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공 ‘서민기’ 역에

 

박시환, 박정원, 강영석 캐스팅!

 

뮤지컬 <찌질의 역사> 캐스팅 공개

 

 

 

 

 

김풍, 심윤수 작가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청춘뮤지컬 <찌질의 역사>가 오는 4월 티켓 오픈을 앞두고 전체 캐스팅을 공개한다. 오는 6월 대학로 수현재씨어터에서 막을 올리는 청춘뮤지컬 <찌질의 역사>는 뮤지컬, 연극, 음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젊은 배우들을 대거 캐스팅하며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주인공 민기 역을 누가 할 것인지에 대한 관객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공개한 것이어서 그 의미가 더 크다.

 

 

박시환, 박정원, 강영석

 

발암 캐릭터, 주인공 ‘서민기’ 역에 트리플 캐스팅!

(좌측부터 박시환, 박정원, 강영석 / 사진제공 배우)

 

 

자신의 감정만을 우선시하는 서툰 연애로 웹툰 독자들에게는 발암캐릭터로 불리는 주인공 ‘서민기’ 역에는 뮤지컬배우이자 가수인 박시환과 대학로 대세 배우로 급 부상중인 뮤지컬배우 박정원, 그리고 뮤지컬과 연극을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강영석이 트리플 캐스팅 됐다.

 

 

박시환은 뮤지컬 <마이 버킷 리스트>, <총각네 야채가게>에 이어 뮤지컬 <찌질의 역사>를 통해 세 번째 뮤지컬 무대에 도전한다. 얼마 전 도쿄에서 열린 첫 라이브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치며 가수로서도 활발한 활동으로 하고 있는 박시환은 이번 뮤지컬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인정받은 그 만의 섬세한 감성이 돋보이는 ‘민기’를 연기하며 다시 한번 뮤지컬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그리고 뮤지컬 <영웅>, <비스티>, <블랙메리포핀스>, 연극 <보도지침>, <제주일기>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대학로의 대세 배우로 떠오르고 있는 박정원은 이번 뮤지컬을 통해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꾀한다. 최근에 연기한 캐릭터들이 다소 무거운 이미지였다면 이번에 연기하는 ‘서민기’역은 누구나 경험했을 법한 첫사랑의 순수함과 연애 초보자의 서툰 감정을 코믹하게 그리며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배우 박정원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 주인공 ‘서민기’ 역의 마지막 배우는 최근 대학로에서 각광받고 있는 루키, ‘강영석’이다. 연극 <모범생들>, 뮤지컬 <쓰릴 미>, 뮤지컬 <마마 돈 크라이> 등 꾸준히 관객들의 사랑을 받으며 롱런하는 작품에 출연하여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배우 강영석은 이번에 출연하는 뮤지컬 <찌질의 역사>를 통해 부드러운 연기와 달콤한 음색으로 풋풋하고 순수한 모습의 ‘서민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주인공 서민기의 영원한 첫사랑 설하 역에 정재은, 김히어라 캐스팅!

 

송광일, 이휘종, 황호진, 박수현, 윤석현, 손유동, 박란주 등 대학로 실력파 배우 총집합

 

허민진 뮤지컬 <찌질의 역사>를 통해 1인 다역에 도전!

 

 

 

 

(좌측부터 정재은, 김히어라 / 사진제공 배우)

 

 

 

‘민기’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첫사랑이자 첫 여자친구이자 두 번째 여자친구로 1인 3역을 맡아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설하’역은 최근 뮤지컬과 연극계에서 그 실력을 다시 한 번 인정 받은 정재은, 김히어라가 캐스팅됐다. 뮤지컬 <영웅>에서 안정된 연기력과 가창력을 유감없이 발휘한 정재은과 연극 <베헤모스>에서 절정의 연기력을 선보인 김히어라는 ‘설하’를 통해 당돌하면서도 사차원적이고, 때로는 자상하게 ‘민기’를 감싸주는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좌측부터 시계방향으로 송광일, 이휘종, 황호진, 손유동, 윤석현, 박수현 / 사진제공 배우)

 

 

 

어려운 가정환경과 보수적인 연애관 때문에 여자 친구를 사귀는 것을 두려워하는 소심한 ‘권기혁’은 뮤지컬 <보이스 오브 밀레니엄>, 연극 <B 클래스>의 이휘종과 연극 <나쁜자석>, 뮤지컬 <비스티>의 송광일이 맡았다. 연애에 가장 관심이 많지만, 눈이 높아 제대로 된 연애 한 번 하지 못하는 모태 솔로인 ‘이광재’는 뮤지컬 <드가장>, 뮤지컬 <손탁호텔>의 황호진과 뮤지컬 <빨래>, <옥탑방고양이>의 박수현이 맡아 극의 활기를 더할 예정이며, 극 중에서 가장 어른스러운 자칭 연애 고수인 ‘노준석’ 역에는 뮤지컬 <여신님이 보고계서>, <김종욱 찾기>의 윤석현과 연극 <나쁜자석>, 뮤지컬 <총각네 야채가게>의 손유동이 맡아 강렬한 청춘의 에너지를 표현할 예정이다.

 

 

 

 

(좌측부터 박란주, 허민진 / 사진제공 배우)

 

 

마지막으로 각기 다른 매력의 1인 3역을 소화해 낼 ‘최희선’, ‘오연정’, ‘유라’ 역에는 대학로에서 개성 넘치는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뮤지컬배우이자 연극배우인 박란주와 최근 뮤지컬 <영웅>을 통해 뮤지컬배우로서의 실력을 인정받은 허민진이 캐스팅됐다. 허민진은 이번 뮤지컬을 통해 처음으로 1인 다역에 도전 배우로서 한 단계 성장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실력파 청춘 배우들의 캐스팅으로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청춘뮤지컬 <찌질의 역사>는 6월 3일부터 8월 27일까지 대학로 수현재씨어터에서 선보이며 티켓 예매는 오는 4월 중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오픈될 예정이다.

 

 

 

 

뮤지컬 <찌질의 역사>공연개요

 

공 연 명

뮤지컬 <찌질의 역사>

공 연 장

DCF대명문화공장 수현재씨어터

공연기간

2017년 6월 3일 (토) – 8월 27일 (일)

제작/기획

㈜에이콤

연출/극본

안재승

원작

김풍(글), 심윤수(그림), 와이랩(제작)

출 연 진

박시환, 박정원, 강영석, 송광일, 이휘종, 황호진, 박수현, 윤석현, 손유동, 정재은, 김히어라,

박란주, 허민진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