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 깊숙한 곳에서 흐르는 뜨거운 눈물,연극<슬픔의 노래>!


제26회 동인문학상을 수상한 정찬 소설을 원작으로 한 연극<슬픔의 노래>는 1995년 초연된 후 5차례의 공연을 거치며 작품성과 예술성을 인정 받은 작품이다.이번 공연에는 '이미 전설이다'란 주제로 박지일,남명렬,손성호 배우의 레전드팀의 완숙한 연기와 함께 김병철,이명호,이찬영 배우의 뉴웨이브팀으로 나누어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고 있다.


신문사 기자이자 소설가인 유성균(이명호 분)이 폴란드의 현대 작곡가 헨릭 구레츠키를 인터뷰하기 위해 폴란드로 출장을 가고 ,인터뷰 도움을 받기 위해 현지에서 영화감독 친구 민영수(이찬영 분)와 룸메이트인 연극 배우 박운형(김병철)을 만나며 전개되는 이야기를 실제와 허구를 오가며 관객에게 들려 준다. 세 사람은 폴란드의 아우슈비츠 수용소를 방문한 후 폴란드에서 연극배우로 활동하는 박운형과 영화감독으로 활동하는 민영수가 시대를 관통해 광주항쟁과 관계가 있다는 사실을 유성균이 알게 된다.  배우들의 독백과 해설로 관객의 이해를 돕고 열연을 펼치는 뉴웨이브팀의 박운형 역의 김병철 배우는 보석같은 배우다.신들린듯한 광기와 회한을 눈으로 온 몸으로 토해내는 김병철 배우는 추운 날씨지만 땀으로 몸이 흥건하고 눈은 눈물로 충혈된다. 

아우슈비츠 가스실의 섬뜩한 한기를 경험한 나로서는 그 섬뜩함을 잊을 수 없다.당시 가이드로 나섰던 한국인이 아우슈비츠를 방문한 후 결코 여기를 떠날 수 없어 가이드를 하고 있다는 고백처럼 아우슈비츠는 인간이 인간을 이해하기 어려운 살육으로 범죄를 저지른 최악의 장소이다.그리고 전 국민이 알지도 못하는 불순 세력의 소행으로 국민의 눈과 귀를 가렸던 광주항쟁 역시 가해자나 피해자에게는 참혹한 공포로 남아 있는 것이다.두 끔찍한 사건은 연계되어 인간의 존엄성을 슬픔을 비극을 이야기하고 있다.헨릭 구레츠키의 교향곡 3번 '슬픔의 노래' 속에 담긴 3가지 슬픈 사연 또한 슬픔을 간직하며 극 전반에 걸쳐 흐르며 심연으로 부터 슬픔을 끌어 낸다.연극<슬픔의 노래>는 인생에 대한 깊은 내면의 슬픔을 보여 주는 명품 연극으로 배우로 산다는 것,인생을 어떻게 사는것이 잘 살 수 있는것인가를 역설적으로 보여주는 작품이다. 11월 20일까지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3관에서 공연된다.공연문의는 림에이엠시 02)589-1001,1066 으로 하면 된다.

 

(포스터 이미지=림에이엠시 제공)

 

[시놉시스]
기자 겸 소설가인 유성균은 폴란드의 현대 작곡가 구레츠키를 취재하러 폴란드로 가게 된다.
유성균은 언론과의 접촉을 꺼리는 그를 인터뷰하기 위해 한국 유학생이자 영화감독 지망생인 민영수,
폴란드에서 연극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박운형의 도움을 받게 된다.
구레츠키의 작품을 인터뷰하며 폴란드의 시대적 아픔에 대해 이야기하게 되고,
그것은 아우슈비츠의 방문으로 이어지게 된다.
아우슈비츠의 방문을 꺼려하는 민영수와 박운형.
이들의 숨겨진 이야기가 밝혀지는데...

 

 

[출연 배우]

(사진출처=림에이엠시)

 

[뉴웨이브팀]

(사진출처=림에이엠시)

 

[무대]

 

[커튼콜 사진]

이찬영 배우

 

 

이명호 배우

 

 

김병철 배우

 

 

 

 

아우슈비츠 가스실의 모습이다.

열차에서 내린 많은 사람들은 샤워를 한다고 속여 발가벗긴채 가스실로 밀려 들어가 한꺼번에 많은 사람들이 살상당했다.

겨울이어서가 아니라 많은 원혼들의 한이 서린 서늘함이 느껴졌던 곳이다.

 

[프로그램북]

 

 

[티켓]

공 연 명:슬픔의 노래
공연기간:2016.10.28(금)~11.20(일)
공연장소:대학로 아트원씨어터 3관
공연시간:화,목,금 8시/ 수 3,8시/토 3시,7시/일 3시
티켓가격:전석 3만원
출 연 진:박지일,남명렬,손성호,김병철,이명호,이찬영
연    출:김동수
협력연출:김석주
원    작:정찬
각    색:오은희
음악편집:백성호
무대디자인:임은지
조명디자인:강대근
글    씨:홍순관
프로듀서:서정림
제작  PD:정영희
기획.홍보:장성은,이지원,박지영
진    행:이선숙,차윤경
주최.제작:림에이엠시
후    원:한국문화예술위원회
협    력:(주)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에스엔지니어링(주)
공연문의:림에이엠시 02)589-1001,1066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