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사는 소시민들의 이야기 연극<망원동 브라더스>’

당신의 삶을 위로해 드립니다

 

 

 

9회 세계문학상 우수상을 받은 김호연의 장편소설을 극화한 동명의 연극<망원동 브라더스>를 오는 125일부터 201521일까지 대학로 예술공간 헤화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한강아트컴퍼니]

 

지난 7, 9, 세실극장과 예술마당에서 막을 올렸던 연극 <망원동 브라더스>가 오는 125일부터 21일까지 대학로 예술공간 혜화에서 그 열기를 이어간다. 김호연 작가의 제9회 세계문학상 우수상 수상작을 극화한 동명의 연극 <망원동 브라더스>, 그야말로 화려한 앵콜공연이다! 탄탄한 원작과 신담수, 김태한, 송요셉, 차명욱, 허정진, 김기창, 권재원, 박종태, 최문희, 유지연, 실력파 배우들까지!

 

꼭 잘나야지만 살아갈 수 있는걸까? 여기 하나도 잘난 게 없는 네 명의 남자가 있다. 20대 만년 고시생, 30대 백수, 40대 기러기 아빠, 50대 황혼 이혼남까지, 연극 <망원동 브라더스>는 갈 곳 없는 남자들의 세대별 모임이다. 다들 인생이 연체된 건 똑같다. 망원동 옥탑방에 우연히 함께 살게 된 네 명의 남자, 그리고 한 여자까지……. 다들 연체된 인생이지만 희망을 잃지 않고 내일을 향해 조금씩 걸어가는 이야기다.

 

오갈 데 없는 루저들, 언제 파산할지도 모르지만 느긋하기만 한 인생들, 하지만 그들 사전에 포기란 없다. 느릿느릿 가도 멈추지 않는다. 이곳 망원동 옥탑방의 네 남자는 8평 좁은 공간에서 지지고 볶고, 좌절하고 일어서며 우정을 나눈다. 대책 없는 사람들이 뒤죽박죽 뒤엉켜 펼치는 고군분투 인생 재기 프로젝트를 무대 위에서 만나보자. (공연문의: 한강아트컴퍼니 02-3676-3676)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