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뮤지컬<프랑켄슈타인>공개 오디션 진행

 

오는 11, 재공연 준비에 박차 가해

 

 

 

2014년 충무아트홀이 자체제작하며 화제를 불러일으킨 뮤지컬<프랑켄슈타인>2015 공개 오디션이 진행된다.

탄탄한 대본과 음악, 국내 최고의 제작진과 유준상, 류정한, 이건명, 박은태, 한지상 등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들이 함께한 뮤지컬<프랑켄슈타인> 8회 더 뮤지컬 어워즈에서 올해의 뮤지컬’, 올해의 창작뮤지컬등 총 9관왕을 수상하였으며, 14 대한민국 국회대상 뮤지컬부문선정, 2회 이데일리 문화대상 최우수상 선정되어 한국 창작뮤지컬로서 유례없는 역사를 만들어냈다. 특히, 누적 관객 수 8만 명 이상, 평균 객석점유율 95% 달성, 89회 차 전석 기립박수 등 놀라운 기록을 세우며 침체되었던 공연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켰다.

 

공공극장 충무아트홀의 제작노하우가 함께 어우러져 작품성과 흥행성을 모두 잡은 <프랑켄슈타인>은 오는 11월부터 충무아트홀 대극장에서 더욱 완성된 모습으로 관객을 맞이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개 오디션을 통해 숨은 보석을 발굴하여 ‘2015 뮤지컬<프랑켄슈타인>’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으로, 지난 해 돌풍을 그대로 이어갈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번 공개 오디션은 전 배역 모집으로 많은 지원자들이 몰려 대성황을 이루고 있다. 1차 서류전형은 22() 오후5시까지이며, 2차 실기심사는 126()부터 28()까지 3일 동안 충무아트홀 내에서 진행된다. 문의)02-2230-6601

 

 

(사진제공:충무아트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멈추지 않는 배우 한지상, 잊혀지지 않을 강렬한 첫 인상을 남기다

 

배우 한지상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서 앙리 뒤프레 · 괴물 1 2한지상, 상상 이상의 괴물 그대로.”극찬 배우 한지상···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앙리 뒤프레·괴물役

 

 

[ 사진제공 = 충무 아트홀 ]

 

지난 11일 개막한 창작 뮤지컬<프랑켄슈타인>, ‘앙리와 괴물의 1 2역을 맡은 한지상의 무대가 12일 처음으로 관객을 만났다. 배우 한지상은 작년 한 해만 '보니 앤 클라이드', '스칼렛 핌퍼넬', '레드등 총 7편의 뮤지컬과 연극 무대를 통해 다양한 캐릭터를 연기한 다작(多作)배우다. ‘제 스스로가 먼저 감동하는 것이 진정한 연기라 말하는 한지상의 2014년 첫 작품인 프랑켄슈타인에서 그가 만들어낸 앙리괴물캐릭터가 베일을 벗었다.

 

빛나는 가창력은 물론 한지상 특유의 자기화캐릭터 해석을 통한 진실성 있고 깊은 연기로 두터운 매니아 층을 가지고 있는 한지상은 이번 <프랑켄슈타인>을 통해 다시 한번 진가를 나타냈다. 첫 공연 이후, 기존의 캐릭터를 잊을 만큼 파격적인 괴물 역을 소화해 낸 한지상에 지상괴물’, ‘지괴등 애칭은 물론 공연 중에는 폭발하는 무대 위 에너지와 노래에 극 초반부터 객석 곳곳에서 박수와 탄성이 터져 나왔다. 한지상을 비롯한 전 배우들이 자리한 커튼콜엔 관객의 뜨거운 기립 박수가 끊이지 않았다.

 

한지상은 작품이 전하는 감동의 깊이가 깊고 대단한 작품이라는 것을 공연하면서 몸소 느끼게 되었다.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자랑스런 창작뮤지컬이 될 것이라는 확신이 들었고 사고 없이 첫 공연을 마칠 수 있어서 뿌듯했다.“ 며 첫 공연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이번 프랑켄슈타인에서 맡은 앙리 역에 대해서 ”’앙리일 때는 빅터와의 우정의 깊이를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그래야 앙리가 괴물이 되었을 때 느껴지는 애잔함이 클 것이라 생각했기 때문이다. ‘괴물일 때는 끝까지 자신의 존재에 대해서 증명하기 위해 울부짖는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하고 싶었다. 이번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 표현해야 할 감성적이면서도 이성적인 표현의 깊이가 깊어지고 또한 이것이 객석으로 잘 전해졌으면 좋겠고, 관객과의 소통 면에서 좀더 진일보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소감과 각오를 밝혔다.

 

동명의 공포소설을 바탕으로 한 <프랑켄슈타인>은 새로운 생명을 창조하려는 일념을 가진 물리학자 빅터 프랑켄슈타인과 그가 창조한 괴물의 비극을 담았다. 앙리 역의 한지상 외에도 유준상, 류정한, 이건명, 박은태, 리사, 시하 등 국내 최고의 실력파 배우들이 무대를 채운다.

 

충무 아트홀 개관 10주년을 기념하여, 2년간의 준비 끝에 무대에 오른 뮤지컬<프랑켄슈타인>은 음악과 스토리의 힘은 물론 작품을 표현해내는 무대 위 배우들의 열연까지 더해져 개막 초반임에도 관객과 평단으로부터 웰메이드 창작뮤지컬의 탄생이라는 극찬을 받고 있다. 대한민국 창작뮤지컬의 새로운 역사를 써내려 갈 뮤지컬프랑켄슈타인 2014 3 18일부터 5 11일까지 충무 아트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THE PRO

한지상

진한 이목구비에 선한 인상을 가진 그는 맡은 배역마다 변신을 거듭하며 천부적인 노래실력과 함께 맡은 배역을 오롯이 해내는 성실한 배우로 인정받고 있다.겸손과 노력을 기본으로 무대 밖에서는 철저한 자기관리를 하며 항상 내일을 준비하는 배우

 

 

뮤지컬2014 프랑켄슈타인

2013 머더발라드

보니앤클라이드

스칼렛 핌퍼넬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스트 투 노멀

2012 완득이완득이 역ㅣ환상의커플장철수 역ㅣ서편제동호 역

2011.12 넥스트 투 노멀게이브 역

2009 어쌔신세뮤얼 비크 역ㅣ대장금 시즌2–중종 역ㅣ돈주앙라파엘 역

2008 대장금중종 역 ㅣ 밴디트나레이터 & 아이돌스타 역

2007 스위니토드토비아스 역

2006.7 알타보이즈마크 역

2005 그리스로저 역

연극

레드, 동물원 이야기, 물고기 남자, 강택구, 세발 자전거 등

수상내역

6 DIMF(대구국제뮤지컬어워즈) 올해의 스타상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