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11() 폐막!

뮤지컬 <찰리찰리>

아름다운 무대와 중독성 강한 넘버로

관객 매료시키며 호평 속 마무리!

 

:: 사진-뮤지컬 <찰리찰리>공연 사진 | 제공-연우무대 ::

 

지난 2 24() 개막하여 누구에게나 있는 내면 속 슬픈 자화상을 비추어 준 뮤지컬 <찰리찰리> 2주간의 여정을 마치고 오는 3 11() 마지막 공연을 앞두고 있다.

 

뮤지컬 <찰리찰리>는 타인의 시선으로 연극을 꾸미며 살아가는 소녀, 소문에 쌓여 홀로 숨어 지내는 소년 등을 등장 인물로 하여 이들이 그림을 통해 서로 소통하고, 꿈을 꾸는 모습을 담았다. 특히, 이들이 벽에 그림을 그려 둘만의 비밀 정원을 만드는 장면에서는 무대 배경을 알록달록한 꽃 그림으로 가득 채워 관객들을 환상 속으로 안내했다. 이에 아름다운 무대를 넋 놓고 바라 볼 수 밖에 없었다.”, “마치 내가 꿈을 꾸는 것 같았다.” 등의 호평을 얻었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회전무대를 이용해 아트스쿨, 소년의 집 등 공간 전환을 효율적으로 표현했고 극 중 사건을 속도감 있게 전개했다. 또한 뮤지컬 <찰리찰리>만의 중독성 강한 넘버는 라이브 밴드의 연주를 통해 음악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주었으며 공연을 관람한 관객들은 멜로디가 자꾸 귀에 맴돈다.”, “나도 모르게 흥얼거리고 있었다.”등의 평을 남겼다.

 

 

:: 사진-뮤지컬 <찰리찰리>공연 사진 | 제공-연우무대 ::

 

한편 아일린역의 문진아는 사랑스러운 연기와 뛰어난 가창력을 보여 주었고 소년역의 윤지온은 소년내면 속 두려운 마음과 아일린으로 인해 점점 밝게 변해가는 모습을 섬세하게 표현했다. ‘피터역의 호효훈은 위트 있는 모습과 동시에 때로는 진지한 모습을 보여 주며 상반된 매력을 보여 주었고, ‘리비역의 강윤정은 통통 튀는 매력을 발산하며 캐릭터가 가진 당당함을 잘 표현해주었다.

 

뮤지컬 <찰리찰리>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2017 공연예술 창작산실 올해의 신작선정작으로 연극<해무>,< 일곱집매>, <그리고 또 하루> 뮤지컬 <! 당신이 잠든 사이>,< 여신님이 보고 계셔> <사춘기>등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웰 메이드공연을 선보이며 사랑 받아 온 연우무대의 네번째 창작 뮤지컬이다.

 

동화 같은 무대와 귀에 맴도는 음악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뮤지컬 <찰리찰리>는 오는 3 11()까지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공연된다.(공연문의 02-6498-0403)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리의 슬픈 자화상을 조명해줄 공연

 

뮤지컬 <찰리찰리>

2 24(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 개막!

 

 

 

:: 사진-뮤지컬 <찰리찰리>프로필 좌측부터 문진아 윤지온 호효훈 강윤정 | 제공-연우무대 ::

 

 

뮤지컬 <당신이 잠든 사이>, <여신님이 보고 계셔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의 대표 주자 연우무대의 네번째 창작 뮤지컬 <찰리찰리>가 오는2 24(개막을 앞두고 있다.

 

뮤지컬 <찰리찰리>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2017 공연예술 창작산실 올해의 신작으로 선정된 작품으로뮤지컬 <사의 찬미>, <파리넬리>의 김은영 작곡가떠오르는 대학로의 신예 안시은 작가연극 <해무>, <그리고 또 하루>등을 통해 인물들의 섬세한 감정 표현을 이끌어 낸 안경모 연출 등 탄탄한 실력파 제작진의 만남과 더불어 라이브밴드가 이끄는 섬세한 연주를 예고하며 개막 전부터 관객들의 기대를 한 몸에 모으고 있다.

 

또한 뮤지컬 <찰리찰리>는 소문에 쌓여 홀로 숨어 지낼 수 밖에 없는 소년과 타인의 시선으로 계속해서 연극을 꾸미며 살아가는 소녀 등을 등장 인물로 하여 이들이 그림이라는 낭만과 환상의 매개체를 통해 꿈을 꾸는 모습을 담아 내며상처 입은 우리들의 슬픈 자화상에 따뜻한 위로의 손길을 건네 줄 작품이다.

 

한편 사랑스럽고 장난기 많은 분위기 메이커 아일린역은 연극 <톡톡>, <조제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을 통해 톡톡 튀고 발랄한 캐릭터를 보여준 문진아가빛이 두려워 집 밖으로 나오지 않는 수수께끼의 소년’ 역은 뮤지컬 <여신님이 보고 계셔등에서 다양한 감정 표현을 풍성하게 보여준 윤지온이 연기한다. ‘아일린을 사랑하는 순정파 피터역은 연극 <왕위주장자들>, <함익등에서 진중한 연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호효훈이독특한 의상과 액세서리를 즐기는 당찬 소녀 리비역은 뮤지컬 <사춘기>에 이어 오랜만에 무대로 돌아 온 강윤정이 맡아 연기한다.

 

뮤지컬 <찰리찰리>는 오는 2 24(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개막하며 2 28(회차를 예매하는 관객들에게는 문화가 있는 날’ 30%할인을 제공한다.(공연문의 02-6498-0403)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연우무대’ 4번째 창작 뮤지컬!

뮤지컬 <찰리찰리>

 

 

문진아-윤지온-호효훈-강윤정

 

 

창작 초연 무대를 빛내 줄 캐스팅 공개!

 

 

:: 사진-뮤지컬 <찰리찰리>프로필 공개 이미지 좌측부터 시계방향 문진아 윤지온 강윤정 호효훈

 

 

| 제공-연우무대 ::

 

 

 

 

연극<해무>, <일곱집매>,< 그리고 또 하루> 뮤지컬 <! 당신이 잠든 사이>, <여신님이 보고 계셔> <사춘기>등 창작 연극과 뮤지컬을 막론하고 공연 마니아는 물론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웰 메이드공연으로 사랑을 받아 온 연우무대가 네번째 창작 뮤지컬 <찰리찰리>의 캐스팅을 공개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 2017 공연예술 창작산실 올해의 신작으로 선정된 뮤지컬 <찰리찰리>는 내면 속 상처를 숨긴 채 살아가는 우리의 슬픈 자화상을 표현한 작품이다. 소문에 쌓여 홀로 숨어 지낼 수 밖에 없는 소년과 타인의 시선으로 계속해서 연극을 꾸미며 살아가는 소녀 등을 등장 인물로 하여 이들이 그림이라는 낭만과 환상의 매개체를 통해 꿈을 꾸는 모습을 담았다.

 

 

 

사랑스럽고 장난기 많은 분위기 메이커 소녀 아일린은 연극 <톡톡>,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뮤지컬 <인터뷰>, <고래고래> 등에서 뛰어난 가창력과 사랑스러운 연기를 보여 준 문진아가 맡는다. 문진아는 뮤지컬 <찰리찰리>의 리딩 때부터 참여하며 자신의 캐릭터를 탄탄히 구축하고 있어, 이번 공연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빛이 두려워 집 밖으로 나오지 않는 수수께끼한 소년(찰리)’은 연극 <히스토리 보이즈>,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여신님이 보고 계셔>를 거쳐 최근 공연 마니아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대학로의 라이징 스타윤지온이 맡아 연기 할 예정이다.

 

 

 

아일린을 사랑하는 의리파이자 순정파 남학생 피터역은 연극 <함익>,< 왕위 주장자들>, <헨리 4>, 뮤지컬 <여신님이 보고 계셔> 등에서 진중하면서도 때로는 코믹한 모습을 모여 주며 팔색조 매력을 뽐내고 있는 호효훈이 캐스팅 되었다.

 

 

 

독특한 의상이나 액세서리를 즐기고 자존감이 높은 당찬 소녀 리비는 뮤지컬 <사춘기>에서 춤과 음악을 좋아하고 자유분방한 화경역으로 관객들의 눈도장을 톡톡히 받았던 강윤정이 오랜만에 다시 무대에 오른다.

 

 

 

한편 뮤지컬 <사의 찬미>,< 파리넬리>를 통해 자신만의 섬세한 감각을 전하는 김은영 작곡가, 대학로의 무서운 신예 안시은 작가, 연극 <해무>, <그리고 또 하루>등을 통해 완성도 있는 극과 인물들의 섬세한 감정 표현을 이끄는 안경모 연출 등 탄탄한 실력파 제작진이 만나 우리에게 환상적인 무대를 보여 줄 예정이다. 또한 제작사 연우무대는 라이브 밴드가 이끄는 섬세한 연주를 통해 인물들의 감정을 보다 효과적으로 전달 할 계획이라 밝히며, 완성도 높은 극본과 라이브 연주에 대한 기대를 한껏 끌어 올리고 있다.

 

 

 

뮤지컬 <찰리찰리> 2 24() 대학로 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개막한다. (공연문의 02-6498-0403)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