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전작품을 현대화하는 예술의전당 기획공연 <페리클레스>는 아테네의 페리클레스 장군이 아닌 세익스피어의 희곡에 충실한 연극이다.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을 모래 50톤으로 채운 사실만 보더라도 예술의전당이 얼마나 공을 들인 작품인가 알 수 있다.
19일 공연에서는 해설자 가우어 역할과 늙은 페리클레스로 나오는 유인촌 배우와의 인연으로 이명박 전 대통령이 김윤옥 여사와 일행들과 같이 공연장을 찾아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연극<페리클레스>는 페리클레스가 15년간 앤티오크,티레,펜타플리스,에베소,다소,미티레네 등 여러 도시를 돌며 겪는 모험담을  극을 이끄는 해설자 가우어와 늙은 페리클레스 역할의 유인촌 배우를 비롯하여 20명의 배우들이 환상적인 호흡으로 극을 환타지의 공연으로 만들었다.15년이라는 긴 시간의 기억을 집약시키는 해설자 가우어의 역할로 인해 극의 무게 중심을 잡고 관객으로 하여금 몰입하게 만든다.


무대는 주인공 페리클레스가 만나는 폭풍을 암시하는 배,그리고 여러 나라를 떠도는 시간여행을 위한 나침반,달의 여신 다이애나의 누운 조각 얼굴상과 사막의 모래로 환타지적 이미지를 구현하고 주인공의 운명이 바뀌는 폭풍과 번개 천둥소리는 가장 인상 깊은 장면으로 기억된다.그리고 주인공 페리클레스가 죽은 줄 알았던 아내와 딸을 만나는 장면은 공연의 절정으로 "인생은 고통스러운  것이지만 살아 볼만 하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끝없는 방랑과 격랑속에서도 전혀 생각지도 않았던 소중한 가족을 만날 수 있는 기쁨이야말로 인생에서 최고의 반전이지 않을까!


행진하는 군인들에게 '발바꿔' , '일하면서 정치얘기 하는거 아냐' 그리고 로봇연기로 유명한 연기자의 톤으로 뱉는 대사 등 극의 요소 요소에 위트 넘치는 대사와 연기 동작으로 관객들의 폭소가 쏟아지는 등 2시간 30분이라는 공연 시간이 지루하지 않게 만드는  양정웅 연출의 연출력 또한 가히 독보적이다. 


젊은 페리클레스 역의 남윤호 배우는 유인촌 배우와 부자지간임이 언론에 밝혀져 이목을 집중시켰지만 연기력을 인정 받았고  뮤지컬배우에서 연극 무대에 처음 도전한 최우리 배우도 연기와 노래로 극의 무게중심을 확실히 이끌었다는 평을 듣게 되었다.
서사극을 환타지 모험극으로 재미있게 만날 수 있는 연극<페리클레스>는 5월 31일까지 공연된다.

공연문의 02)580-1300

 

 

 

[줄거리]

타이어 왕국의 왕자 페리클레스는 앤티오크 왕국의 공주의 미모에 빠져 왕이 낸 수수께끼를 풀겠다고 나선다. 하지만, 그 수수께끼는
풀지 못해도 죽고, 설령 푼다 해도 그 안에 숨겨진 비밀스런 내용 때문에 죽게 되는 비극의 씨앗이다. 페리클레스는 수수께끼를
듣자마자 그 속에 있는 비밀을 깨닫고 자신의 목숨을 부지하기 위해 여러 나라를 떠돌며 도피한다. 그러나 그런 그를 맞이하는 것은
어마어마한 태풍. 배가 침몰하고 겨우 목숨을 지켜낸 페리클레스는 펜타폴리스 왕국의 공주인 세이사와 행복한 결혼식을 올린 후
자신의 고향으로 돌아가려 한다. 그러나 돌아가는 배에서 아내 세이사는 딸 마리나를 낳고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고, 그는 또 다시
험난한 파도, 태풍과 마주하게 된다. 페리클레스는 이 난국을 어떻게 헤쳐 나갈 것인가!

 

 

 예술의전당

 

 

 

 

 

[공연사진:예술의전당 소유입니다]여기서만 감상하세요!

 

 

 

 

 

[출연배우]

 

                [사진출처:인터파크 캡쳐]

 

 

[커튼콜 사진]

 

 

 

 

 

 

                           볼트 역 =김범진 배우

 

 

 

 

 

 

 

 

 

 

 

 

 

 

 

                       최우리 배우

 

 

                     남윤호 배우

 

 

 

                        유인촌 배우

 

 

 

 

 

 

 

                             프로그램북 & 티켓

 

 

 

                        19일은 이벤트데이로  터키 맥주 에페스맥주를 관객에게 1캔씩 나눠줬다.

 

 

 

지인에게 선물로 받았다.단 하나뿐인 도자기 목걸이

 

일    시:2015년 5월 12일(화) ~ 5월 31일(일)
          (화,목,금 오후 8시 / 수,토,일 오후 3시 / 월 공연없음)
장    소:예술의전당 CJ 토월극장
각색/연출:양정웅
스 태 프:무대 임일진, 조명 여국군, 음악 장영규, 의상 도 연,소품 이은규, 영상 김장연, 분장 전주영
캐 스 트: 유인촌 외 20명
            (남윤호, 최우리, 김은희, 이국호, 전중용, 한윤춘, 김대진, 정제우, 장현석, 김진곤, 조찬희, 장지아,
             김도완, 한인수, 김상보, 이화정, 김호준, 정원창, 김범진, 서동오)
주최/제작:예술의전당
관람연령:중학생 이상
입 장 권:R석 60,000원, S석 45,000원, A석 30,000원
문의/예매:예술의전당 쌕티켓 (www.sacticket.co.kr) 02-580-1300
             인터파크, 티켓링크, 옥션티켓, 예스24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페리클레스2 2015.05.21 0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 저도 이날 연극보러 갔었어요!! 관객이 이명박 전 대통령이라 진짜 깜짝! 놀랐어요 ㅋㅋㅋ

 

공연이 시작되면 마치 신흥종교 집단의 모임처럼 떠들썩한 노래와 만세가 쩌렁쩌렁 공연장을 울린다.
만세를 불러 희망을 찾자고 객석을 향해 배우들이 외친다. 이어 뚫린 천정으로 쓰레기와 잡동사니들이 쉴새없이 무대로 쏟아지고 배우들은 쓰레기를 분리하면서 공연이 시작된다. 극단 가마골의 15명의 배우들이 90분동안 열정으로 대사와 연기를 거침없이 이어간다.
때로는 동작으로 때로는 잔잔한 노래로 그리고 눈물로 소극장 무대를 열기로 차운다.
독가스로 빈민들을 퇴치한다며 보건소 직원들이 포그 머신을 직접 들고 나와 빈민들을 향해 마구 뿌려 대는 연출은 기발하다.
그리고 쇠창살에 전류가 흐른다는 설정등 재미난 요소들을 곳곳에 배치해 극의 재미를 최대한 이끌고 있다.
란제리 복장으로 인질로 잡힌 보건소장 부인에게 빈민이 채찍으로 내리치면 그걸 즐기는 보건소장 부인의 반응은 새디즘과 메조키즘의
전형으로 관객의 허를 찌른다. 배우들의 연기와 SF적 상상을 불러 오는 음악이 합일되어 재미난 공연을 만들고 있다.       


<류의 노래>는 일본극단 신주꾸 양산박에서 제일교포 2세인 김수진 연출로 1993년 초연되고, 2006년 부산공연이후 신진연출가 조승희와 극단 가마골의 배우들로 구성되어 게릴라극장 젊은연출가전 시리즈로 8년만에 새롭게 올려지는 연극이다.


고층빌딩으로 둘러 싸인 미래 도시의 거대 문명에서 낙오된 도시의 빈민들이 쓰레기를 수거하며 살아간다.그들은 230세의 시각장애인
료쿠사이를 중심으로 공동체의식으로 똘똘 뭉쳐 그들이 사는 곳을 공원으로 만들겠다는 보건소장과 맞서며 희망을 꿈꾼다.
료쿠사이는 우물속에 살며 별의 씨앗을 키우고 있다.보건소장 미쓰나리는 자신의 과거를 숨기기 위해 이곳을 공원으로  만들것이라며 료쿠사이를 납치하고 도시 빈민들은 료쿠사이 구출에 나선다.
몸이 썩는 병을 앓고 있는 류는 료쿠사이에 의해 살아난 후 언제나 성위에서 노래를 부른다.
그렇게 도시 빈민들은 쓰레기 더미 위에서 새로운 희망을 찾아 간다.
1월 18일까지 게릴라극장에서 공연된다.공연문의 02)763-1268

 

 

 

 

[줄거리]
거대한 도시 빌딩 숲 사이 지하세계,
쓰레기와 잡동사니로 이루어진 이 곳에서 각자의 사연을 가진 개개인들이 함께 살고 있는
이 공동체는 이백삼십살 된 장님 료쿠사이가 이끌고 있는데,
그는 우물 밑에서 별의 씨앗을 키우고 있다.
빌딩 숲 사이로 버려졌지만 료쿠사이에 의해 살아난 류는
몸이 썩는 병을 앓고 있고 언제나 성 위에서 노래를 부른다.
한편 보건소장 미츠나리는 버려진 기억을 지우려 쓰레기성을 없애려고 하는데..

 

 

[공연사진:연희단거리패 소유입니다]여기서만 감상하세요!

 

 

 

 

 

[무대]

 

 

[출연 배우]

 

[티켓]


공연명:류의 노래
공연기간:2015.01.06(화) - 01.18(일)
공연시간:평일 8시 / 토,일 4시(월 쉼) 장소 게릴라극장
티켓가격:일반 25,000원 대학생 20,000원 중고생15,000
연출:조승희
작:고해노키야마 요이치
화술지도:김소희
제작:극단 가마골
출연:김철영,강호석,서혜주,이민아,이건희,이혜민,김민지,안윤철
      양승일,황유진,신승훈,안태후,이홍주,현슬기,이광훈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