섭지코지는 제주도 방언으로 지명도 협지라는 뜻의 섭지와 곶(串)이라는 뜻의 코지가 합쳐졌다고 합니다.


여명의 눈동자,단적비연수,거침없이 하이킥,런닝맨 등의 촬영을 했던 곳으로도 유명한 장소이기도 하고요

드라마 [올인]의 세트장이었던 이 곳의 자연경관과 동떨어져 보이는 글라스하우스가 옆에 버티고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바다 옆으로 성산일출봉이 보이는 아름다운 바다를 끼고 있는 해안이 참 아름답습니다.

 

 

 

 

철석이는 파도

내마음을 알리는 소리

님의 마음에게 전해지려나

 

철석 철석

 

 

 

 

 

 멀리 수평선을 바라보며 얘기를 나누는 세 사람의 모습이 정겹습니다..

 

 

 

 글라스 하우스

 

 

                            

글라스 하우스

1층 ZIPPO 박물관,2층은 카페 MINT가 있답니다.

 

 

 

 

 

 글라스하우스 주위에 조성된 꽃밭

 

 

 

 

 

 

 

 

 

 

 섭지코지를 뒤돌아 본 풍경입니다.

 

 

 

 

 

 

 풀 뜯는 말은 좋은 피사체죠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