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가장나종지니인것'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8.03 박완서의 소설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 낭독극으로 만나다

박완서의 소설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 낭독극으로 만나다

한국 문학의 거목 故 박완서 선생의 자전적 소설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이 여성 예술가들의 협업으로 새로운 형식의 낭독극으로 선보여질 예정이다. 소설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은 김현승의 시 ‘눈물’의 한 구절을 제목으로 삼은 것으로 한 어머니가 그 손위 동서와 주고받는 전화 통화로 이야기를 이끌어간다. 먼저 남편을 떠나 보낸 뒤 애지중지 키운 아들마저 잃은 어머니의 심경을 때론 담담하고 때론 가슴 저미는 슬픔을 담아 현실적으로 묘사한 이 작품은 ‘인간 내면의 변화와 성찰을 한편의 드라마로 담아낸 명작’이라 평가 받으며 제 25회 동인문학상을 수상하였다. 독특한 감성과 형식을 가진 이 소설은 그 동안 배우 ‘손숙’이 모노드라마로 각색하여 오랫동안 큰 사랑을 받아왔고, 성우 ‘윤소라’는 오롯이 목소리와 음악만을 통해 새로운 형식과 울림이 있는 무대로 연출할 예정이다.


무대를 이끌어 갈 ‘윤소라’는 한국을 대표하는 성우로써 ‘레밍턴 스틸’, ‘CSI뉴욕’, ‘슈퍼맨’ 등을 포함, 현재까지 200편 이상의 외화와 애니메이션의 주역을 맡아 활약해 왔으며 우리에게 한껏 친숙한 목소리의 주인공이다. 무한도전 성우편에 출연하여 더욱 주목을 받은 그녀는 팟캐스트 ‘소라소리’의 진행자로 맹활약 중이며, ‘소라소리’는 이미 100여 편의 에피소드를 연재, 고정 청취자만 20,000명을 보유한 아이튠즈 국내 팟캐스트 순위 1위에 빛나는 히트 프로그램이다. 목소리의 변화 뿐만 아니라 연기력까지 보유한 스타 성우의 변신이 기대된다.


음악감독 겸 연주를 맡아 함께 출연하는 ‘정민아’ 역시 주목 받는 싱어송라이터로   12현 전통 가야금이 아닌 파격적인 25현 가야금 연주를 펼침과 동시에 재즈풍의 매혹적인 보컬까지 선보이는 한국의 유일무이한 모던 가야금 연주자이다. 대표곡 ‘무엇이 되어’는 중학교 음악교과서에 수록되기도 하였으며, 데뷔 앨범 ‘상사몽’은 창작국악앨범으로는 국내 최대 판매량을 기록하는 등 정민아는 이미 실력과 대중성을 모두 갖춘 뮤지션으로 각광 받고 있다.


한국 최고의 작가 故 박완서의 작품을 두 아티스트의 협업으로 새롭게 만나게 될 낭독극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은 일상에서 잊고 있던 가슴 뛰는 감동을 다시 느낄 수 있는 아름다운 울림의 시간이 될 것이다.
인천 문학시어터를 시작으로 전국에서 개최 될 낭독극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은 2017년 8월 25~26일 양일간 펼쳐지며 인터파크와 엔티켓(www.enticket.com)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 공연개요 

공연명

<낭독극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박완서 作)’ >

출연

- 윤소라 (MBC 공채 8기 성우/미셀 파이퍼, 데미 무어 전담 성우)

: 윤소라의 음악편지(교통방송), 책하고 놀자(SBS러브FM), 만화열전(MBC)

진행, 현재 인기 팟캐스트 소라소리진행 중

 

- 정민아 (모던 가야그머)

: 25현 가야금 연주자. 1상사몽’ (1만장 이상 판매)

한국대중음악상 신인상 노미네이트(2008/2011)

대표곡 무엇이 되어’ (중학교 음악 교과서 수록)

일시

2017825() 오후 7~ 826() 오후 3(2)

장소

문학시어터 (인천시 남구 매소홀로 618 문학경기장 내)

예매

엔티켓 (1588-2341) www.enticket.com



(사진제공:비무브드컴퍼니)​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