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삼총사

2차 티켓 오픈 동시에 예매율 1위 등극!

개막 D-2 흥행 전설 귀환 초읽기 돌입!

 

 

뮤지컬 삼총사’ 1차 티켓 오픈에 이어 2차에도 예매처 예매율 1위 등극! 흥행 전설 귀환 본격 시동!

 

뮤지컬 삼총사2차 티켓 오픈과 동시에 예매율 1위를 거머쥐었다.

14일 오후 2시부터 시작된 뮤지컬삼총사는 티켓 판매 사이트 인터파크 티켓, 예스24 티켓, 하나티켓 예매 사이트에서 예매율 1위를 기록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뮤지컬 삼총사가 지난 223일 진행된 1차 티켓 오픈에 이어 2차 티켓 오픈까지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면서 본격적인 흥행 돌풍의 시작을 예고해 이틀 앞으로 다가온 본 공연에 대한 기대를 증폭시켰다.

뮤지컬 ‘삼총사’는 알렉산드로 뒤마의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삼총사’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17세기 프랑스 왕실 총사가 되기를 꿈꾸는 청년 달타냥과 전설적인 총사 아토스, 포르토스, 아라미스가 루이 13세를 둘러싼 음모를 밝혀내는 과정을 담은 뮤지컬이다.

탄탄한 스토리, 웅장한 음악, 호쾌한 검술 액션 등 작품성과 화려한 볼거리까지 모두 갖춘 뮤지컬삼총사2009년 초연 이래 관객의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국내를 넘어 일본까지 한국 뮤지컬의 우수성을 전파한 ‘한류 뮤지컬’의 시초로 불리는 작품이다.

개막 10주년을 기념해 오는 16일부터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될 뮤지컬 삼총사는 그간 작품의 장점으로 꼽혀온 조명, 의상 등의 볼거리와 풍성한 음악을 비롯해 작품의 백미라 불리는 검술 액션을 아크로바틱과 결합시켜 한층 화려하고 호쾌한 액션을 선보일 것을 예정이다.

특히, 초연에서 기록적인 흥행을 이끌어낸 신성우, 유준상, 김법래, 민영기, 엄기준 등의 초연 멤버의 귀환은 물론, 배우 서지영, 조순창, 손준호, 제이민 등 기존 배우들과 김준현, 손호영, 안시하, 서은광(BTOB), 린지(피에스타), 김보강, 선재 등의 뉴캐스트까지 뮤지컬 계 실력파 배우를 총망라해 완벽한 신-구 조화 캐스팅을 갖춘 뮤지컬 삼총사는 올 상반기 최고 흥행작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달타냥’ 역에는 배우 엄기준, 손호영, 서은광(BTOB)가 캐스팅 됐으며, ‘아토스’ 역에는 배우 신성우, 유준상, 김준현이 이름을 올렸다. 또한, ‘아라미스’로는 배우 민영기와 박민성, 손준호가 출연하며, ‘포르토스’ 역에는 배우 김법래와 이정수가 캐스팅됐다.

여기에 밀라디’ 역에는 배우 서지영, 안시하, 장은아가 트리플 캐스팅됐으며, ‘리슐리외’ 역으로 배우 홍경수와 조순창이 출연한다. 배우 제이민과 린지(피에스타)는 ‘콘스탄스’ 로 분할 예정이며, ‘쥬샤크’ 역으로는 배우 김보강과 선재가 무대에 선다.

두 차례 티켓 오픈에서 연이은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흥행 돌풍을 예고한 뮤지컬 삼총사316일부터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되며, 인터파크 티켓, 예스24 티켓, 하나티켓, 티켓링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8 뮤지컬삼총사신화가 다시 시작된다!

23일 오후 21차 티켓 오픈 맞아 캐릭터 포스터 4종 공개!

 

 

뮤지컬 삼총사’ 23일 오후 21차 티켓 오픈 맞아 캐릭터 포스터 4종 공개! “눈길

 

2018년 뮤지컬 ‘삼총사’ 신화가 다시 시작된다. 뮤지컬 ‘삼총사’가 1차 티켓 오픈과 함께 캐릭터 포스터 이미지를 공개했다.

 

23일 뮤지컬 ‘삼총사’ 측이 오후 2시부터 시작될 1차 티켓 오픈과 함께 10주년 기념 공연의 캐릭터 포스터 이미지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총 4종으로 달타냥’, ‘아토스’, ‘아라미스’, ‘포르토스가 페어별로 담긴 캐릭터 포스터다.

 

각 포스터에는 맡은 배역으로 완벽 변신한 배우들의 실감나는 표정 연기는 물론 것만으로도 느껴지는 절묘한 배우들의 연기 합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뮤지컬 삼총사측은 개막 10주년을 맞아 각 예매처별로 포스터와 작품 안내 페이지를 다르게 디자인해 그간 삼총사를 기다려온 관객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함과 동시에 10년간 쌓아온 배우들과의 끈끈한 신뢰를 담아 눈길을 끈다.

 

뮤지컬 ‘삼총사’는 알렉상드르 뒤마의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삼총사’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17세기 프랑스 왕실 총사가 되기를 꿈꾸는 청년 달타냥과 전설적인 총사 아토스, 포르토스, 아라미스가 루이 13세를 둘러싼 음모를 밝혀내는 과정을 담은 뮤지컬이다.

 

뮤지컬 ‘삼총사’는 2009년 초연 이래 탄탄한 스토리, 웅장한 음악, 호쾌한 검술 액션 등 작품성과 화려한 볼거리까지 모두 갖춰 관객은 물론, 각종 언론과 평단의 사랑을 한 몸에 받은 바 있으며, 국내를 넘어 일본까지 한국 뮤지컬의 우수성을 전파한 ‘한류 뮤지컬’의 시초로 손 꼽히는 작품이다.

 

오는 3 16일부터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될 뮤지컬 ‘삼총사’는 개막 10주년 기념 공연으로 그간 사랑 받아온 조명과 의상 등의 볼거리와 풍성한 선율의 음악을 비롯해 작품의 백미라 일컬어지는 검술 장면을 아크로바틱과 결합해 더욱 화려한 액션을 선보일 예정으로 관객들의 기대를 모은다.

 

발표 당시부터 ‘황금 캐스팅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은 뮤지컬 ‘삼총사’의 배우 캐스팅 라인업도 더욱 기대를 상승시킨다.

 

총사를 선망해 파리로 상경한 청년 ‘달타냥’ 역에는 배우 엄기준, 손호영, 서은광(BTOB)가 캐스팅 됐으며, 삼총사의 리더이자 전설적인 검술의 소유자 ‘아토스’ 역에는 배우 신성우, 유준상, 김준현이 이름을 올렸다.

 

또한, 날카로운 추리력과 통찰력을 지닌 로맨티스트인 ‘아라미스’로는 배우 민영기와 박민성, 손준호가 출연하며, 의리라면 그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화통한 ‘포르토스’ 역에는 배우 김법래와 이정수가 캐스팅됐다.

 

여기에 복수만을 위해 살아가는 미모의 간첩 ‘밀라디’ 역에는 배우 서지영, 안시하, 장은아가 트리플 캐스팅됐으며, 프랑스의 추기경이자 야심가인 재상 ‘리슐리외’ 역으로 배우 홍경수와 조순창이 출연한다.

 

배우 제이민과 린지(피에스타)는 극 중 ‘달타냥’과 첫 눈에 운명적인 사랑에 빠지는 ‘콘스탄스’ 로 분할 예정이며, ‘리슐리외’의 충직한 심복인 ‘쥬샤크’ 역으로는 배우 김보강과 선재가 무대에 선다.

 

개막 10주년을 맞은 이번 공연에서 가장 주목할 만한 점은 초연 당시 센세이션을 일으키며 흥행을 견인한 신성우, 엄기준, 유준상, 민영기, 김법래 등 초연 멤버를 무대 위에서 다시 만날 수 있다는 것이다.

 

4년 만에 한 무대에 오를 것을 예고해 화제를 모은 ‘신엄유민법’과 배우 서지영, 조순창, 손준호, 제이민 등 뮤지컬 ‘삼총사’를 통해 뜨거운 사랑을 받은 배우들을 비롯해 김준현, 손호영, 서은광(BTOB), 린지(피에스타), 김보강, 선재 등 새롭게 작품에 합류한 배우들은 최상의 연기 호흡으로 완벽한 무대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최강의 캐스팅 라인업과 웅장한 음악, 남녀노소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탄탄한 스토리로 올 상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떠오른 뮤지컬 ‘삼총사’의 티켓 오픈은 23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 예스24 티켓, 하나티켓, 티켓링크에서 시작되며, 오는 29일까지 예매자에 한해 20%의 조기할인을 제공한다.

 

뮤지컬 ‘삼총사’는 오는 3 16일부터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사진제공:쇼온컴퍼니)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