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도 8경 중 하나인 서빈백사(西濱白沙)는

서쪽의 흰 모래톱이라는 뜻으로

우도 섬 서쪽 사노 백사장이 하얀 빛으로 번쩍인다.

알려진것처럼 산호사해수욕장으로

해수욕장의 퇴적물은 산호 파편이 아니라
이 일대 바닷속에서 자라고 있는 홍조단괴가

해안으로 밀려와 쌓인것이다.

홍조단괴로 이루어진 국내 유일의 사례지역으로

2004년에 천연기념물 제438호로 지정되었다.-두산백과 출처

 

우도 서빈백사

 

우도로 들어가는 길

항구에서 제트스키를 타는 사람들을 만났다

 

우도로 들어간다

 

하얀 포말을 뒤로 하고

우도로 들어가는 배

 

우도

 

하하호호 우도

줄서서 먹는 우도 먹거리

수제햄버거 하하호호 우도 옆에는

유채꽃이 활짝 피었다.

 

우도 팔경의 하나인

서빈백사

 

다시 제주로 돌아가는 배위에서

우도를 바라본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우도면 연평리 | 서빈백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