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망적인 청춘의 삶에도 희망은 있다,연극<청춘예찬>

 

연극<청춘예찬>은 대학로의 대표연출 박근형의 작품으로 1999년 백상예술대상 희곡상,동아연극상 희곡상,한국연극협회 신인연출상,청년예술대상 희곡상을 안겨준 작품이다,이번 시즌에는 김동원, 안재홍, 이재균,윤제문,고수희,이봉련,박소연,엄효섭,이원재,강지은,정은경,이호열,노수산나,조지승,나영범,홍수민 배우 등 내노라하는 배우들의 출연으로 더 관심을 끌고 있는 작품이다.특히 충무아트센터에서 공연되었던 <햄릿-더 플레이>에서 배우 김강우와 함께 캐스팅되어 열연했던 김동원 배우가 청년 역으로 출연해 터프하지만 내면은 따뜻한 청춘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청춘예찬>은 4년째 졸업을 고민중인 22살의 고등학교 2학년생 '청년'과 그의 주변을 둘러싼 인물들의 이야기를 통해 인간에 대한 사랑과 불완전한 청춘을 예찬하는 작품이다. 극은 어두운 현실을 절망적으로 그려내기 보다는 무심한 듯 가볍고 담담한 문체로 표현해내어, 예상치 못한 웃음과 잔잔한 연민을 이끌어내는 한편 새로운 희망을 선사한다. '청년'은 학교에서 내놓은 학생이다.졸업을 못하고 선생님에게 수시로 혼이 나는 친구로 주변역시 그런 친구들과 교제중이다.가정환경 또한 불완전 그 자체다.아버지 때문에 눈이 멀어 안마시술소에서 일하는 엄마와 백수로 집에서 그냥 지내는 아버지.뭐 하나 볼것없이 절망뿐인 내용이지만 우연히 친구를 통해 알게 된 나이도 많은 연상의 간질환자 누나를 알게 되면서 엄마에 대한 연민을 간질환자에게서 느낀 때문인지 집에 같이 와 살게되고 또 다른 희망을 보게 된다. 청춘 역의 김동원 배우는 거칠게 친구들을 대하고 아버지에게 반말로 대화를 한다.아버지 역의 운제문 배우는 무심한듯 그렇게 받아 들이지만 그만의 카리스마로 청년을 제압한다.


박근형 연출은 절망을 절망으로만 끝맺지 않고 그 절망을 통해 새로운 꿈을 선사한다.이 연극이 단순히 절망 그 자체로 끝맺음을 했다면 아무 의미를 두지 못할 것이다.철창없는 감옥같은 교실에서 전국의 수 많은 학생들과 살얼음같은 경쟁을 펼쳐야만 하는 청춘들의 고단한 삶은 어제도 오늘도 그리고 내일도 계속되고 있다. 하지만 '피할 수 없다면 즐겨라'는 말이 있는 것처럼 이 시대의 청춘들은 반드시 보아야 할 작품이다.자신의 현주소는 어디인지 절망을 뚫고 어떻게 살아가야 할지를 연극을 통해 다시 곰곰히 생각해 볼 작품이다.2017년 2월 12일까지 대학로의 신설 공연장인 아트포레스트 아트홀에서 공연된다.공연문의는 ㈜나인스토리 02)3672-0900 으로 하면 된다.

 

(포스터 이미지=나인스토리 제공)

​[시놉시스]

청년은 22살이다. 아직 고등학교 2학년이며 졸업을 할지 말지는 고민 중이다.
청년은 재미없는 일은 하지 않는다.
그의 집에는 두 가지 일만 하는 아버지가 있다.
하루 종일 누워서 TV보기, 이혼한 아내에게 용돈 타러 가기.
그의 어머니는 아버지가 홧김에 뿌린 염산 때문에 눈이 멀었고, 지금은 재가하여 안마사로 일한다.
어느 날 청년은 친구의 사촌누나 간질이 일하는 다방에 놀러간다.
그녀와 술을 마시다가 함께 잔다. 청년은 함께 살자는 여인을 받아들인다.
방 한 칸에 세 사람. 아버지와 청년은 술잔을 기울인다. 청년의 무분별한 방황에 아버지는 화를 낸다.
청년과 간질 사이에 아이가 생긴다.
아버지는 새로 태어날 아이를 위해 천장에 야광별을 붙인다.

 

[공연사진:극단 골목길,나인스토리 소유입니다]여기서만 감상하세요!​

 

신설공연장인 아트포레스트 아트홀

 

 

[오늘의 출연 배우]

 

 

[커튼콜 사진]

좌로부터 홍수민,조지승 배우

 

 

좌로부터 이호열,정은경,이원재 배우

 

 

좌로부터 윤제문,김동원,이봉련 배우

 

 

 

 

 

 

[티켓]

공 연 명:연극 <청춘예찬>
공연기간: 2016년 12월 8일(목)~2017년 2월 12일(일)
공 연 장: 아트포레스트 아트홀
공연시간: 화~금 8 시 / 토 3 시,6 시 / 일,공휴일 2 시,5 시 / 월 공연없음
티켓가격: 전석 50,000 원
관람등급: 만 13 세 이상
러닝타임: 90 분 (인터미션 없음)
작 / 연출: 박근형
출 연: 엄효섭, 강지은, 윤제문, 정은경, 고수희, 이원재, 이호열, 이봉련, 박소연, 김동원,
안재홍, 노수산나, 나영범, 이재균, 홍수민, 조지승
제 작: 극단 골목길, ㈜나인스토리
문 의: ㈜나인스토리 02-3672-0900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