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객의 마음을 꿰뚫는 위트있는 연극<여관집 여주인>


연극 <여관집 여주인>은 몰리에르와 함께 근대 최고의 희극작가로 꼽히는 이탈리아 극작가 '카를로 골도니'의 대표작으로, 18세기 이탈리아의 한 여관을 배경으로 미모와 재치를 겸비한 여관집 여주인과 그녀를 둘러싼 네 남자가 펼치는 사랑의 진실과 허구를 유쾌한 코미디로 담아 낸 작품이다.또한 이 작품은 당시의 시대상을 반영하고 있다.18세기 당시의 이탈리아는 몰락한 귀족계급이 그 영향력을 잃어가던 시대로 허세로 가득한 그들의 모습이 극중에서 잘 드러나고 있다.지위로 허세를 부리는 후작과 돈을 과시하는 백작,자신의 명예만을 쫓는 기사가 아름다운 미모의 평범한 서민층인 여관집 여주인 '미란돌리나'에게 마음을 빼앗기고 그들을 요리저리 애간장 태우는 여관집 여주인의 모습은 실소를 자아낸다. 배우들이 상대 배우가 있는 무대에서 쏟아내는 독백이 관객의 속내를 조롱하듯 재미나다.품격있게 남자들을 상대하며 마음을 빼앗는 여관집 여주인의 모습은 미모제일주의를 지향하는 세상의 민낯을 보는듯하다. 위트있는 대사와 배우들의 연기가 격조있는 코미디로   '카를로 골도니' 특유의 유머를 관객에게 전달한다.


매력적인 미란돌리나 역에는 "망원동 브라더스","월남스키부대" 등에서 연기를 펼쳤던 장희재가 열연하며, 미란돌리나를 사랑하는 4명의 남자 중 기사 역에는 김지훈, 백작 역에 유용, 후작 역에는 신정만, 임수한이 더블캐스팅 되었다. 미란돌리나의 여관종업원 파브리찌오 역에는 이태영이 출연하며 그 외 조슬비, 안소림, 김유남 등 젊은 배우들이 함께 한다.


<여관집 여주인>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한국메세나협회, 새벽을 여는 사람들 이 후원하는 ‘2017 예술지원 매칭펀드’ 선정작으로 6월 4일까지 대학로 동숭아트센터 꼭두소극장에서 공연된다.

 

(포스터 이미지=플레이몽 제공)


​[시놉시스]


“내가 사랑이란 걸 느낀 건 이게 처음이오...덫에 걸렸어. 속수무책이야“

아름답고 우아한 미모와 상냥함, 특유의 유머와 재치를 가지고 있는
미란돌리나는 여관집여주인!!
그녀의 여관에 투숙하는 모든 사람들은 미란돌리나를 사랑하게 된다.
유일하게 그녀의 매력에 넘어가지 않은 남자. 기사 리파프라타!!
그는 “자유-이것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것이다”라는 인생철학으로 여자를 업신여긴다. 기사의 태도에 자극받은 미란돌리나는 친절함과 섹시함, 우아함을 무기로 작업에 들어가고, 결국 기사도 사랑에 빠지게 된다.
기사 리파프라타의 구애는 극에 달하고...
여관집 여주인 미란돌리나가 보여주는 최종선택은…

[무대]​

 

[커튼콜 사진]

좌로부터 김유남(하인 역),이태영(종업원 파브리찌오 역)배우

 

 

(좌로부터 조슬비,안소림 배우)

 

유용(백작 역)배우 

 

 

임수한(후작 역) 배우

 

김지훈(기사 역) 배우

 

장희재(여관집 여주인 역)배우

 

 

[티켓]

 

[공연개요]


공 연 명 : 여관집 여주인
공연일정 : 2017. 5. 23(화) ~ 6. 4(일) 평일 8시 / 토 3시, 7시 / 일 4시 (※월 쉼)
장    소 : 동숭아트센터 꼭두소극장
소요시간 : 90분
티켓가격 : 일반 30,000원
작    가 : 까를로 골도니
번    역 : 장지연
연    출 : 장윤호
출    연 : 장희재, 김지훈, 유용, 신정만, 임수한, 이태영, 조슬비, 안소림, 김유남
제    작 : 극단 등대, 플레이몽
후    원 : 새벽을 여는 사람들        
예    매 : 인터파크, 대학로티켓닷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무림태풍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