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0월 11일 토요일 연극<동치미>배우들의 프로필 촬영을 위해서 어머니역으로 출연하는 배우 김민정선생님의 용인 자택에 스탭과 배우분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프로가 아닌 내가 촬영을 하는 부담은 있었지만 최선을 다했다.


하지만 사진은 나중에 보니 좀 실망이다. 지금까지 촬영한 실력이 이 정도인가 싶어 실망스럽다.

결과물이야 그렇다손 치더라도 촬영은 너무나 즐거웠고 점심은 배우와 스탭들을 위해 김민정 선생님내외가 식당에서
주문한 돼지고기찌게와 오징어 볶음요리를 배부르게 먹고 오후에도 촬영은 이어졌다.
그리고 푸른 잔디위의 바베큐 파티로 분위기는 최고였다.


전에 <오! 당신이 잠든 사이>배우들과의 미팅과 함께 배우들과 같이 영화관람이 있었지만 이렇게 배우들과의 파티자리는
너무나 분위기 최고였다. 역시나 배우들이라 매사에 분명하다.놀때나 연기도 최선을 다하는 느낌이다.

 

연극<동치미>는 6년간 이어져 온 공연으로 지하철 5호선 서대문역 5번 출구에서 도보 100미터에 위치한
문화일보홀에서 10월 23일부터 평일은 저녁 7시30분에 공연된다. 부부애와 가족간의 사랑을 이야기하는 연극으로 감동적인 공연이다.
이번 시즌은 배우 김민정 선생님이 어머니 역으로 합류하여 그 분위기 또한 뜨겁다.

 

프로필 촬영중 단체컷을 소개해 본다.
극장으로 달려가고 싶은 마음이 드시더라도 며칠만 참으시길 ㅎㅎ

 

 

 

 

 

 

 

 

 

 

 

 

동치미 화이팅!!!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