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무아트센터 블랙 앤 블루 쇼케이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2.15 충무아트센터 블랙 앤 블루 쇼케이스 진행!

‘2016 스토리작가 데뷔프로그램’ 충무아트센터-인스테이지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 쇼케이스 개최

 

 

<뮤지컬하우스 블랙앤블루> 쇼케이스 일정

<87년, 봄>

<Red Like the Sky>

 

-일시: 2017. 3. 24 (금) 8시, 3. 25 (토) 3시

-작: 이은혜

-작곡: 류찬

-연출: 박해림

-음악감독: 신경미

-출연: 고상호, 안은진, 안재영, 유승현, 임예슬, 정재헌

 

 

-일시: 2017. 3. 31 (금) 8시, 4. 1 (토) 3시

-작: 전서연

-작곡: 김여우리

-연출: 추민주

-음악감독: 김길려

-출연: 송유택, 신창주, 송나영, 김태한, 윤석현, 이현진, 최연동

 

 

중구문화재단 충무아트센터는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고 (재)네이버문화재단이 후원하는 ‘2016 스토리작가 데뷔프로그램’ 운영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사업의 일환으로 충무아트센터-인스테이지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 선정작 8개 작품의 리딩발표가 지난 11월 21일(월) 충무아트센터에서 비공개로 진행되었다. ‘2016 스토리작가 데뷔프로그램’은 미래 콘텐츠 시장의 장기적인 발전과 올바른 공연문화 생태계 조성을 위해 상업 시장에 입문하지 않은 창작자들을 발굴하여 새로운 콘텐츠를 개발하고 나아가 사업화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8월 선정된 <메모리>, <랭보> <Mr.페스츄리>,<헤드라인매치>,<87년, 봄>,<Red Like the Sky>,<소울라이트>,<월하정인> 총 8개 팀 중 <87년, 봄>, <Red Like the Sky> 총 두 개의 작품이 최종 선정되어 오는 3월 24일부터 4월 1일까지 충무아트센터 소극장 블루에서 전문가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쇼케이스 무대를 가진다. 

 

<87년, 봄>은 작가 이은혜와 작곡가 류찬의 작품으로 작곡가의 뛰어난 극적 감각과 참신한 소재가 도드라진 작품이었다. 1987년 봄, 대학에 입학한 주인공이 6월 민주화 학생운동에 참여하게 되는 내용으로 시의성 있는 작품이며 심사 당시 여러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작품으로 성장가능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번 쇼케이스에서는 박해림이 연출을 신경미가 음악감독을 맡고 출연진으로는 고상호, 안은진, 안재영, 유승현, 임예슬, 정재현이 출연하여 극의 신선함을 더 할 예정이다.

 

진서연 작 김여우리 작곡의 <Red Like the Sky>는 사고로 인해 시력을 잃은 미르코가 소리를 만들어 가는 내용으로, 이야기와 연주가 동시에 가능한 새로운 형식으로 관객과 만날 수 있는 가능성이 큰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탄탄한 스토리와 음악콘셉트가 조화를 잘 이루며 ‘무대에서 만들어가는 소리’라는 음악적 콘셉트와 결핍을 가진 주인공의 성장드라마라는 뚜렷한 라인이 관객에게 감동적으로 어필 할 것으로 기대되는 작품이다. 뮤지컬 <빨래> 연출가 추민주와 뮤지컬 <러브레터>,<뿌리깊은 나무>의 음악감독 김길려가 각각 연출과 지휘를 맡는다.

출연배우로는 송유택, 신창주, 송나영, 김태한, 윤석현, 이현진, 최연동 등이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충무아트센터 인스테이지 – 뮤지컬하우스 블랙 앤 블루는 선정 작품의 창작자들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작품 개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이번에 본선에 오르지 못한 작품들에 관해서도 충무아트센터가 적극적인 가교역할을 한다. 새롭고 신선한 주제가 많았던 리딩발표를 통해 다양한 전문 기획사에서 많은 관심을 보였고, 이에 충무아트센터는 나머지 6개 작품에 대해서도전문 프로덕션과 창작자들의 만남을 주선하고 매칭하여 가능성 있는 작품들이 공연화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기회를 만들어 갈 예정이다.

 (사진제공:충무아트센터)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