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을 노래하는 사람들의 이야기,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

 4 서울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서울 초연 개막 확정!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티저 포스터  - 사진제공: ()이터널저니]

 

국내 순수 창작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 4 2,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의 서울 초연 개막을 확정 지었다.

 

부산문화재단 청년연출가 제작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지난 연말 전막 낭독 쇼케이스를 거처 올해  부산 초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1976 할란카운티> 배우, 무술감독 그리고 연출가로 활동하 무한한 가능성을 인정받은 유병은 연출의  극작 작품이기도 하다. 여기에, 뮤지컬 작곡가로서의  도전이 믿기지 않을 만큼, 탄탄한 구성의 완벽한 음악을  보인 강진명 음악감독이 기투합. 대형 창작 뮤지컬로서 웰메이드 작품이 탄생 했다.

 

부산에서의 공연을 시작으로, 드디어 서울 초연 공연으로 무대에 오르게  <1976 할란카운티> 창작진과 제작스태프들은 물론 강성진, 류수화, 서승원, 조상웅, 이하경  배우들의 열정이 모여 탄생한 작품이다. 작품에 대한 믿음 하나로 오랜 시간 함께한 이들의 팀워크는, 리딩과 쇼케이스 그리고 부산 공연에서 최고의 호흡으로 이미  찬사를 받았다. 여기에, 금번 서울 공연에 김다현, 이지숙, 원종환, 윤석원, 왕시명 등의 실력파 배우들이 새롭게 합류하여  다른 활력을 불어넣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미국 노동운동의 이정표가 되었던 할란카운티 탄광촌의 격정적 실화를 바탕으로  이번 작품은, 아카데미 다큐멘터리 최우수작품상에 빛나는 바바라 코플의 다이렉트 시네마 ‘할란카운티 USA’ 모티브로 했다.  다큐멘터리는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밥딜런의 노래에도  영향을 끼친 것으로 알려진다.

 

지금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들이 결코 잊어서는  , 새로운 세상을 향해 외쳤던  함성을 다시금 느껴보는, 가슴 뜨거운 무대를 선사할 것이다.

 

4 2,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에서 개막하는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 그에 앞서 오는 3 11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티켓오픈이 진행된다.

 

 

Information

   

뮤지컬 <1976 할란카운티>

   

2019 4 2 ~ 2019 5 5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

   

김다현, 서승원, 조상웅, 김륜호, 이준용, 이지숙, 이하경, 김형균, 윤석원, 류수화, 구옥분 왕시명, 강성진, 김상현, 원종환, 김율, 박삼섭, 엄준식, 선일, 조혜인  

  

프로듀서 심문섭, 강호원 | 예술감독 서병구 | /연출 유병은 | /음악감독 강진명 | 안무 홍유선 | 무대 서숙진 | 조명 민경수 | 음향 김성민 | 영상 김장연 | 의상 윤나래 | 소품 김정희 | 분장 최리라 | 기술감독 이유원

   

인터파크 티켓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초연 전 회차 매진, 객석점유율 102% 신화!

더 치열하게, 더 뜨겁게 돌아온다!

연극 <신인류의 백분토론>

720()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개막!

6 29() 티켓 오픈 확정!

 

 

 

:: 사진 = 연극 <신인류의 백분토론>캐스팅 이미지 | 제공 = 공연배달서비스 간다 ::

 

 

2017 초연 당시 전 회차 매진, 평균 객석 점유율 102%의 기록을 세우며 대학로에 인포테인먼트열풍을 몰고 왔던 연극 <신인류의 백분토론>이 오는 7 20()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소극장에서 다시 관객들을 만난다.

 

연극 <신인류의 백분토론>‘2016 공연예술창작산실 연극 우수작품이자 창작산실 2018 올해의 레퍼토리선정작이다. 작품은 인류의 기원은 창조론과 진화론 중 어느 쪽이 타당한가?”라는 주제로 각 패널들이 창조론과 진화론으로 나뉘어 100분간 열띤 토론을 펼친다.

 

무대는 가운데 사회자를 중심으로 패널로 출연하는 배우들이 서로 마주보게 착석할 뿐만 아니라 75인치 모니터 5대에 실시간으로 자료화면과 패널을 송출하는 영상 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토론 방송 스튜디오를 실감나게 구현해냈다. 또한 객석 또한 양쪽으로 갈려 공연장이 아닌 마치 실제 토론장에서 관객 스스로 패널이 되는 이색적인 경험을 할 수 있게 하여 관객과 평단의 큰 호평을 받았다.

 

더불어 알쓸신잡과학박사이자 KAIST의 정재승 교수, 서울대 물리천문학부 우종학 교수, 2017 대학수학능력시험 만점자 김재경 학생 등 해당 분야의 관계자들이 뇌가 섹시해지는 작품”, “과학자로서 배울 수 있는 점이 많은 연극”,  “놀라운 가능성을 발견하게 한 작품등의 극찬을 아끼지 않아 화제에 오른 바 있다.

 

연극 <신인류의 백분토론>은 지난 초재연에 참여했던 홍우진, 조원석, 양경원, 차용학, 유연, 홍지희, 김늘메, 김종현, 이지해, 정선아, 서예화, 정재헌을 비롯하여 신의정, 마현진이 새롭게 참여하며 실제 토론 현장을 방불케 하는 연기 호흡을 보여 줄 것으로 기대된다.

 

객관적인 시선으로 많은 신뢰를 받고 있는 XBS ‘백분토론의 사회자 신석기에는 홍우진-조원석이 참여한다. 진화론 패널에는 양경원-차용학진화 생물학 박사이자 신이 없다고 증명하고 싶은 무신론자 전진기, 독과 기생충 그리고 바이러스 등을 관찰하고 연구하는 기생 전문가 현충희유연-홍지희, 종교철학을 전공한 연예인 육근철김늘메-김종현이 맡았다. 진화론에 맞서는 창조론 패널에는 기독교 신자이자 분자 생물학 박사 이성혜이지해-정선아가 맡았으며, 신의정-서예화천주교 신자이자 천문학자 겸 수학자 우지현을 그리고 인문학과 철학에 관심이 많은 뇌과학자 나대수정재헌-마현진이 캐스팅 되었다.

 

한편 연극 <신인류의 백분토론>은 오는 720()부터 8 19()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소극장에서 공연된다. (공연문의 02-744-4331)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