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극단 김광보 단장, 26회 이해랑연극상 수상

 

 

 

 

 

세종문화회관 서울시극단장 김광보(金洸甫, 52)2016년 이해랑연극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해랑연극상 심사위원회는 "절제의 원칙에 눈뜨고 세련된 작품들을 연달아 쏟아냄으로써 우리 현대 연극사를 풍요롭게 하는 데 일조하고 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이에 김광보 연출은 연극 인생을 성찰하도록 하는 상인 것 같다.”고 수상소감을 전했으며, 서울시극단 단장으로 활동하는 동안 보편적이고 쉬운 연극,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연극을 통해 연극의 공공성 실현을 위한 의지를 밝혔다. 김광보 단장에게는 상금 5,000만원과 상패가 수여될 예정이며, 시상식은 418일 오후 5시 조선일보 미술관에서 열린다.

 

서울시극단장 김광보는 1994년 극단 청우 창단 이후 많은 화제작을 연출하며 국내 주요 연극상을 휩쓴 중견 연출가다. 201561일 서울시극단의 단장으로 임명된 후에는 온 가족을 위한 셰익스피어 공연, 시민연극교실을 추진하며 시민의 예술향유를 위해 노력하였고 젊은 극작가를 양성하는 창작플랫폼프로젝트도 진행하면서 한국 연극 발전을 위한 활동을 지속해왔다. 최근에는 직접 연출한 셰익스피어의 사극인 <헨리 4Part1&Part2 '왕자와 폴스타프‘>를 통해 원작의 풍자적 요소를 역동적이고도 현대적으로 표현해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받고 있다. 그리고 9월에는 햄릿을 강남 재벌로 바꾼 함익창작공연을 올릴 예정이다.

 

 

프로필

 

1994년 극단 청우 창단

1999년 백상예술대상 신인 연출상

2001년 평론가협회 올해의 연극 베스트3 작품상

2009~2011년 부산시립극단 예술감독

2012년 히서연극상 올해의 연극인상

2012년 대한민국연극대상 연출상, 49회 동아연극상 작품상·연출상

2013~ 현재 한일연극교류협의회 회장

2014년 제51회 동아연극상 작품상·연출상

2015~ 현재 서울시극단장

 

 

연출 작품

 

연 극 <헨리4왕자와 폴스타프’>, <나는 형제다>, <프로즌>,

<여우인간>, <사회의 기둥들>, <살아있는 이중생 각하>,

<줄리어스 시저>, <M.Butterfly>, <은밀한 기쁨>, <스테디 레인>,

<동토유케>, <그게 아닌데>, <인류 최초의 키스> 등 다수

 

뮤지컬 <신과 함께>, <불멸의 사랑>, <햄릿>,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로미오와 줄리엣>, <바람의 나라>, <베르테르> <Love&Luv>

 

(사진제공:세종문화회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