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 그때 꿈을 꿉니다...

백중사 이야기

 

 

 

 

 

지루한 군대이야기? NO!

저마다의 아픔을 가진 그들의 이야기

 

 

 

(왼쪽부터)김도완, 김영준, 여욱환, 위지영, 김대영, 김진곤, 조운, 엄태나, 한인수, 이화, 이국호, 송부건, 김타연, 김주영

 

 

행복했던 그들, 연극 <백중사 이야기>가 오는 3월 앵콜공연으로 돌아온다.

<백중사 이야기><의 감각>으로 제5회 벽산희곡상 대상을 수상하며 <나는 형제다>,<곰의 아내>등 현재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고연옥 작가의 작품이며, 명령과 계급에 의해 단순화 되어있는 군대를 배경으로 주인공 백중사와 그 주변 인물들의 이야기를 담아 그 속의 다양한 인간 군상을 보여준다.

 

지난해 본 작품으로 유시어터 개관 15주년 페스티벌에 참가하여 관객 앞에 첫 선을 보였던 극단 히스씨어터 작품성과 대중성을 고루 갖춘 무대를 선보이며 호평을 받은 바, 올해 앵콜공연으로 다시 한 번 관객들을 만나게 되었다.

 

이에 정통 순수 연극활동으로 내공을 쌓은 배우들을 중심으로 하여 자극적이고 화려하기만 한 공연에 길들여진 관객들에게 연극이라는 예술장르가 가진 본연의 매력과 그 참맛을 일깨워줄 예정이다.

 

 

조운, 김영준, 여욱환, 이국호

실력파 배우들의 화려한 라인업!!

 

 (좌로부터 조운,김영준,여욱환,이국호) 

 

2015년 공연에서 백중사에게 고통받는 이병장역으로 열연, 깊어진 성숙미로 이미지 변신에 성공했다는 평을 받았던 김영준 국립현대무용단출신의 배우로 <정글북>,<페리클레스>등에서 연기변신에 성공한 김도완 한번 더 열연한다.

여기에 방송뿐 아니라 <나쁜자석>,<썸걸즈>,<극적인 하룻밤>등 연극에도 꾸준히 출연했던 여욱환이 새로운 이병장역으로 함께 무대에 오른다.

 

또한 2006<백중사 이야기>초연 당시 백중사역을 인상깊게 소화했던 바, 자신의 25년 연기인생을 돌아보며 이 작품의 연출을 자처했던 배우 이국호가 이번에는 배우로서도 함께 하여 초연 때의 영광을 재현할 예정이다.

그와 함께 <날보러와요>,<필로우맨>,<강철왕>,<피아프> 등에서 주로 강한 캐릭터를 연기했던 조운이 유약함과 광기를 동시에 지닌 백중사로 열연하며 그의 인생배역을 다시 한 번 선보인다.

 

각양각색의 내무반 사병들로 김대영, 김진곤, 김주영, 송부건, 한인수, 군인들과 희로애락을 함께하는 술집작부 역할로 위지영, 김타연, 이화, 엄태나가 열연하여 자칫 무거워지기 쉬운 극에 활기를 불어넣으며 극의 균형을 잡아준다.

 

이처럼 저마다의 사연을 간직한 채 살아가는 이들이 얽히면서 벌어지는 이 작품은 고통 속에서도 꿈과 행복을 얻고자 하는 그들을 통해 오늘을 사는 우리의 모습을 돌아보게 한다.

 

인간의 욕망과 삶, , 그리움을 담은 연극 <백중사 이야기>310()부터 410()까지 대학로에 위치한 선돌극장에서 공연된다.(문의:02.3142.2461)

 

 

공연개요

- 공 연 명 : 백중사이야기

- 공연일정 : 2016. 3. 10() ~ 4. 10() 평일 8, 4(월 공연없음)

- 장 소 : 선돌극장

- 소요시간 : 100

- 티켓가격 : 전석 25,000

- 관람등급 : 13세 이상

- 작 가 : 고연옥

- 연 출 : 이국호

- 출 연 : 조운, 여욱환, 김영준, 김도완, 한규남, 김타연, 위지영, 김주영,

송부건, 김진곤, 한인수, 김대영, 이화, 엄태나……이국호

- 스 텝 : 무대_김주영 조명_여국군 미술_박민아 음악,작곡_김사랑, 신승익

의상_김용민 사진_배상철 프로듀서_김민기, 홍동화

- 제 작 : 히스씨어터, 진성엔터테인먼트, 플레이몽

- 협 찬 : 제이케이, 알마켓

- 예 매 : 인터파크티켓, 대학로티켓닷컴, 옥션티켓

- 공연문의 : 02.3142.2461

 

 

(사진제공:플레이몽)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유시어터 개관 15주년 페스티벌

 

 

가끔 그때 꿈을 꿉니다...

백중사이야기

 

 

사생아로 태어나 무시와 차별 속에 불우한 삶을 살았던 한 남자의 이야기, 연극 <백중사 이야기>71 개막했다.

 

 

 

 

지루한 군대이야기? NO!

아픔을 가진, 쓸쓸한 영혼들의 이야기

 

지난 630, 많은 기자들이 참석한 프레스콜에서 유인촌과 김영준, 조운 등 주요 배우진이 출연하여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호평을 얻었다.

유시어터 개관 15주년 기념 페스티벌로 진행되는 연극 <백중사 이야기>는 명령과 계급에 의해 단순화 되어있는 군대를 배경으로 주인공 백중사와 그 주변 인물들의 이야기를 담아 그 속의 다양한 인간의 모습을 보여주는 작품이다.

통제되고 계급화 된 질서 속에서 방황하는 각양각색의 젊은 청년들, 그들과 공생하는 술집여인 등 저마다의 사연을 간직한 인물들이 얽히고 설키며 전개되는 이 작품은 고통 속에서도 꿈과 행복을 얻고자 하는 그들을 통해 오늘을 사는 우리의 모습을 돌아보게 한다.

 

이번 작품으로 관객 앞에 첫 선을 보이는 극단 히스씨어터 황량한 황무지(HEATH)에도 꽃이 피듯, 무대(THEATER)에서 그들만의 꽃을 피우겠다는 의지를 담아 그 시작으로 연극 <백중사 이야기>를 택했다.

이에 정통 순수 연극활동으로 내공을 쌓은 배우들을 중심으로 하여 자극적이고 화려하기만 한 공연에 길들여진 관객들에게 연극이라는 예술장르가 가진 본연의 매력과 그 참맛을 일깨워줄 예정이다.

 

실력파 배우들의 화려한 라인업!!

MBC<뉴 논스톱> ‘김영준전역 후 컴백작

 

 

MBC시트콤 <뉴논스톱>에서 조인성의 단짝 타조알 영준으로 활약했던 김영준이 전역 후 첫 연극으로 선택한 <백중사 이야기>에서 백중사에 의해 고통받는 이병장역을 맡았다. 입대 전 연극<클로져><민자씨의 황금시대>를 통해 무대에 올랐던 그는 오랜만의 복귀무대에서 관객과 함께 호흡하는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2006<백중사 이야기>초연 당시 백중사역을 인상깊게 소화했던 배우 이국호가 자신의 25년 연기인생을 돌아보며 2015<백중사 이야기>의 연출을 자처했다.

그와 함께 <날보러와요>,<필로우맨>,<강철왕>,<피아프> 등에서 주로 강한 캐릭터를 연기했던 조운백중사역에 더블캐스팅 되어 여리고 천진난만한 백중사를 선보인다.

 

 

 

또한 지난 5월말에 막을 내린 페리클레스에 이어 연달아 연극무대에 서는 유인촌과 오페라 배우로 유명한 성악가 오승용이 백중사 삶의 전환점이자 그의 신앙이 되는 부대장 역을 맡았다. 이중 안정된 보이스와 카리스마의 오승용은 극중에서 선보이는 두 곡의 노래로 한국 연극사에 다시 보기 힘든 명장면을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김대영, 김진곤, 김도완, 김주영, 송부건, 한인수가 각양각색의 내무반 사병들로, 위지영, 리다해, 이화가 군인들과 희로애락을 함께하는 술집작부 역할로 열연하여 자칫 무거워지기 쉬운 극에 활기를 불어넣으며 극의 균형을 잡아준다.

 

 

인간의 욕망과 삶, , 그리움을 담은 연극<백중사 이야기>710()까지 청담동에 위치한 유시어터에서 공연된다.(문의:02.3142.2461)

 

공연개요

- 공 연 명 : 연극 <백중사 이야기>

- 공연일정 : 2015. 7. 1() ~ 7. 10() 평일 8(월 공연있음) / ,4

- 장 소 : 유시어터 (서울특별시 강남구 청담동 22-13)

- 소요시간 : 90

- 티켓가격 : 일반 25,000

- 관람등급 : 13(중학생)이상

- 작 가 : 고연옥

- 연 출 : 이국호

- 출 연 : 조운, 김영준, 김도완, 오승용, 위지영, 김주영, 송부건,

김진곤, 리다해, 김대영, 한인수, 이화, 이국호, 유인촌

- 스 텝 : 무대_김수진 사진_정희승 음악,작곡_신승익

프로덕션 매니저_김재현, 오도건 조명디자인_이리오

프로듀서_조운 조연출_한소미 오퍼레이터_김우영, 서하영

- 주 최 : 유시어터

- 제 작 : 히스씨어터, 플레이몽

- 협 찬 : 극단여행자, 다온

- 예 매 : 인터파크, 대학로티켓닷컴, 옥션티켓

- 공연문의 : 02.3142.2461

 

 

(사진제공:플레이몽)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