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돈화문국악당 개관 기념

개관축제 별례악(別例樂)

9.1()~9.10()

 

 

 

 

 

- 국악기 본연의 소리를 담는 자연음향 국악 공연장, 서울돈화문국악당 91일 개관

- 개관식에 이어, 8(8) 펼쳐지는 개관축제 <별례악(別例樂)>(9.2~9.10)

- 국악의 시대와 장르를 대표하는 최고 명인 연주자들이 선보이는 무대 선보여

- 돈화문로 일대 야외축제 <돈화문 산대> 함께 개최할 예정(9.1/9.3)

공 연 명

서울돈화문국악당 개관축제 <별례악(別例樂)>

공연장소

서울돈화문국악당 공연장

공연일시

2016. 9. 1() 개관식 / 9.2() ~ 9. 10.() 개관 축제 (8/9.5() 공연없음)

티켓가격

전석 20,000

출 연

서울시국악관현악단, 김정희, 양주풍류악회, 이춘희, 서울시청소년국악단, 김무경, 이철주, 최경만, 정화영, 김영길, 유영주, 이용구, 이지영, 김원민

예매문의

서울돈화문국악당 02-3210-7001~2 www.sdtt.or.kr

인터파크 티켓 1544-1555 ticket.interpark.com

문 의

서울돈화문국악당 02-3210-7001~2

자연 음향 국악 전문 공연장, 서울돈화문국악당 91개관

- 2일부터 10일까지 개관축제 <별례악> 열려

서울시가 건립하고 세종문화회관(사장 이승엽)이 위탁 운영하는 서울돈화문국악당(예술감독 김정승)이 오는 91() 개관한다. 유서 깊은 전통문화예술이 살아 숨 쉬는 창덕궁 일대의 정체성을 고양하기 위해 지어진 서울돈화문국악당 개관식에는 국립국악원 정악단, 판소리 명인 안숙선, 사물놀이의 대표주자 김덕수 사물놀이패가 축하공연을 펼치며, 사전 신청한 시민들을 초청해 함께 개관을 축하하는 자리를 가질 예정이다. 시민 개관식 참여는 81일부터 전화예약을 통해 신청받았는데, 1시간 만에 마감되어 뜨거운 관심을 확인한 바 있다.

개관식에 이어, 2()부터 10()까지 펼쳐지는 개관축제 <별례악(別例樂)>은 서울시국악관현악단의 연주를 시작으로 풍류음악, 민속음악, 창작음악, 연희극 등 국악이 지닌 폭넓은 스펙트럼을 모두 담아내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개관축제 <별례악>은 서울돈화문국악당 홈페이지 및 인터파크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돈화문국악당 공연티켓 소지자 할인, 한복 착용자 할인, 문화릴레이 티켓 등 다양한 할인 이벤트를 제공한다. (티켓 : 전석 2만원, 문의 : 서울돈화문국악당 02-3210-7001~2)

 

8일간 8회의 특별한 국악 무대 <별례악(別例樂)>(9.2~9.10)

92()부터 10()까지 총 8회에 걸쳐 펼쳐지는 개관축제 <별례악(別例樂)>은 명인 연주자와 유서 깊은 연주단체들과 함께 국악의 시대와 장르를 아우르는 레퍼토리를 선보인다. ‘별례(別例)’특례의 옛말로, 특별한 예를 이르는 경우를 말한다. 개관을 기념하는 개관축제 <별례악(別例樂)>은 관객들에게 특별한 음악, ‘별례의 음악으로 다가가고자 하는 의도를 담았다. 본 축제에서는 풍류음악과 민속음악, 창작음악, 연희극 등 국악이 지닌 폭넓은 스펙트럼을 모두 담아낼 예정이며, 자연음향(acoustic sound) 국악 전문 공연장으로서의 면모를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92() 서울시국악관현악단 연주를 시작으로, 김정희의 동해안별신굿, 양주풍류악회의 풍류음악, 이춘희의 경기민요,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의 실내악, 최경만과 김무경이철주의 경기대풍류, 정화영의 장단에 맞추어 선보이는 김영길유영주이용구이지영의 산조, 김원민의 꼭두각시 놀음 공연이 차례로 펼쳐진다.

 

개관을 축제하는 야외축제 <돈화문 산대> 함께 개최해(9.1/9.3)

서울돈화문국악당은 개관을 기념하여 91(), 3() 이틀에 걸쳐 돈화문로 일대 야외축제 <돈화문 산대>를 함께 개최한다. ‘산대란 야외 놀이, 전통 연희 등이 이뤄지던 무대를 뜻하는 말이다. 서울돈화문국악당의 개관을 축하하기 위해 돈화문 일대를 무대 삼아 야외축제를 벌인다는 의미로 <돈화문 산대>라 이름지었다.

<돈화문 산대> 기간에는 서울돈화문국악당 1층 국악마당 및 돈화문로 곳곳에서 소규모의 다양한 야외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돈화문로 일대의 차량을 통제해 더욱 넓은 공간에서 자유로운 놀이를 진행한다. 사전에 시민을 대상으로 참가신청을 받아 접수된 팀들이 프리마켓을 개최하며, 돈화문로 인근 지역 상인 및 전통문화예술 자산을 활용한 체험부스를 운영한다. 전통문화예술 체험부스에서는 국악기 및 전통 의상, 전통 차와 음식, 전통 주, 전통 공예 등 돈화문로 일대의 풍부한 전통문화예술 자산이 한 자리에 모여 시민들에게 직접 보고 느끼며 체험하는 시간을 제공한다. 시민 공감, 시대 공감이 함께하는 야외축제 <돈화문 산대>를 통해 서울돈화문국악당의 개관에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산조와 판소리 등, 국악의 정수를 제대로 감상할 수 있는 공연장

서울돈화문국악당은 창덕궁 앞 주유소가 있던 자리를 서울시에서 매입해 국악 전용 공연장으로 조성한 곳이다. 창덕궁 일대의 정체성을 해치지 않기 위해 한옥 형태로 건축하였으며 친환경적인 공연장을 표방해 지열을 이용한 난방, 기계적 확성을 하지 않는 자연음향 등을 추구한다. 140석 규모의 작은 객석으로 무대 위 예술가와 관객과의 거리가 가까워 상호 소통이 중요한 국악 장르에 더욱 어울리며, 객석의 경사도가 일반 공연장보다 높아 앞좌석으로 인한 시야 방해가 거의 없다는 특색을 가지고 있다. 맨 뒤의 객석까지 음량이 적은 국악기의 소리가 잘 전달되어 우리 국악의 정수인 산조, 판소리 등을 제대로 감상할 수 있다.

 

(사진제공:세종문화회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