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1회 DIMF를 성공으로 이끈 숨은 주역들!

DIMF 자원봉사자 ‘딤프지기’와 함께하는 마지막 추억의 장

DIMF, 딤프지기 해단식 <딤프지기의 밤> 개최

 

 

 역대 최다 국가의 참여로 성황리에 막을 내린 제11회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이사장 장익현, DIMF)의 대표적인 조력자이자 숨은 공신인 293명의 자원봉사자 ‘딤프지기’들이 지난 7월 31일(월) 오후 7시 대구경북디자인센터에서 열린 해단식 <딤프지기의 밤>을 마지막으로 모든 활동의 마침표를 찍었다.

 

올해를 새로운 10년을 위한 도약의 해로 삼은 DIMF는 역대 최대 규모에 걸 맞게 자원봉사자 ‘딤프지기’도 역대 최다 인원인 293명을 선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대구, 경북은 물론 서울, 수원, 충주 등 전국에서 온 70대부터 10대까지 다양한 연령의 딤프지기들은 대구의 무더위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DIMF의 공연이 열리는 대구 전역의 공연장을 포함해 여러 행사장 등 도심 곳곳에서 맹활약하며 제11회 DIMF의 성공을 이끌었고 DIMF는 전국에서 온 딤프지기들을 위해 숙박과 식사 등 각종 편의를 제공하며 그들의 활동을 지원했다.

 

뜨거운 축제의 열기 속에서도 자신의 자리를 지키며 묵묵히 최선을 다해 자원봉사 이상의 헌신과 열정을 보여준 딤프지기들을 위해 DIMF는 그 동안의 노고를 격려하고 딤프지기로서의 자긍심을 심어주기 위해 매년 해단식인 <딤프지기의 밤>을 개최하고 있으며 축제 동안 서로를 격려하며 우정과 추억을 함께 쌓았던 딤프지기들은 각종 시상과 포상, 축하공연 및 이벤트를 즐기며 딤프지기로서의 마지막 행사를 뜻 깊게 마무리했다.

 

모두가 주인공이었지만 특히 힘든 일도 마다하지 않고 열정적으로 활동하며 타 딤프지기들에게 모범이 된 딤프지기에게 수여되는 ‘최우수 딤프지기’에는,

 제11회 DIMF 딤프지기 전체 팀장으로서 역대 가장 많은 인원을 이끌어온 의전분야 최현민(25세,남)과 뜨거운 야외에서 활동하느라 더욱 힘들었을 부대행사 분야에서 항상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준 박인우(23세,남), 공연장 어셔로서 활동했던 경력을 바탕으로 공연장지원 분야에서 활약한 채희원(21세,여), 오랜 대기시간과 늦은 시간까지 이어지는 활동에도 묵묵히 자신의 맡은 바를 다 한 의전분야 우병웅(25세,남) 등 총 4명의 딤프지기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외에도 많은 활동시간과 더불어 자신의 분야에서 최선을 다해준 총 9명의 딤프지기가 우수 활동자로 선정되었으며 자리에 함께한 동료 딤프지기들은 많은 박수로 축하를 보냈다.

 

<딤프지기의 밤>은 딤프지기들을 위한 마지막 공식행사이기도 하지만 제11회 DIMF를 함께 돌아보고 정리하는 시간인 만큼 제11회 DIMF의 성공을 함께 이끌어준 후원사 및 협력업체에게 기념패를 전달하는 특별한 시간도 함께 마련됐다.

 

제11회 DIMF의 메인 후원사로서 물심양면 많은 도움을 준 ㈜풍국면 최익진 대표를 비롯해 제11회 DIMF의 기술감독으로 선임되었던 이효섭 무대시설팀장((재)대구오페라하우스)과 문길환 조명감독((재)대구오페라하우스) 등 DIMF는 총 7팀에게 감사패를 전달하며 제11회 DIMF의 성공을 함께 이끌어준 노고에 대한 감사의 뜻을 표했다.

 

이어서 <제3회 DIMF 뮤지컬스타> 수상자들의 화려한 축하공연이 이어져 분위기를 더욱 뜨겁게 달궜다.

중/고등부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도연(안양예고 3학년)학생과 대학/일반부 최우수상 수상자 노용원(중앙대 1학년)은 뮤지컬 ‘레미제라블’, ‘미스사이공’ 등의 대표곡을 선사하며 국제뮤지컬 축제인 DIMF의 해단식답게 멋진 뮤지컬 갈라공연으로 행사의 분위기를 최고조에 이르게 했다.

 

이 밖에도 ‘딤프지기 댄스팀’으로 불리는 플래쉬몹 팀의 멋진 축하공연과 딤프지기들의 넘치는 끼와 열정을 확인할 수 있었던 장기자랑과 레크레이션 시간이 이어져 참가자 모두 함께 즐기며 제11회 DIMF 딤프지기로서의 마지막도 잊지 못할 추억으로 장식했다.

 

배성혁 DIMF 집행위원장은 “DIMF 성공의 원천적인 힘과 에너지가 바로 곳곳에서 활약해주는 딤프지기로부터 나온다”며 “뜨거운 계절에 그 보다 더 뜨거운 열정으로 묵묵히 자리를 지키며 최선을 다해준 딤프지기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DIMF가 여러분들에게도 좋은 추억으로 남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DIMF는 제11회 DIMF의 열기를 이어 받아 오는 8월 26일(토) DIMF가 발굴한 차세대 뮤지컬 스타들이 함께하는 <DIMF 뮤지컬 스타 콘서트>를 아양아트센터에서 무료로 개최해 다시 한 번 대구를 뮤지컬로 뜨겁게 달구고자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문의 :053-622-1945)

 

(사진제공: DIMF)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