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혹하면서도 슬픈 두 남자의 이야기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연장 공연 확정

 

4만 관객 돌파!!  성원과 호응에 힘입어

 

5 18일까지 총 9회 공연 연장!   

 

 

:: 이미지 = 뮤지컬 <프랑켄슈타인>메인 포스터 | 제공=충무아트홀 ::

 

 

2014년 당신의 심장을 뛰게 할 단 하나의 뮤지컬  

신이 되려 했던 인간, 인간을 동경했던 괴물

괴물 같은 작품의 탄생, 뮤지컬 <프랑켄슈타인>개막 1달 만에 누적 4만 관객 돌파

언론과 관객의 찬사에 힘입어 9회 공연 연장  

 

지난 3 11, 프리뷰 공연을 시작으로 많은 기대와 화제 속에 개막한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괴물 같은 작품의 탄생이라는 언론과 관객들의 쏟아지는 찬사와 매 공연 전석 기립 박수를 받으며 충무아트홀 대극장에서 공연되고 있다.

 

2014년 최고의 화제작인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충무아트홀이 올해 개관 10년을 맞이하여 창작 뮤지컬의 장기적인 비전을 가지고 심혈을 기울여 만든 작품이며, 한국 시장 뿐만 아니라 아시아를 넘어 전세계 시장을 겨냥하고, 공감할 수 있는 글로벌 소재로 한국 창작뮤지컬 역사에 한 획을 그을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빅터 프랑켄슈타인역의 유준상, 류정한, 이건명, “앙리 뒤프레역의 박은태, 한지상 등 전 출연배우들이 1 2역을 소화하는 만큼 체력∙감정 소모가 큰 작품이지만, 출연배우들은 매 공연마다 소름끼치는 가창력과 혼신을 다한 열연을 펼치며, 3시간 동안 관객을 압도하고 있다.  언론과 관객들에게 괴물 같은 작품의 탄생이라는 최고의 호평과 찬사를 받은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신이 되려 했던 인간, 인간을 동경했던 괴물이라는 두 남자의 이야기를 통해 인간의 이기심, 생명의 본질 등을 다시 한 번 생각해보게 하는 작품이다.

 

1818년에 출간된 영국 천재 여성작가 메리 셸리의 소설 <프랑켄슈타인>을 원작으로 하는 뮤지컬<프랑켄슈타인>은 유준상, 류정한, 이건명, 박은태, 한지상, 리사, 안시하, 서지영, 안유진, 이희정, 김대종으로 이루어진 국내 최고의 캐스팅으로 많은 화제를 불러일으켰고, 왕용범 연출과 이성준 음악감독을 비롯하여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창작진들과 함께 웰메이드 뮤지컬의 첫 시작을 알리며, 한국 창작뮤지컬의 새로운 모습을 제시하며 그 위상을 높였다.

 

얼마 전, 공개된 2차 스팟 영상 공개로 다시 한 번 기대를 모으고 있는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총 80회 공연으로 폐막 예정이었지만 개막 1달 만에 누적 4만 관객 돌파를 이루며 그 호응과 성원에 힘입어 5 18일까지 9회 연장공연을 확정 지었다.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의 연장 공연은 오는 21일 오후 2시 인터파크에서 티켓오픈 된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