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목소리가 당신에게 닿을 때까지

당신이 당신에게 닿을 때까지

 

연극 <프라이드(The Pride)>

 

 

 

 

지난 해, <연극열전5> 두 번째 작품으로 국내 초연 무대를 선보이며 관객과 평단으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던 화제의 연극 <프라이드(The Pride)>(연출 김동연/각색 지이선/제작 ㈜연극열전)가 오는 8월 8일부터 대학로 수현재씨어터에서 재연 무대를 갖는다. <프라이드(The Pride)>는 2014년 공연 당시, 프리뷰 공연 객석 점유율 99%, 티켓 오픈 3회 모두 국내 최대 예매 사이트 인터파크 연극 부문 월간 예매율 1위, 관객 평점 9.4점, 전 공연 객석점유율 90% 이상을 기록하는 등 국내 초연임에도 불구,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냈다. 특히, 전혀 다른 두 시대가 교차하며 펼쳐지는 사랑과 정체성에 대한 작품의 메시지는 관객과 평단으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때문에 초연 종료 이후에도 작품에 대한 공연계 안팎의 관심이 높았던 상황. 8일 오전, 배수빈, 강필석, 정동화, 박성훈 등 재연의 새로운 출연진 공개와 더불어 블루와 화이트 컬러 2종의 티저 포스터가 노출되자 다시 한번 작품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작품성 - 대중성 검증 받은 최고 화제작

 


1958년과 2015년이 교차하며 그려지는 연극 <프라이드(The Pride)>는 성(性)소수자들이 사회적 분위기와 억압, 갈등 속에서 사랑과 용기, 포용과 수용 그리고 자신을 지지해 주는 이들과의 관계를 통해 정체성과 자긍심을 찾아가는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표면적으로는 ‘성(性)소수자’라는 특정한 인물들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지만, 관객들에게 ‘나는 누구인가?’라는 근본적인 질문을 던지며 먹먹한 울림을 선사한다. 연극 <프라이드(The Pride)>는 배우 출신 ‘알렉시 캠벨’(Alexi Kaye Campbell)의 작가 데뷔작으로, 2008년 영국 내셔널 씨어터(National Theatre)에서의 초연 이후 현지에서 끊임 없이 재 공연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비평가 협회, 존 위팅 어워드, 로렌스 올리비에 어워드 등 공신력 있는 시상식을 휩쓸며 대중적인 사랑은 물론이고 뛰어난 작품성까지 인정 받았다. 지난 해 한국 초연 당시에도 “동성애의 과거와 현재를 매우 영리한 방법으로 그려내는 작품”, “사랑의 근원에 대한 고민을 객관적으로 제시”했다는 평가를 얻으며, 관객들로부터 뜨거운 사랑을 얻었다.

 

새로운 캐스팅이 빚어낼 환상적인 시너지 기대


오는 8월 막을 올리는 <프라이드(The Pride)>는 초연과는 달라진 출연진으로 새로운 느낌을 선보인다. 드라마 <비밀>, <동이>, <찬란한 유산> 등의 작품에서 가늠할 수 없는 감정의 폭을 능수능란하게 그려내며 인상 깊은 연기를 펼쳤던 배수빈과 공연계 섭외 1순위의 믿고 보는 배우 강필석이 ‘필립’ 역에 더블 캐스팅됐다. 사회적 통념과 내면의 목소리 사이에서 고뇌하는 ‘필립’으로 변신할 두 배우에게 많은 기대가 모아진다. 자신의 감정에 솔직하고 다정다감한 성품을 지닌 ‘올리버’ 역에는 <M.Butterfly>, <난쟁이들> 등 대학로 흥행작들에 연이어 출연하며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이고 있는 정동화와 <모범생들>, <유도소년> 등에서 안정적인 연기와 수려한 외모로 인기를 끌고 있는 박성훈이 캐스팅 됐다. ‘필립’과 ‘올리버’를 존중하고 포용하는 ‘실비아’ 역에는 <마리 앙투아네트>, <인당수 사랑가> 등의 작품에서 감성적인 연기와 뛰어난 노래 실력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했던 임강희와 <배수의 고도>, <그을린 사랑> 등의 작품에서 진심이 담긴 연기로 감동을 선사했던 이진희가 출연을 확정 지었다. 그리고 동성애에 대한 3가지 시선을 각기 다른 모습으로 그려내며 관객들이 작품에 보다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남자’ 역은 <이기동 체육관>, <연애시대> 등에서 개성 강한 연기로 깊은 인상을 남겼던 이원과 <모범생들>, <드라큘라>의 에너지 넘치는 신예 양승리가 맡는다. 

연극 <프라이드(The Pride)>는 8월 8일부터 대학로 수현재씨어터에서 공연을 시작하며, 티켓 오픈은 오는 24일 인터파크 및 연극열전 홈페이지를 통해 이뤄진다. (문의 02-766-6007)

 

 

 

 

 

공 연 명 : 연극 <프라이드(The Pride)>

공연기간 : 201588() OPEN

공연장소 : 대학로 수현재씨어터

관람등급 : 17세 이상 관람가

: 알렉시 캠벨 (Alexi Kaye Campbell)

연출 : 김동연

번역 : 김수빈

각색 : 지이선

출연 : 배수빈 · 강필석 / 정동화 · 박성훈 / 이진희 · 임강희 / 이원 · 양승리

제작 : 연극열전

문의 : 02-766-6007

예매 : 인터파크 티켓 1544-1555, 연극열전 www.thebestplay.co.kr

 

 

(사진제공:연극열전)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소극장 창작연극의 신화<환상동화>,그 감동의 러브스토리!


2013년 12월 6일부터 소극장 창작연극의 신화<환상동화>가 탄생 10주년을 맞아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12월 15일(일)까지 무대에 올린다. (주)이다엔터테인먼트 와 극단 시인과 무사가 공동 제작한 <환상동화>는 2013 한팩 우수레퍼토리 시리즈 기획공연으로 선정되어 대극장으로 다시 돌아 왔다.

 

 

수려한 대사와 한편의 시같이 아름다운 문장들은 관객들로 하여금 한 편의 고전 소설을 읽는 듯한 느낌을 안겨줌과 동시에 한 편의 연극과 그 속에 녹아있는 다양한 장르들을 보면서 마치 하나의 종합선물세트를 만나는 것과 같은 경험을 하게된다.연극 <환상동화>는 세 광대가 들려주는 이야기 속에 마술과 마임, 한스의 맑고 고운 피아노 선율, 그리고 나비처럼 아름다운 마리의 몸짓을 통해 연극 그 이상의 무대로 관객들을 매료시킨다.공연은 머리에는 따스한 감성을 귀로는 아름다운 선율의 꾀고리 소리가 마음으로는 행복감에 젖어 들게 만든다
조명 역시 멋진 연출로 극의 효과를 더 높이고 있다.연극 <환상동화>는 배우의 예술이라는 수식어가 아깝지 않을 정도로 무대에서 혼신을 다하는 배우들의 끼와 노력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전쟁, 사랑, 예술 이 세 가지의 이야기를 각자 준비해온 광대들은 서로 싸우다가 결국 이 모든 것이  다 들어 있는 이야기를 하기로 합의한다. 그리고 이야기는 시작된다.공연이 시작되면 전쟁광대의 이야기가 시작되면서 폭격으로 어지러운 전쟁의 참혹함이 영상으로 전해지고 전쟁으로 소리를 잃어 버린 음악가 한스와 눈을 잃어 버린 무용수 마리의 사랑아이야기가 펼쳐진다.둘의 사랑은 인간의 가장 근원적인 사랑의 메시지를 아주 아름답게 들려주며 관객들의 마음에 살포시 내려 앉는다.한스와 마리의 만남은 사랑을 만들어 내고, 사랑은 환상을 만들고, 환상은 현실을 변화시킨다.그렇게 한스와 마리는 잃어버렸던 음악을 그리고 춤을 되찾게 된다.다시 포성이 울리고 이별해야 하는 한스와 마리.하지만 그들의 사랑은 계속 되었다. 영원히 연주될 음악처럼, 결코 멈추지 않을 춤처럼.그리고 사라지지 않을 전쟁의 포성처럼.. 그렇게 계속 되었다.

 


연극 <환상동화>는 젊은 연출가 김동연이 오랫동안 구상한 작품으로 그가 직접 쓰고 연출하였으며, 2003년 변방연극제에 참가하면서 처음 관객들을 만났다. 초연 당시 관객뿐만 아니라 프로듀서들과 배우들에게 가능성 있는 작품으로 주목 받으며 2006년 상명아트홀 공연에 이어 ‘[이다.]의 무대발견시리즈’ 첫 번째 작품으로 선정되었다. 이후 2007년부터 대학로 문화공간[이다.] 2관에서 꾸준히 공연이 되었고, 2009년 5월부터 꾸준히 서울, 울산, 대구, 부산, 안동, 삼척, 보령, 광주 등 전국 각지에서 공연되었다. 이는 잘 만들어진 연극 한 작품이 스타 캐스팅 없이도 관객들과 소통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셈이다.
한편 2013년, 10살이 된 연극 <환상동화>는 전쟁, 사랑, 예술에 대하여 한층 더 무르익은 대사와 장면들로 구성이 되었으며, 이는 연극 <환상동화>를 기다린 관객들에게 더욱 아름답고 환상적인 선물이 될 것이다.

 


연극 <환상동화>에서 주목 할 만한 점은 무용, 음악, 마임, 마술 등 다양한 장르를 접목한 새로운 형태의 공연이라는 것이다. 기존의 연극은 대사와 움직임으로 관객과 소통하고 공감하였다면, 연극<환상동화>는 무용, 음악, 마임 그리고 마술 등의 다양한 장르의 조합을 통해 고정적인 연극의 틀에서 벗어난 새로운 장르의 공연을 지향하고 있다. 이러한 점에서 관객들에게 연극<환상동화>는 여러 장르의 공연들을 한번에 만날 수 있는 종합선물세트일 것이다.   연극 <환상동화>는 세 광대가 들려주는 이야기 속에 마술과 마임, 한스의 맑고 고운 피아노 선율, 그리고 나비처럼 아름다운 마리의 몸짓을 통하여 연극 그 이상의 무대로 관객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오늘의 출연 배우]

 

 

 

[커튼콜 사진]

 

 

 한스 신성민/마리 양잉꼬

 

 

 

 

 사랑광대 이현철

 

 전쟁광대 이갑선

 

 

 예술광대 송재룡

 

 

 

[티켓]

[공연개요]
공   연   명ㅣ 연극 환상동화
공 연 기 간ㅣ 2013년 12월 6일(금) ~ 2013년 12월 15일(일)
공 연 시 간ㅣ 평일 4시,8시/ 토요일 3시,7시/ 일요일 2시,6시 (월 공연 있음)
공 연 장 소ㅣ 대학로 예술극장 대극장
작 ∙ 연  출 ㅣ 김 동 연
출   연   진ㅣ 오용, 송재룡, 최요한, 이원, 이현철, 이갑선, 홍승진
                       이현배, 김호진, 신성민, 최대훈, 양잉꼬, 김채원
제        작ㅣ ㈜이다엔터테인먼트
                     극단 시인과 무사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