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말을 그만두기로 했다

연극 <하퍼리건_Harper Regen>

 

 

'한밤 중 개에게 일어난 사건'의 사이먼 스티븐스가 이야기 하는 중년의 초상, 그리고 가족의 초상.

 

12월 대학로에서 담백한 언어로 우리가 의식하지 못했던 불편함을 꺼내 보여주는 영국희곡 한편을 만나보자.

 

연극 <하퍼 리건>은 영국 초연 당시 많은 화제를 모았고 큰 호평을 받은 작품으로 미국 브로드웨이와 독일 등 많은 나라에서 여러 차례 공연이 되었으며 2013년에는 뉴욕타임즈 선정 베스트 10에 들어갈 정도의 완성도가 높은 작품이다.

 

마치 햄릿과 같이 단독 주인공의 내면의 갈등을 다룬 <하퍼 리건>40대 평범한 워킹맘 하퍼 리건이 고향을 방문했다가 다시 집으로 돌아가는 여정에서 다양한 사람들과 만나면서 자아를 찾아가게 되는 내용이다. 이 여정을 통해 작품은 우리가 가장 가까운 관계에서 느끼는 거리감, 낯선 사람과의 관계에서 느끼는 뜻밖의 친밀감 등을 보여주며 객석의 관객들도 관계 속에 존재하는 자신의 자아를 찾아볼 수 있는 여정을 함께 겪어볼 수 있게 해준다.

 

작품은 우리 삶에서 보편적인 순간들을 볼록렌즈처럼 확대해서 보여준다. 모두에게 공통적으로 있기 때문에 어쩌면 잘 인식하지 못하는 인간의 약점을 정확하게 우리 앞에 드러내준다. 이를 통해 관객들은 스스로가 인간이기에 그리고 존재하기에 끊임없이 느끼는 답답함이나 외로움에 대한 작은 실마리를 발견하게 될 것이다. 또한 우리의 삶을 잔인할 만큼 날카롭게 보여주는 신선한 영국 작품에 관객들은 지금껏 느껴보지 못한 정서적 각성의 신세계를 경험할 것이다.

 

<하퍼 리건>의 작가 사이먼 스티븐스는 일상적이고 담백한 언어와 구조를 사용하지만 충격적인 정서를 전달하는 작품 스타일로 영국에서도 독보적인 희곡스타일을 보여주고 있다.

사이먼 스티븐스의 작품을 보면 주로 가족 관계를 다루지만 이를 덤덤하게 그리면서도 치열하게 탐색하고 있는데 일견 상당히 폭력적인 것 같으면서도 이를 압도하는 작가의 낙관적 태도와 현실적인 일상 묘사로 다른 동시대 영국 작가들과는 차별되는 작품세계를 만들어가고 있다. 현재 런던의 리릭해머스미스 극장의 부예술감독이며 케이티 미첼 연출과의 작업으로 독일에서 가장 사랑받고 많이 공연되는 영국작가이기도 하다.

 

연극<하퍼 리건>은 극단 산수유의 일곱번째 정기공연으로, 2009년 창단한 극단 산수유는 지금까지 섬세한 사실주의를 통해 예리한 통찰력을 보여줘왔다.

 

이번 <하퍼 리건> 또한 중년 여성의 자아 발견이라는 주제를 섬세하고 예민하게 다루고 있다.

성장은 유아기나 청소년기에 국한된 문제가 아니다. 삶은 매순간 새로운 국면과 사건의 연속성상에서 우리에게 수많은 질문을 던진다. 표면적이고 물리적인 사건에만 주목하는 우리 문화에서 중년의 자아 성장은 도외시되곤 한다. ‘중년기는 흔히 안정적이라고 얘기되곤 하는 하는데 실은 청소년기만큼이나 새롭고 힘겨운 시기다. 자녀의 성장과 부모의 죽음, 명퇴의 압박과 권태가 몰려오는 시기다. 이러한 수많은 문제들은 극복 과제일 뿐이라고 생각한다. 물론 이 모든 문제들은 해결하려는 의지들과 만나야 할 것이다. 다만 그 과정 속에서 얻게 되는 깨달음과 화해가 문제의 해결만큼 소중한 것임을 간과해선 안될 것이다.

 

이번 작품에서 극단 산수유의 대표이자 상임연출인 류주연 연출은 중년의 자아 성장이 인생에서 갖는 의미와 그 과정에서 겪을 수밖에 없는 아픔들에 대하여 이야기하고자 한다. 인생은 해결될 수 없는 과제의 연속이며, 그 과정에서 자아는 조금씩 성장해 가는 것이라는 삶의 소박한 진리를 잔잔하면서도 과격하게 이야기하고자 한다.

 

국내에서 처음 공연되는 연극<하퍼 리건>은 오는 1212일부터 30일까지 대학로 선돌극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예매 인터파크 1544-1555)

 

 

 

 

공 연 명 : 하퍼리건_거짓말을 그만두기로 했다 

기 간 : 20151212() ~ 1230() 

시 간 : 화수목금 8/ 토요일 3, 7/ 일요일 3

              1225,3031회공연 (월 공연없음) 

장 소 : 선돌극장  

주 최제 작 : 극단 산수유 

후 원 : 서울문화재단 

관람연령 : 17(고등학생) 이상 

러닝타임 : 110 

관 람 료 : 전석 30,000원  

예 매 : 인터파크티켓 ticket.interpark.com / 대학로티켓닷컴 www.대학로티켓.com 

: 사이먼 스티븐스 번역 : 성수정 연출 : 류주연  

윤색 : 현은영 드라마투르그 : 김옥란  

의상디자인 : 최원 조명디자인 : 조철민

무대디자인 : 이희순 음악감독 : 류승연 조연출 : 박희연  

조연출보 : 박지해 디자인사진 : 김솔   

출 연 : 홍윤희 최승일 고수민 홍성춘 김용준 신용진

             이지혜 상선영 이득찬 서의석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연극 <관객모독>은 기존 연극의 형식을 탈피하고 있다.

네명의 배우가 쏟아내는 말들이 어쩌면 이해가 안되는듯 하지만 이내 수긍하게 된다.

그건 언어적 유희에서 비롯되었다고 할 수 있지만 관객을 향한 공연계의 또 다른 시도로 강한 질책처럼 느껴지기도 한다.

대학로에 만연한 로맨틱 코미디의 물결속에서 연극<관객모독>은 철학적 명제를 던져 주는 듯하다.

단어를 마음대로 조합해 발음하니 외계 언어 처럼 들린다.

우리가 늘상 사용하는 언어도 이렇게 조금의 규칙을 벗어나면 외계 언어처럼 된다.

마지막 관객을 향한 야유와 질책은 아니라 하지만 시원하게 배우들이 관객석을 향해 소나기처럼 쏟아 낸다.

관객들도 같이 욕 하라고 하지만 관객들은 낯설어 한다.

 

나도 지면을 통해 세상을 향해 욕을 해본다

 

이 젓같은 놈들아 음식 가지고 장난들 치지마라!!!

황제노역 이랍시고 돈지랄 하는 인간들 다 뒈져라 그리고 뒤로 돈받고 판결해 준 버러지 같은 똑 같은 놈들아!!!

선거때만 국민 외치는 정치하는 사기꾼들아!!!(잘하는 사람 빼고 대다수겠지만,입에 거품물고 달려들까봐.....)

미성년자 성폭력범들아 잘라 버린다.다 뒈졌어~~~~~~~~~~~~!     

 

 

연극<관객모독>은 1978년 극단76단에 의해 국내 초연된 이후 꾸준한 재공연을 통해 매번 새로운 시대상을 반영함과 동시에 실험적인 양식을 접목, 관객들의 찬사를 이끌어 낸 바 있다. 특히 2004년 연극열전 시리즈로 공연되었을 당시에는 객석 점유율 97.9% 라는 높은 관심을 이끌어 내며 작품성과 대중성을 동시에 인정 받기도 하였다.

극단76단의 대표이자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최고의 명품 배우 기주봉을 필두로 하여 연극계에 잔뼈가 굵은 관록의 배우 정재진, 최근 영화<신세계><도둑들>에서 맹활약하며 대한민국 대표 씬스틸러로 자리잡은 주진모, 관객모독의 중흥을 이끈 연기파 배우 전수환, 고수민이 다시 한번 무게 중심을 잡게 된다.
또한 연극<웃음의 대학><민들레 바람되어> 등으로 인정 받은 중견 연출가 김낙형과 <독살미녀 윤정빈> 등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인
김태훈이 무대감독으로 출연하여 또 하나의 볼거리를 예고한다.
여기에 맞서는 젊은 배우들의 면면도 화려하다. 500명에 가까운 지원자가 몰린 <관객모독> 오디션에서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5명의 배우들이 그들이다.

 

 

근데 이의가 있다.

관객모독이랍시고 공연 끝나고 2층에서 관객석을 향해 물바가지 세례를 굳이 해야 하는지 묻고 싶다.

내 캐논 고급 카메라 물에 안 젖게 하려고 애먹었슴다.왜 이러슈들..... 

 

 

 

네명의 배우를 위한 유일한 무대 장치 의자

 

 

관객이 공연 끝나고 분무기로 배우들에게 물을 분사하고 있다.

 

 

 

 

 

[티켓]

 

공 연 명ㅣ연극<관객모독>

작    가ㅣ페터 한트케(Peter Handke)
연    출ㅣ기국서

공연기간ㅣ2014년 3월 7일(금) ~ 2014년 6월 1일(일)
공연시간ㅣ평일 8시 / 토, 일, 공휴일 3시, 7시
               3월 18일 이후 수, 금 4시, 8시
공연장소ㅣ대학로 아트원씨어터 2관

공연가격ㅣ1층 R석 40,000원, 2층 S석 30,000원
관람등급ㅣ15세 이상 관람가

제    작ㅣ극단76단, (주)[이다.]엔터테인먼트
예 매 처ㅣ인터파크 티켓 1544-1555
문    의ㅣ오픈리뷰 1588-5212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