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유승옥의 파격 공항패션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되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30일 케이블채널 tvN에 따르면 유승옥은 최근 진행된 '곽승준의 쿨까당' 녹화에서 컷 아웃 된 화이트 팬츠와 화이트 탑, 재킷으로 된 파격 공항패션과 관련하여 '영화 '제5원소' 콘셉트 패션이다. 대표님이 꼭 저걸 입고 비행기를 타야된다고 고집해서 벌어진 일"이라고 밝혀 출연자들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이와 함께 유승옥은 "어릴 때부터 허벅지가 두꺼워 안해본 다이어트가 없다. 지방흡입도 했지만 후회했고, 결국 운동으로 콤플렉스를 극복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유승옥은 철권7 메인 모델, 스타킹 10주 완성 다이어트 프로젝트, 영화 '에벌리'의 홍보대사 등으로 화제가 된바 있다. 특히 영화 '에벌리'는 직접 홍보대사를 자처하며 시사회 이벤트를 통해 관객들에게 운동법을 공개하며, 일일이 객석에 찾아가 관객들의 자세를 잡아주는 등 1:1 맞춤 교정까지 해주는 열의를 보여 관객들의 열화와 같은 반응을 이끌어 내 화제가 되었다.

 

 

(사진출처:tvN)

 

 

(사진출처:코리아잡아)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철권7 모델 유승옥 사단의 화려한 공항 패션

 

철권7 모델 유승옥 사단이 유승옥의 발레이션 영상을 촬영을 위해 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필리핀 세부로 출국하였다이번 필리핀 세부 촬영은 스타킹 10주 프로젝트 성공을 기념하여 발간하는 책에 포함될 화보 사진을 위한 촬영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이번 화보 촬영에는 스탭만 16명이 참여하고, 한국 최대의 출판사인 서울문화사에서 세계 최초로 책과 모바일이 함께 연동하는 컨텐츠로 제작될 예정이라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제공:코리아잡아]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