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9.4 부터 기다려온 씨스타의 콘서트가 2013.10.12 오후 6시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있었다.

관객친화적인 모드의 콘서트는 콘서트 후반부 씨스타의 관중석 수시 진입으로 오히려

경호요원의 대처가 걱정될 정도였던 반면 관객들에게는 최고의 날이었다.

하긴 나도 그동안 씨스타를 공연 현장에서 기자 자격으로 몇번 카메라로 담은 적은 있지만

무대 중앙 최고의 자리에서 씨스타가 무대 중앙으로 나오면 불과 거리가 5미터 이내 지척이었으니

제일 좋은 자리였고,사진 촬영에 제재가 심하지 않았던 관계로 처음 몇곡을 제외하고는 첫무대 시작때마다

1장 정도씩의 촬영을  했고 콘서트 끝에는 아예 셔터를 누르고 싶은 욕구를 자제할 수 없었다.

그건 그녀들의 아름다움때문이었으리라.

 

그녀들은 최고의 무대를 선사했고,콘서트에 온 모든 팬과 관객들은 행복을 가슴 가득 품은채 집으로 돌아갔다.

덕분에 나는 물론 모든 관객들 그리고 씨스타까지도 힐링의 시간이었으리라 생각된다.

이 기분 그대로 년말까지 ...................... 씨스타 고마워용!

 

 

공연을 끝내고 관객들에게 인사하는 씨스타 멤버들(좌로부터 다솜/보라/소유/효린)

 

 

 

앞 몇곡을 제외하고 이때부터 다른 관객의 분위기를 깨지 않으려고 1장씩만 촬영했다.소유와 효린의 무대

 

 

효린과 보라의 유닛 '씨스타 19'  <있다 없으니까> 순서

이 순서 무대의상 교체때 소유와 다솜이 무대에 올라 관객들과 대화및 휴가나온 일병이 무대에 초대되어 두 멤버와 사진 촬영을

하는 최고의 순간을 누리기도 했다.

 

소유의 솔로 무대

 

다솜의 공주 컨셉

 

 

섹시 효린의 비욘세 스타일 무대

 

보라의 무대는 촬영했으나 사진이 별로라....

그리고 첫번째 게스트로 케이윌 그리고 백지영씨 무대가 있었고

 

이 무대도 무대의상 교체때 있었다.

 

 

 

관객들과의 즐거운 시간

 

그외의 다양한 멤버들의 셀카 사진들은 다음 기회에 소개하겠다.

 

[티켓]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