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F 국제심포지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6.23 'DIMF 미래 10년을 위한 <국제 심포지엄> 성황리에 마쳐'

DIMF 미래 10년을 위한 국제 심포지엄

전 세계 뮤지컬 전문가와 함께 DIMF의 청사진 그려

 

 

 

 

 

Beyond Daegu, Global DIMF를 슬로건으로 대구를 넘어서 세계적인 공연예술축제로 도약하고자 하는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 이사장 장익현)>이 올해로 10주년을 기념하여 미국, 러시아, 중국, 일본 등 세계 각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뮤지컬 전문가와 함께 DIMF의 미래 10을 위한 <국제 심포지엄>을 지난 622() 14:00에 대구경북디자인센터 8층 국제회의실에서 성황리에 개최했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 DIMF는 지난 해부터 각종 세미나와 포럼을 개최하며 지난 성과를 되짚어봄과 동시에 앞으로 DIMF가 추구해야 할 비전을 모색하고 세계적인 축제로 성장하기 위해 전문가들과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온바 있다.

 

그리고 열 번째 축제를 눈 앞에 둔 지난 622() 대구경북디자인센터에서 <국제심포지엄>을 개최, DIMF가 세계적인 공연 축제로서 성장하기 위해 비전과 전략을 어떻게 가지고 나아갈 것인지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한국은 물론 러시아, 중국, 일본 등에서 활약하고 있는 뮤지컬 전문가들을 한 자리에 모았다.

 

첫 번째 발제자로 나선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배성혁 집행위원장<DIMF글로벌 비즈니스 현황>이란 제목으로 DIMF가 지난 10년간 이뤄왔던 글로벌 비즈니스 성과를 중심으로 세계적인 공연축제로 성장해 나가고 있는 DIMF의 현재 모습을 진단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순천향대 원종원 교수<세계 축제 및 아트마켓 현황>을 주제로 세계적은 축제의 현황을 소개하고 뮤지컬 축제로서 DIMF가 앞으로 추구해야 할 방향을 제시했다.

 

이어서 DIMF에 대한 견해와 제언이 자유롭게 논의 되었는데,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그랭구아르으로 유럽 투어를 성공리에 마치고 국내 프랑스 오리지널 공연으로 한국과 인연을 맺은 뮤지컬 배우이자 제작자리차드 샤레스트(Richard Charest)는 한국 뮤지컬 시장에 대한 견해를 바탕으로 DIMF의 발전을 위한 제언을 아끼지 않았으며 러시아에서 공연 예술가로 활동하며 러시아와 한국의 문화 교류에 앞장서고 있는 박정곤은 러시아에서 바라본 한국 뮤지컬시장에 대한 발전가능성과 해외작품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고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전용 극장 등을 설립해 한국적인 고유의 창작뮤지컬 시장을 키워나가야 하며 DIMF가 지난 10년간 문화교류의 전도사 역할을 해준 것처럼 앞으로 도 한국 뮤지컬을 이끌어주길 바란다는 의견을 남겼다.

 

5DIMF 공식초청작 사랑해 테레사로 제5 DIMF 대상 수상을 수상하였으며 제8DIMF ‘마마 러브미 원스 어게인(MAMA LOVE ME ONCE Again)’으로 작품성을 인정받은 중국의 뮤지컬 프로듀서 리둔(李盾)’은 한국 뮤지컬 시장의 빠른 성장에 감탄하며 거대 자본력을 바탕으로 둔 중국과의 합작을 통해 아시아 뮤지컬 시장의 성장에 앞장서야 한다고 전했으며, 일본을 대표하는 극단 사계의 프로듀서로 활약한 이은태는 지역 축제를 넘어 세계적인 축제로 성장해가는 DIMF가 되기 위해서는 지역민의 주인의식이 필요함을 강조하며 인적 인프라 강화의 필요성에 대해 제언했다.

 

뮤지컬 <투란도트>, <피맛골 연가>, <모차르트!>연출가 유희성은 지난 10년간 자원봉사자를 비롯한 대구시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탕으로 성장해온 DIMF가 뮤지컬 전진기지로서 플랫폼 역할을 해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했으며 대구문화예술회관 관장 최현묵은 이제 DIMF대구를 대표하는 언어이고 이미지라며 DIMF가 더 발전하기 위해서는 꾸준한 자기 성찰과 도전의 길을 가야한다고 강조했다.

 

DIMF 미래 10년을 위한 실질적인 방안을 논의해 세계적인 축제로 성장하기 위해 개최된 <국제심포지엄>은 세계 각 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뮤지컬 전문가들의 열띤 토론과 뮤지컬과 DIMF를 사랑하는 많은 관람객들이 함께해 뜨거운 열기를 이어갔다..

 

장익현 DIMF 이사장은 “DIMF가 한국 뮤지컬의 저변확대와 활성화를 위해 달려온 지난 10년의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오늘 나눈 고견들을 귀담아 들어 많은 분들에게 사랑 받는 축제이자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은 공연 예술축제로 성장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 전하며 많은 관심과 성원을 당부했다.

 

한편 오는 624일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 열리는 개막축하공연으로 본격적으로 시작될 제10DIMF711일까지 대구를 뮤지컬로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첫 내한하는 영국 금발이 너무해등 엄선된 작품과 다양한 부대행사로 특별히 기억될 10주년 축제 준비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문의)053-622-1945

 

(사진제공:DIMF )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