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로 활용 관객참여형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 

객석 점유율 110% 기록, 29일 성료

관객이 주체가 되는 이머시브 연극호평

‘공연장 제작공연 지역 확장 사업’ 두 번째 지원작으로 선정

10.20() - 10.29() @대학로 일대

 

 

:: 이미지 = 대학로 활용 관객참여형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 공연사진 | 제공=한국문화예술위원회::


대학로 전역을 이동하며 공연을 관람하는 대학로 활용 관객참여형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가 객석 점유율 110%를 기록하며 지난 29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로드씨어터 대학로2>는 극장을 벗어나 대학로 전체를 무대로 삼는 관객참여형 공연이다. 극장에 모인 관객들은 25명씩 한 팀을 이뤄 대학로 전역을 걸으며 공연을 관람한다. 사전에 지급된 민트색 헤드폰을 끼고, 내레이션을 들으며, 대학로를 걷고, 대학로 곳곳에서 펼쳐지는 공연을 감상하는 과정 속에서 관객은 공연의 주체가 된다. 작품은 궁극적으로 연극과 관객, 일상과 예술 사이의 경계를 허물고, 그 순간에 튀어 오르는 경험과 충격을 통해 이제껏 없었던 새로운 카타르시스를 느낄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라는 호평을 얻으며 흥행에 성공했다.

 

<로드씨어터 대학로2>를 관람한 관객들은 연극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고, 새로운 시도를 하는 작품이라 참여 자체가 즐겁고 신선했다.”, “대학로 곳곳에 숨겨진 이야기는 흥미로웠고, 대학로라는 익숙한 공간을 새롭게 바라보는 기회가 되었다. 또 헤드폰에서 들리는 이희준, 박진주 배우의 목소리는 대학로를 더욱 사랑하게 만들어 주었다.“, “대학로 곳곳에 포진해 있던 배우들, 그리고 무대 위에서 펼쳐진 그들의 실제 이야기는 깊은 감동을 주었고, 마치 우리의 삶이 예술작품이라고 말해주는 것 같았다.”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 어린 후기를 남겼고, “대학로라는 공간 이외에 다른 여러 공간과 지역에서도 <로드씨어터> 공연이 시리즈로 만들어졌으면 좋겠다.”라며 후속 작품에 대한 기대감도 전했다.

 

대학로 활용 관객참여형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이머시브 연극(Immersive Theater)’의 개념을 활용한 신개념 공연으로, 2016년 초연 당시 ‘민트색 헤드폰’이라는 닉네임을 얻으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번 시즌에서는 대학로에서 일하고 생활하는 일반인들의 삶에 초점을 맞춰 극을 구성하였고, 작가의 가공 없이 100% 배우들의 경험담을 녹여 작품을 선보였다.

 

한편, 관객과 평단의 뜨거운 호평 속에 막을 내린 이번 작품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추진 중인 공연장 제작공연 지역 확장 사업의 두 번째 지원 작품으로 선정되며, 대학로를 넘어 전국 각지의 관객들을 만날 채비에 들어갔다.공연장 제작공연 지역 확장 사업은 질 좋은 콘텐츠의 지역적 확산을 위해 각 지역의 공연장과 협업을 통해 콘텐츠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제작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로드씨어터 대학로2>는 첫 번째 지원 작품인 씨어터 RPG 1.7 <내일 공연인데 어떡하지>의 성공사례에 힘입어 지역 문화예술의 활성화에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학로 활용 관객참여형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 

개막 D-3, 특별한 관객 참여 이벤트 마련!

한발 빠른 티켓수령 이벤트 · Hot Spot 공유 이벤트

개막 전부터 관객 기대감 UP!

10.20() - 10.29() @대학로 일대

 

 

 

:: 이미지=대학로 활용 관객참여형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 관객 참여 이벤트 이미지 | 제공=한국문화예술위원회::


배우 이희준, 박진주가 내레이터로 참여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가 개막에 앞서 특별한 관객 참여 이벤트를 마련해 눈길을 끈다.

 

<로드씨어터 대학로2> 공식페이스북을 통해 공개된 관객 참여 이벤트는 두 가지다. 먼저 사전 예매자를 대상으로 한발 빠른 티켓 수령 이벤트가 진행된다. 공연 당일 티켓박스 오픈과 동시에 발빠르게 티켓 수령에 참여한 관객 5명을 선정해 50,000원 상당의 푸리 향수 상품권을 제공한다. 이벤트는 공연 기간 동안 매 회 진행되며, 사전 예매자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본 이벤트는 공개와 동시에 관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어, 개막에 대한 기대감을 함께 높이고 있다.

 

공연 속에 등장하는 대학로 Hot Spot을 공유하고, <로드씨어터 대학로2> 공연관람권을 획득하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사전 공개된 대학로 Hot Spot을 개인 SNS에 공유하고, 공연에 대한 기대평을 남기면 자동 응모된다. 이벤트는 오는 19일까지 진행된다. 이벤트 참여만으로도 그 동안 미처 알지 못했던 대학로 곳곳의 이야기를 체험하고, 대학로라는 공간을 새롭게 바라보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대학로 활용 관객참여형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는 관객들이 헤드폰을 끼고 내레이터의 목소리를 들으며, 대학로를 걷고, 느끼고, 체험하는 공연이다.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이머시브 연극(Immersive Theater)’의 개념을 활용한 신개념 공연으로, 2016년 초연 당시 ‘민트색 헤드폰’이라는 닉네임을 얻으며 화제를 모았다. 대학로에 또 한번 센세이션을 예고한 올 해 공연에서는 대학로에서 일하고 생활하는 일반인들의 삶에 초점을 맞춰 공감과 감정적 울림을 더할 예정이다. 공연에 참여한 29명의 배우들은 자신들의 이야기를 극 속에 풀어내며 관객과 교감하고, 관객들의 참여를 적극적으로 이끌어내며 공연을 완성해 나갈 계획이다.

 

<로드씨어터 대학로2>는 오는 10 20일부터 29일까지 공연되며, 대학로 전역을 돌아다녀야 하는 만큼 편안한 복장과 신발은 필수이다공개된 이벤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로드씨어터 대학로2>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theaterrpg)에서 확인할 수 있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학로 활용 관객참여형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

헤드폰을 끼고, 걸으며, 듣고, 감상하는 공연

배우 이희준, 박진주 나레이션 참여!

관객에게 120분 간의 이색 경험 선사

10.20() - 10.29() @대학로 일대

 

 

:: 이미지=<로드씨어터 대학로2> 나레이션 배우 ()이희준, ()박진주 | 제공=한국문화예술위원회:: 



배우 이희준, 박진주가 오는 20일 개막하는 대학로 활용 관객참여형공연 <로드씨어터 대학로2>에 나레이션으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로드씨어터 대학로2>는 수동적으로 무대를 바라보던 공연 관람 방식에서 벗어나, 관객들이 직접 헤드폰을 끼고 나레이션을 들으며, 대학로를 걷고, 대학로 곳곳에서 펼쳐지는 공연을 감상하는 신개념 이머시브 공연이다. 작품은 극장이라는 울타리를 넘어 대학로 전체를 무대로 활용하면서 배우와 관객의 경계는 허물어지고, 배우들의 진솔한 삶에 대한 이야기는 깊은 공감을 더한다. 이 과정에서 대학로의 일상과 삶은 예술로 승화되며, 관객들은 기존에 느껴보지 못했던 신선한 자극을 체험하게 된다.

 

배우 이희준과 박진주는 <로드시어터 대학로2>에 나레이션으로 참여해 관객들에게 120분 간의 이색적인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배우 이희준은 작품의 가이드 역할을 맡았다. 그동안 미처 알지 못했던 대학로 곳곳의 이야기를 전해주며, 익숙했던 대학로라는 공간을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보도록 돕는 역할을 한다. 배우 박진주는 호기심 많은 ‘빨간머리 소녀’로 등장한다. 관객들은 그녀의 호기심 어린 질문에 따라 대학로를 바라보게 되며, 경험하고, 느끼게 된다. 120분간 헤드폰을 통해 전해져 오는 두 배우의 목소리는 관객들의 이색적인 경험에 흥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개막에 앞서 나레이션 사전 녹음에 참여한 두 배우는 “기존에 없던 새로운 형식의 작품에 나레이션으로 참여할 수 있어 기쁘다. 관객들이 저희 목소리를 듣고 대학로를, 그리고 작품을 두 배 즐겁게 즐겨주셨으면 좋겠다. 더불어 많은 분들이 이런 이색적인 경험을 놓치지 않으셨으면 한다."라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한편, <로드씨어터 대학로2> 10 20일부터 29일까지 2주간 금요일 오후 5, 토요일 오후 1시와 5, 일요일 오후 3시에 공연된다. 관객들은 당일 소지하고 있는 스마트폰으로 <로드씨어터 대학로> 사이트(www.roadtheater.kr)에 접속한 후 헤드폰을 끼면 공연에 참여할 수 있다. 관람시간은 120분이며, 대학로 전역을 돌아다녀야 하는 만큼 편안한 복장과 신발은 필수이다. 공연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홈페이지 (www.koreapac.kr) <로드씨어터 대학로2>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theaterrpg)에서 확인할 수 있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