하고 싶다라며 “원작을 뛰어넘은 세기의 걸작이라고 찬사를 보냈다.

 

한편, 금번 10주년 공연은, <잭더리퍼> 대한 애정과, 배역에 대한 깊이 있는 몰입으로 매회 공연마다 무대 위에서의 연기 이상의 고민을 했다고 알려진 신성우 배우가 직접 연출을 맡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잭더리퍼> 연출을 맡은  순간부터 모든 활동을 중단한 . 연습실에서의 작업에 몰두하고 있는 그는, “이미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잭더리퍼> 10주년 공연에 연출을 맡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 명품 뮤지컬로서의 깊이는 물론, 잭이라는 배역을 수년간 맡아 오면서 느꼈던 모든 것들을 쏟아 섬세한 연출을 보여줄  있도록 노력하겠다. 기대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잭더리퍼와 10년을 함께한 초연 배우는 물론, 실력파 배우들 대거 합류!

10주년 기념 공연에  맞는 최고의 무대 선사!

 

2019 1 25일부터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공연되는 이번 공연은, <잭더리퍼> 한국 공연 10주년을 맞이하여 개최되는 공연으로, 10년의 역사를 함께 해온 초연 배우는 물론. 실력파 배우들이 대거 합류! 최고의 무대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의협심 강한 외과의사 다니엘 역에 엄기준, 최성원, 정동하, 환희가 캐스팅되었다. 여기에, 런던을 공포로 몰아넣은 광기 어린 살인마  역에 신성우, 서영주, 김법래가 함께한다.

잭의 정체를 쫓는 앤더슨 역에는 이건명, 민영기, 김준현, 정필립이. 앤더슨과 함께 살인마의 정체를 찾는 특종 기자 먼로 역에 강성진과 장대웅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다니엘을 만나 사랑에 빠지는 당찬 여인 글로리아 역에 스테파니와 김여진이, 앤더슨의  연인 폴리 역에 백주연과 소냐가 캐스팅되었다.

 

10년의 역사, 그리고 한류 뮤지컬의 신화를 간직한 뮤지컬 <잭더리퍼> 10주년 기념 공연은 2019 1 25일부터 3 31일까지,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공연 되며, 그에 앞서 오는 12 27 오후 2 인터파크 티켓, 하나티켓, 예스24티켓, 티켓링크를 통해, 티켓 오픈이 진행될 예정이다. (문의: 플레이앤씨 070-5015-2664)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베스트셀러 <예수와 함께한 저녁식사>원작

연극 <디너 포 유(Dinner for you)>

부제: 예수와 함께한 저녁식사

눈으로 보고 귀로 즐기는 맛있는 복음서, 연극<디너 포 유>

쉽게 접근하는 하나님 말씀으로 종교 유무와 관계 없이 관객들에게 호평

 

 

연극<디너 포 유> 공연 장면 │사진제공 ㈜쇼빌컴퍼니

 

지난 7월 21일, 연극<디너 포 유(Dinner for you): 예수와 함께한 저녁식사>가 관객들의 호응 속에 시작되었다.

연극<디너 포유>은 2005년 미국에서 출간된 데이비드 그레고리(David Gregory)의 베스트셀러 <예수와 함께한 저녁식사(Dinner with a Perfect Stranger)>를 원작으로 하며, 2011년 연극<예수와 함께한 저녁식사>라는 이름으로 초연되었다. 이후 6년 만에 새로운 모습으로 관객들을 찾아왔다.

 

눈을 보고, 귀로 즐기는 맛있는 복음서 연극<디너 포 유>

자신을 ‘예수’라 칭하는 낯선 이로부터 저녁식사 초대를 받으며 시작되는 연극<디너 포 유>는 비종교인을 대변하는 ‘남자’와 삶의 지친 그를 찾아와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예수’의 대화를 그린다. 이들의 대화는 식사의 코스에 따라 변화하며 식탁 위에 차려진 만찬만큼이나 풍성하게 펼쳐진다.

남자는 ‘십자군 전쟁’, ‘마녀재판’ 등 비종교인의 입장에서 예수에게 도발적인 질문을 던지고, 예수 또한 “신에게로 가는 길은 없다”, “천국에 갈 정도로 선한 사람은 존재하지 않는다” 등 일반적이지 않은 답변들로 관객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 과정에서 작품은 종교 뿐만 아니라 행복, 고통, 가족, 사랑 등 인생에 대한 새로운 관점을 따듯한 시선으로 풀어내고 있다. 비 종교인의 입장에서는 궁금했던 점이 해소되고, 종교인의 입장에서는 자신을 돌아볼 수 있는 기회가 된다

 

현대적인 예수와 만남, 신선하고 유쾌한 연출로 관객들 호평!

역사적으로 인터뷰해보고 싶은 인물 중 하나로 손꼽히는 예수, 이 때문에 다양한 작품에서 예수의 일대기를 그린다. 연극<디너 포 유>에는 세련된 정장 차림의 특별한 예수가 등장한다. 빵과 포도주만이 아닌 스테이크와 샐러드를 즐기기도 한다. 관객들은 “낯설게 느껴졌던 교리를 쉽고 유쾌하게 배울 수 있었다”며 “책과는 또다른 재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김도신 연출은 "사람들이 가진 '예수'에 관한 어렵고 딱딱한 이미지를 깨고 싶었다"고 말한다. 이처럼 유쾌한 예수의 모습으로 종교에 대해 더욱 친근하게 접근하도록 했다.

 

극 초반 멀게만 느껴졌던 예수와 남자의 관계는, 반복되는 대화를 통해 예수의 마음을 이해하게 되면서 점차 가까워진다. 에피타이저를 먹으며 이슬람, 불교 등 타 종교에 관해 토론할 때는 테이블이 반으로 갈라져 무대 양쪽 끝에 위치하는 가 하면, 메인 요리가 등장하고 예수의 부활과 용서, 영생에 관한 토론에서는 테이블이 하나로 가까워진다. 이와 같은 테이블 위치의 변화는 하나님이 우리 곁에 늘 함께하고 있다는 메시지와 연결되며 극의 재미를 더한다.

6년 만에 선보이는 연극<디너 포 유>에는 초연부터 함께 한 최성원, 김도신, 서유림 배우를 비롯해 차용학, 김보강, 조춘호 배우 등 새로운 배우들이 합류했다. 여기에 남자 역할로 2006년 초연과 앵콜 공연까지 줄곧 연극<예수와 함께한 저녁식사>를 이끌어온 김도신 배우가 연출로 지휘한다.

한 끼의 저녁식사로 마음의 포만감까지 선사할 연극<디 너 포유(Dinner for you)>는 현재 대학로 예그린씨어터에서 공연 중이다. (문의. 02-744-0207)

 

 [공연개요]

n공 연 명 : 연극<디너 포 유(Dinner for you) : 예수와 함께한 저녁식사>

n공연기간 : 2017년 7월 21일(금) ~ 2017년 9월 24일(일)

n공연장소 : 대학로 예그린씨어터

n공연시간 : 월, 목, 금 8시 / 수 4시, 8시 / 토 3시, 7시 / 일 4시 (화 쉼)

 

n 작   : 데이비드 그레고리(David Gregory)

n각 색 : 김경태

n연 출 : 김도신

n출 연 : 최성원, 차용학, 김보강 / 김도신, 조춘호 / 유연, 서유림, 전재현 /

김찬, 김보현 / 장채은

n제 작 : ㈜쇼빌컴퍼니

n예 매 : 인터파크 티켓 1544-1555,  yes24 1544-6399

n문 의 : ㈜쇼빌컴퍼니 02)744-0207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