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먼저 찾아온 송년 선물

 

가족발레 <호두까기 인형> 6천명관객 성황리 공연

 

 

 

                                                                               [사진=서울발레단 제공]

 

 

한국발레재단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공동주최하고 서울발레단과 NewsCSV, 대한적십자서울지사, 청소년금융교육협의회가 공동주관하여 선보인 <송년 가족과 함께하는 발레여행, 호두까기 인형>이 지난 126, 7일 양일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성황리에 공연되었다.

 

매년 겨울, 송년 발레 <호두까기 인형>을 공연해온 서울발레단은 볼쇼이발레단의 수석발레리나 마리안나 리츠키나(Marianna Ryzhkina)”, 보스톤 발레단의 수석발레리노 자칸 아이도스 (Aidos Zakan)” 등 세계적인 발레 무용수들의 참여하며 한층 업그레이드된 송년 발레 축제를 선사하며 많은 호응을 얻었다.

 

이번 공연에서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인재양성 아동의 꿈>,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희망풍차 프로젝트> 사업을 통해 평소 문화향유의 기회가 적은 문화소외계층 600명을 초청하여 클레식 발레의 감동을 나누는 나눔행사도 마련되었다.

 

 

웅장하고 인상적인 무대세트와 화려하고 독특한 의상 및 소품은 러시아 원작의 분위기를 최대한 끌어올렸다는 평을 얻으며,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다양한 캐릭터와 인형이 등장하고, 스페인, 중국, 아라비아, 러시아 등 각 나라의 인형들이 추는 축하 춤을 보는 묘미로 가족, 연인 모두의 관심을 집중시키며 6천여명의 관객을 동원하였다.

 

한편, 가장 먼저 찾아온 송년 발레를 찾아보지 못한 관객들을 위해 <송년 가족과 함께하는 발레여행, 호두까기 인형>20141월 중 ‘SBS 문화가중계프로그램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Posted by 무림태풍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