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씨어터와 안똔체홉학회에서 주관하여 작년 안똔체홉 숨겨진4대장막에 이은 안똔체홉극장 대학로 재개관기념 공연 No2. <벚꽃동산>을 오는 4월 17일부터 대학로 아트씨어터 문(체홉전용관)에서 공연된다.

 

 

 

공연명 : 벚꽃동산
부제 : 어느 귀족의 아름다운 몰락
공연기간 : 2014년 4월 17일(금)~6월28일(일)
           월쉼, 단, 5월25일(석탄일) 4시공연있음, 5월26일 공연없음.
공연장소 : 대학로 아트씨어터 문(체홉전용관)
공연시간 : 화~금 8시 / 토일공휴일 4시
티켓가격 : 30,000원
공연소요시간 : 130분(휴식 15분)
관람등급 : 10세이상 가
cast=>최대웅, 최원석, 주유랑, 이도우,김대건,이동규, 장정인 외
staff=>원작 : 안똔 체홉/번역, 연출 : 전훈/주관 : 안똔체홉학회/제작,기획 : 애플씨어터
예매처 : 인터파크, 티켓링크, 예스24
공연문의 02-742-7753(애플씨어터)
cafe.daum.net/appletheatre
www.facebook.com/acas2014

 

 

 

(영상제공:안똔체홉학회)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리얼리즘 희곡의 정수를 만나다,안똔체홉학회&애플씨어터 연극<벚꽃동산>!

 

 

애플씨어터와 안똔체홉학회에서 주관하여 작년 안똔체홉 숨겨진4대장막에 이은 안똔체홉극장 대학로 재개관기념 공연 No2. <벚꽃동산>을 오는 4월 17일부터 대학로 아트씨어터 문(체홉전용관)에서 공연된다. 그의 마지막 희곡인 <벚꽃동산>은 리얼리즘 희곡의 정점을 찍는 최고의 작품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마치 교향악이 흐르는 듯한 4막의 구성과 단 한 명의 인물도 놓치지 않는 개성있는 캐릭터 설정, 그리고 시대를 아우르는 보편적 정서와 함께 당시의 사회상을 비판하는데도 놓침이 없는 이 희곡은 1903년에 탈고하였고 그 이듬 해 1월에 스따니슬랍스끼의 모스크바예술극장(MXAT)에서 초연이 이루어 진 이래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명작이다.

 

 

 

 

 

 

공연명 : 벚꽃동산
부제 : 어느 귀족의 아름다운 몰락
공연기간 : 2014년 4월 17일(금)~6월28일(일)
           월쉼, 단, 5월25일(석탄일) 4시공연있음, 5월26일 공연없음.
공연장소 : 대학로 아트씨어터 문(체홉전용관)
공연시간 : 화~금 8시 / 토일공휴일 4시
티켓가격 : 30,000원
공연소요시간 : 130분(휴식 15분)
관람등급 : 10세이상 가
cast=>최대웅, 최원석, 주유랑, 이도우,김대건,이동규, 장정인 외
staff=>원작 : 안똔 체홉/번역, 연출 : 전훈/주관 : 안똔체홉학회/제작,기획 : 애플씨어터
예매처 : 인터파크, 티켓링크, 예스24
공연문의 02-742-7753(애플씨어터)
cafe.daum.net/appletheatre
www.facebook.com/acas2014

 

 

(사진제공:안똔체홉학회)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유쾌한 세익스피어의 낭만 희곡,연극<트랜스 십이야>!

 

일란성 쌍둥이 남매가 탔던 배가 난파되어 둘은 서로 헤어지게 되고 남자 동생은 영주를 사랑하여 누나의 복장으로 시중 노릇을 하며 영주의 마음을 얻기위해 애를 쓰게된다. 영주의 시중으로 심부름을 온 여장 남자인 동생을 보고 첫눈에 반한 귀족은 오히려 남동생을 여자로 착각해 사랑을 고백하고 영주와 귀족의 사랑의 상대는 엉키게 된다.남매가 사랑을 찾게 되는 과정을 코믹하고 유쾌하게 그리고 있는 연극<트랜스 십이야>는 세익스피어의 5대 희극 '십이야'를 각색하여 남녀가 뒤바뀐 상황을 한차례 더 뒤바꿔 노래와 춤으로 세미 뮤지컬의 형식으로 재미를 더하고 있다.


봐이크, 올리, 오시아, 세바스, 엔시아, 앤, 마리스 등 각 인물들이 향하는 엇갈리는 사랑의 시선은 세익스피어식 열정과 코미디 요소가 결합된 자연스러운 이야기로 전달된다. 신분과 계급 성별 등의 역할에 충실한 인물들의 사랑 찾기식 코미디를 보여 주고 있는 연극<트랜스 십이야>는 억지스럽지 않으면서도 유쾌함을 더하고 중간 중간 멋진 문학적 표현이 특히나 인상적이다.<트랜스 십이야>는 2004년 초연때 많은 관심을 받은 이래 10년만에 대학로에 다시 돌아 왔다.


보고 나면 한번 더 보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만드는 연극<트랜스 십이야>는 뮤지컬계의 블루칩 김지휘와 홍희원 그리고 연극에 도전한 미스코리아 출신 양예승의 합류로 더 활기를 띠고 있다. 대학로 아트센터K에서 12월 31일까지 공연된다.

공연문의는 스페셜원컴퍼니 02)6227-0301 로 하면 된다.

 

 

 

[포스터 이미지 출처:(주)스페셜원컴퍼니]

 

 

[시놉시스]

 

똑같이 생긴 일란성 쌍둥이 남매 세바스와 봐이크는 배가 난파돼 서로의 생사조차 모르는 상태에서 헤어지게 된다. 일리리아 섬에 표착(漂着)한 쌍둥이 남매 중 동생 봐이크는 그 섬의 영주인 오시아를 사모하게 되고 그녀를 모시기 위해 누나 세바스의 옷과 액세서리로 여장을 하여 여종으로 일하게 된다. 하지만 오시아는 맬라스의 귀족 올리에게 계속해서 청혼하지만 매번 거절을 당하고, 봐이크는 오시아의 사랑을 전하는 전령사로서의 역할을 하게 된다. 그러던 중 올리는 봐이크를 여자로 오인하여 그를 사랑하게 되고, 때마침 맬라스 섬에 표착하게 된 쌍둥이 남매의 누나 세바스가 일리리아 섬에 나타나게 되는데......

 

 공연 시작전 바니걸이 관객들을 맞이해 준다.

 

 

 

[커튼콜 사진]

 

 

 

 

 

 

 

 

 

 

 

 

 

 

 

 

[티켓]

 

[공연개요]

공연명:트랜스 십이야
공연장소:대학로 아트센터K 세모극장
공연일시:2014.10.03. - 12.31.
         평일 8시/ 토요일 3시,7시/ 일요일 4시 (월요일 공연 없음)
러닝타임:120분
관람연령:12세 이상
티켓가격:R석 40,000원, S석 30,000원
주최/제작:㈜필름스테이지
주관:㈜스페셜원컴퍼니
문의:㈜스페셜원컴퍼니 02-6227-0301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