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을 이어온 대한민국 뮤지컬의 신화

 

금세기 최고의 스타일리쉬 락 뮤지컬 <헤드윅> 티켓 예매 개시!

 

 

금세기 최고의 스타일리쉬 락 뮤지컬 <헤드윅>이 다시 돌아온다! 공연제작사 쇼노트와 CJ E&M2014513일부터 삼성동 백암아트홀(삼성역 8번 출구)에서 뮤지컬 <헤드윅>을 기획 제작하고, 이에 앞서 오는 47()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예스24, 클립서비스 등 유명 예매처에서 티켓 판매를 개시한다. 한국 초연이래 10, 아홉 번째 시즌이 되는 2014년의 헤드윅역할은 조승우, 박건형, 손승원이 이츠학역할은 이영미, 서문탁, 전혜선, 최우리가 맡았다.

 

브로드웨이 원작을 능가하는 세계 최다 공연, 최고 누적 관객 기록

한국의 <헤드윅>2005412일 서울 초연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총 여덟 번의 시즌을 거치며 전국 공연 통산 1,400여회 전석 기립, 수백 회의 전석 매진이라는 전무후무한 대한민국 뮤지컬의 신화를 써왔다. 특히 국내 중소극장 공연 역사상 최고의 객석점유율과 최다 누적 관객 동원 뮤지컬인 <헤드윅>은 오리지널 프로덕션인 뉴욕을 포함하여 전세계 <헤드윅> 중 가장 많은 공연과 관객을 기록한 명실공히 세계 최고의 <헤드윅>으로 인정 받아왔다.

<헤드윅>은 한국 뮤지컬 대상 8개 부문 최다 노미네이트, 3개 부문을 수상한 바 있으며, 초연 당시 단일 공연 최다 보도를 기록하며 화제를 몰고 다녔다. 또한 2005년 초연 당시 10번 관람하면 1회 무료 공연을 제공했던 뒥다방쿠폰을 발행하는 등 동일 공연의 반복관람 관객을 본격적으로 양산한 뮤지컬로 꼽히며, 연간 140여 회 관람기록을 보유한 관객이 생길 정도로 중독성 강한 작품으로 인정받고 있다. <헤드윅> 이후 한국 뮤지컬 시장에 락 콘서트 형식의 수많은 유사 공연이 등장하기도 하는 등 <헤드윅>의 대중적 인기는 좀처럼 수그러들 기세를 보이지 않고 있다.

 

헤드윅 10년이 배출한 대한민국 최고의 뮤지컬 스타

<헤드윅>은 대한민국 최고의 스타를 배출한 스타 사관학교이자, 최고의 스타가 앞다투어 공연했던 뮤지컬이다. 그간 조승우, 송창의, 윤도현, 김재욱, 김동완, 박건형 등 내로라하는 스타들이 헤드윅역할로 무대에 섰으며 오만석, 엄기준, 조정석, 김다현, 윤희석, 송용진, 이석준, 최재웅, 손승원 등이 <헤드윅>을 통해 일약 스타덤에 올라 뮤지컬은 물론 드라마와 영화 등에서까지 활발하게 활동을 해오고 있다. 아울러서 헤드윅의 상대역할인 이츠학에는 서문탁, 리사, 이영미 등 최고의 가창력을 지닌 가수와 여배우들이 발탁되어 파워풀하면서도 섹시한 여성 락 아이콘이 되었다.

 

 

공연

연도

극장

헤드윅

초연

2005.4.12~6.26

라이브 극장

조승우, 오만석, 김다현, 송용진

시즌2

2005.11.1~2006.2.26

라이브 극장

김다현, 송용진, 송창의, 엄기준

시즌3

2006.10.14~2007.5.13

클럽 SH

조승우, 이석준, 김수용, 송용진, 조정석, 김다현

시즌4

2008.6.27~2009.1.11

KT&G상상아트홀

김다현, 이석준, 김수용, 송용진, 조정석, 이주광

시즌5

2009.11.14~2010.2.28

KT&G상상아트홀

윤도현, 송용진, 윤희석, 송창의, 최재웅, 강태을

시즌6

2011.5.14~8.21

KT&G상상아트홀

김동완, 최재웅, 조정석, 김재욱

시즌7

2012.8.11~10.21

KT&G상상아트홀

오만석, 박건형

시즌8

2013.6.8~9.8

백암아트홀

조승우, 송창의, 손승원

10

2014.5~8

백암아트홀

조승우, 박건형, 손승원 외

참고: 역대 헤드윅 캐스팅

 

 

<헤드윅> 2014년 공연을 끝으로 아쉬운 이별 예고

제작사 쇼노트는 2014년을 끝으로 현재 버전의 공연은 당분간 선보이지 않을 계획이다. 그것은 바로 올해 브로드웨이에서 공연하는 <헤드윅>의 새 버전을 한국으로 옮겨 공연하기 위함이다. <헤드윅>은 오프-오프 브로드웨이와 오프 브로드웨이에서 공연한 작품이었지만, 2014329일부터 뉴욕 44번가의 벨라스코 극장에서 역사적인 브로드웨이 프리뷰 공연을 시작한다. 이번 공연에는 특히 지난 토니상 시상식의 사회를 맡아 재미있고 화려한 퍼포먼스를 보여주어 화제가 되었던 영화배우이자 탤런트인 닐 패트릭 해리스가 주연을 맡았으며 뮤지컬 <스프링어웨이크닝>, <아메리칸이디엇> 등 유명 락 뮤지컬을 연출했던 마이클 메이어가 연출을 맡아 전세계 뮤지컬 팬들의 기대와 관심을 받고 있다.

 

2014년을 끝으로 향후 당분간 만날 수 없는 한국 중소극장 뮤지컬의 신화 <헤드윅>, 오리지널 버전! 결코 놓쳐서는 안 될 것이다.

 

 

 

  (사진 출처:창작컴퍼니다)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

 

50회 차, 32일간의 감동!

 

관객 극찬 영상 공개!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이하 디셈버’) [공동주최: 세종문화회관(사장 박인배), NEW(대표 김우택), 제공/제작: NEW]가 지난 1 29() 공연을 끝으로 서울 공연을 마무리 했다. 이에 그 동안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의 목소리를 담은 극찬 영상을 공개한다.

 

감동과 환희! 웃음과 재미! 두 마리 토끼 다 잡은 <디셈버>!

모든 관객들이 함께 울고 웃었던 50회차!

 

 

 

 

김광석 탄생 50주년 기념 뮤지컬이자 히트 뮤지컬 <디셈버>가 지난 공연기간 32, 50회차 공연 동안 공연장을 찾았던 관객들의 진심 어린 극찬 영상을 공개했다. 남녀노소 전천후 대중뮤지컬의 탄생을 알렸던 <디셈버>답게 인산인해를 이루었던 공연장 로비 전경부터, 다양한 관객들이 인터뷰에 참여해 뮤지컬의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인터뷰에 참여한 모든 관객들이 재미와 감동,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았다는 평가가 이어지는 가운데 <디셈버>를 추천해 추후 부산, 대구 공연에도 뜨거운 입소문 물결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인터뷰에 참여한 관객은 김광석의 음악을 워낙 좋아하는데 이것을 하나의 스토리로 이어지게 만든 것을 보니 감동적이다.”라고 평가했고 김준수의 목소리와, 김광석의 음악이 정말 잘 어울리는 것 같다.”, “눈물도 나고, 재미도 있고 꼭 추천하고 싶다.” 등 칭찬 어린 말로 뮤지컬을 추천했다.

 

한국 창작 뮤지컬의 흥행 역사를 다시 쓰고, 대중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디셈버>는 남은 부산, 대구 공연에서 더욱 완벽한 무대로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INFORMATION

 

작품명: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

공연장소: 부산- 센텀시티 소향씨어터 롯데카드홀 / 대구-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연기간: 2014 2 7~ 2 16 (부산) / 2014 2 21~ 3 2 (대구)

출연: 박건형, 김준수, 오소연, 김예원, 박호산, 이창용, 이충주, 송영창, 홍윤희, 임기홍, 김슬기, 조연진 외

/ 연출: 장 진

음악감독: 강수진

편곡: 김중우

안무: 이경화

주관: ㈜예술기획 성우

제공/제작: NEW

 

 

(영상 제공:NEW/호호호비치)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

 

지난 50회 차의 추억을 돌아본다!

 

마지막 공연 커튼콜 영상 공개!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이하 디셈버’) [공동주최: 세종문화회관(사장 박인배), NEW(대표 김우택), 제공/제작: NEW]50회차를 마무리하는 마지막 공연일에 특별한 커튼콜로 다시 한번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 잡았다. 바로 <디셈버>를 준비해왔던 지난 봄부터, 현재까지 모습을 영상으로 공개한 것.

 

<디셈버> 무대로 행복했던 32일간의 시간들!

관객 여러분 즐거웠습니다. 그리고 감사합니다! 우리 또 봐요!

 

 

 

 

 

김광석 탄생 50주년 기념 뮤지컬이자 히트 뮤지컬 <디셈버>가 그간 작품의 모든 것을 되돌아볼 수 있는 특별 영상을 공개했다. 이번 영상은 마지막 공연 후 커튼콜에서 관객들과 그 동안의 추억을 되짚기 위해 제작된 버전이다. 특히 공연 모습뿐만 아니라 오디션 장면, 배우들 연습 장면, 스탭 회의 장면 등 그 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디셈버>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만나볼 수 있어 반갑다. 특별 영상은 지난 1 29() 오후 3, 8시 공연 후 상영 되었다. 마지막 공연을 보기 위해 세종문화회관을 찾은 3천 여명의 관객들은 공연 관람 후 먼지가 되어를 떼창하고 영상까지 함께 관람하며 유종의 미를 맺었다. 특히 전 배우들이 커튼콜에서 마지막 공연 소감을 말하며, 아쉬운 마음을 달랬다.

 

한편 <디셈버>는 서울 공연을 끝으로 부산, 대구에서도 관객들과 만난다. 오는 2 7일부터 2 16일까지 센텀시티 소향씨어터 롯데카드홀에서 <디셈버> 부산 공연이, 2 21일부터 3 2일까지 대구 오페라하우스에서 <디셈버> 대구 공연이 진행 될 예정이다. 대한민국 창작 뮤지컬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는 <디셈버>. 서울, 부산, 대구 공연을 통해 전국민 뮤지컬로 거듭날 <디셈버>에 관객들이 응원을 보내고 있다.

 

 

 

 [엔드크레딧 영상]


 

INFORMATION

 

작품명: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

공연장소: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공연기간: 2013 12 16 - 20141 29

출연: 박건형, 김준수, 오소연, 김예원, 박호산, 이창용, 이충주, 송영창, 조원희, 홍윤희, 임기홍, 김대종, 김슬기, 조연진 외

/ 연출: 장 진

음악감독: 강수진

편곡: 김중우

안무: 이경화

공동주최 : ()세종문화회관, NEW

제공/제작: NEW

 

(사진 제공: NEW/호호호 비치)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

 

대장정의 끝! 오늘 서울 공연 마지막!

 

부산, 대구에서 또 봐!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이하 디셈버’) [공동주최: 세종문화회관(사장 박인배), NEW(대표 김우택), 제공/제작: NEW]1 29일 저녁 8시 공연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이날 마지막 공연 커튼콜에는 <디셈버> 전 배우들이 등장해 관객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평균 좌석 점유율 85% 기록한 최고의 창작 뮤지컬 <디셈버>!

부산-대구 공연 역시 높은 판매율 기록하며 승승장구 중!

2 7~2 16일 부산, 센텀시티 소향씨어터 롯데카드홀

2 21~3 2일 대구, 대구 오페라하우스

 

 

김광석 탄생 50주년 기념 뮤지컬이자 히트 뮤지컬 <디셈버>1 29() 오후 3, 저녁 8시 공연을 끝으로 서울 공연을 마무리한다. 3천 석에 달하는 세종문화회관 전 석을 85% 이상 채우며 최고의 인기를 구가한 뮤지컬 <디셈버>. <디셈버>의 신드롬에 가까운 인기 요인은 김광석, 장진, 배우 세가지로 압축할 수 있다. 기존곡과 창작곡을 유려하게 섞어 사용했던 <디셈버> 공연은 기존에 김광석 음악의 팬들뿐만 아니라 그의 음악을 잘 몰랐던 이들에게도 어필했다. 이야기의 흐름과 현대적인 사운드에 알맞게 편곡된 음악의 완성도가 입소문을 낳았던 것. 더불어 장진 감독이 펼쳐낸 이야기의 힘은 대중들의 마음을 움직였다. 사람 냄새 나는 서정성을 지닌 김광석 감성에 걸 맞는 <디셈버> 속 사람 사는 이야기는 남녀노소 불문하고 공감을 이끌어냈다. 배우들의 발견은 인기에 방점을 찍었다. 기존 송스루 뮤지컬에서 두각을 나타냈던 김준수의 감성 연기, 박건형의 연기력을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었던 깊은 연기가 평단과 관객의 호평을 얻었다. 더불어 이창용, 김예원, 이충주 등 새로운 뮤지컬 스타를 발견할 수 있었던 <디셈버> 무대는 창작 뮤지컬의 무한한 가능성을 느낄 수 있었던 기회였다. 이처럼 <디셈버>는 척박한 국내 창작 뮤지컬 환경에 등장한 히든 카드로서 역할을 톡톡히 해 향후 창작 뮤지컬 제작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한편 <디셈버>는 마지막 공연인 1 29 () 저녁 8시 공연 후 전 배우가 커튼콜에 등장해 관객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약 한달 반 동안 함께 울고 웃었던 날들을 되짚어 보는 뜻 깊은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디셈버>는 서울 공연이 끝난 후 며칠 간의 휴식 기간을 거친 후 2 7일부터 2 16일까지 센텀시티 소향씨어터 롯데카드홀에서 부산 공연이, 2 21일부터 3 2일까지 대구 오페라하우스에서 대구 공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지방 공연 전회 차 중 김준수 공연은 모두 매진되었을 정도로 다시 한번 뜨거운 인기를 실감할 수 있다. 서울발 입소문이 지방에서 또 어떤 흥행 결과결 낳을는지 귀추가 주목된다.

 

그 동안의 공연 동안 뮤지컬의 흥행 역사를 다시 쓰고, 대중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디셈버>. 마지막 하루 남은 서울 공연까지 유종의 미를 거두기 위해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INFORMATION

 

작품명: <디셈버: 끝나지 않은 노래>

공연장소: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공연기간: 2013 12 16 - 20141 29

출연: 박건형, 김준수, 오소연, 김예원, 박호산, 이창용, 이충주, 송영창, 조원희, 홍윤희, 임기홍, 김대종, 김슬기, 조연진 외

/ 연출: 장 진

음악감독: 강수진

편곡: 김중우

안무: 이경화

공동주최 : ()세종문화회관, NEW

제공/제작: NEW

 

(사진 제공:호호호비치/NEW)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