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2월이면 평창에서 동계올림픽이 있는건 다들 알고 계시죠?

 

주말 저도 평창이 궁금해 여행을 하기로 하고 다녀 왔습니다..

 

남산둘레길=>평창올림픽시장=>평창바위공원=>대관령 순수양떼목장(구.지르메 양떼목장)=>대관령 스키역사관/스키점프대

 

이렇게 둘러 보고 왔는데요.

 

위 코스 일정은 여행정보싸이트로 알려진 토커야(http://www.talkerya.com)에서 자문을 받았고요.

이 코스로 다음주에는 '여행스케치'에서 관광상품으로도 출시된다는것 같아요.

 

 

그럼 사진과 함께 전체를 둘러 볼께요.

 

남산둘레길 입구입니다.

 

 

 

 

우선 둘레길에 오르면 전망이 탁 트인게 너무 시원하고 좋아요.

 

 

소나무로 둘러 싸인 둘레길이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죠.

 

 

 

 

남산둘레길에 이어 평창재래시장인 평창올림픽시장을 찾았습니다.

 

 

여기가 평창올림픽전통시장 입구에요.

 

 

 

 

 

시장에는 각종 먹거리와 다양한 재래시장의 물건들을 구경할 수 있었는데요.

평창 올림픽시장은 5,10일장으로 이때는 많은 사람들이 붐빈다고 하네요.

미리 미리 둘러 보시는것도 좋을것 같아요.

 

 

 

매실도 보이고 수박과 마늘 과일등 없는게 없어요 ㅎ

 

제가 방문한 날은 장날이 아니어서 사람이 많지는 않아 더 자유롭게 시장을 둘러볼 수 있었어요.

 

 

산초기름이 궁금해지네요.

 

드디어 출출하던 우리는 부침이와 메밀전을 먹기로 했습니다.

평창까지 왔는데 메밀로 만든 음식을 안먹을 수 는 없겠죠.

 

 

 

 

 

올챙이 국수 입니다.

4,000 원 하더군요.

열무를 넣어 먹어야 간이 들어 더 맛있게 먹을 수 있습니다.

 

평창올림픽시장에서는 온누리상품권을 받는답니다.

 

이 음식이 8천원,옥수수 막걸리가 5천원 다 합쳐도 13,000원에 우리는 배부르게 먹습니다.

 

 

메밀전,메밀전병,김치전 등이 보입니다.

 

 

평창막걸리도 먹었어요.

 

 

평창올림픽시장에서 배부르게 먹고 우리는 소화도 시킬겸 평창바위공원을 구경합니다.

 

 

 

 

그야말로 다양한 형상을 한 바위가 즐비합니다.

 

 

괴석암에서 두분이 셀카 촬영중입니다.

 

 

많은 바위 사진은 다음에 개별포스팅때 자세히 보여 드릴게요.

 

 

이어서 우리는 대관령 순수양떼목장을 찾았습니다.

이 목장은 우리가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대관령 양떼목장과 다른 목장입니다.

강원 평창군 대관령면 오목길 152에 위치한 양떼 자연 방목 목장입니다.

과거 지르메 목장을 인수하여 순수양떼목장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방목중인 양

 

 

 

하늘정원에서 바라본 시가지가 아늑합니다.

 

여기는 적송으로 울창한 소나무숲이 있어 피톤치드향이 은은하게 심신을 맑게 해요.

정말 좋은 곳이에요.

반려동물을 데리고 온 가족이 눈에 많이 띄었어요.

 

 

 

 

양떼 축사에서 먹이를 먹기 위해 달려온 양들

 

 

대관령 스키역사관이 있는 알펜시아 스타디움입니다.

올림픽 경기때는 스키점프대에서 활강하는 스키어를 보게 되겠죠.

 

 

 

그리고 평창올림픽을 기념하기 위한 대관령스키박물관을 찾았습니다.

 

 

 

 

 

스키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답니다.

 

알펜시아 스타디움

 

스키점프대

 

 

이상으로 간략하게 보여 드렸지만 관광지별 다양하고 많은 사진은 다음에 개별포스팅으로 보여 드릴게요.

여러분도 평창관광을 떠나보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평창군 평창읍 | 해피700길 평창남산둘레길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