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서울문화재단 예술작품지원 선정작, <민요 피쳐링 되다>

 

 

 

전통민요가 전자음악과 (rap) 만난 새로운 공연 ‘민요 피쳐링 되다(연출  사운드 디렉터 정종임)’ 11 30()  하루 홍대 롤링홀에서 공연된다.

 

다양한 노랫말과 반복적인 선율을 통해 삶을 노래하는 우리 민요는 

삶의 고단함을 흥겨운 장단에 맞추어 일을 하면서 부르기도 하고 

이별의 아픔을 덤덤하게 부르기도 한다.

이러한 민요를 모티브로 하여  시대의 감수성을 담고자 힙합, VJ, 전자음악  다양한 장르가 민요라는  그릇 안에 어우러져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함께 불러보려고 한다.

 

경기소리꾼 공미연의 소리위에 힙합계의 베토벤 케이케이(KK) 랩으로 “쾌지나 칭칭나네, 판소리꾼 심소라의 소리위에 프리스타일 랩베틀 우승자 술제이(Sool J) “육자배기 노래한다.  VJ Nigo 영상은 음악의 변화에 따라  추듯 변화되며 타악기 연주자 김홍식은 전통장단의 리듬을 새롭게 구성하여 연주한다.

 

사운드 디렉터이자 연출인 정종임은 전통음악을 기반으로 소리극, 영화음악, 연극, 국악뮤지컬, 라디오드라마, 무용음악  다양한 장르에서 활동 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안무가 김설진과 함께 작업한 흔적(Trace_안무  출연 김설진, 작곡  연주 정종임)으로 일본 아키타현에서 열린 국제 무용 페스티벌 ‘오도루아키타2017’ 에서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민요 피쳐링 되다공연은 감상위주의 전통국악 공연과는 달리 함께 부르고 즐기는 것으로 관객들의 주체할  없는 흥을 마음껏 표출하며 즐길  있는 공연이  것이다.

 

전통민요를 모티브로 재해석한 이번 공연은 2017 서울문화재단 예술작품지원 선정작으로 문화체육관광부와 서울특별시 서울문화재단이 후원한다.

 

출연 : 김홍식 공미연 심소라 Sool_J KK Nigo정종임

티켓가격 : 전석 2만원

예매 : 네이버 예약

문의 : 02-6084-1213

 

 

 

[공연개요]

 

공연명 : 민요 피쳐링 되다

공연일시 : 2017 1130() 저녁8

공연장소 : 홍대 롤링홀

연출  사운드 디렉터 : 정종임

출연 : 김홍식 공미연 심소라 Sool_J KK Nigo정종임

후원 : 문화체육관광부 서울시 서울문화재단

예매 : 네이버 예약

관람료 : 전석2만원

문의 : 02-6084-1213

 

연출  사운드 디렉터 정종임

 

한양대학교 국악과 졸업  동대학원 졸업 

국악뮤지컬집단 타루 예술감독 

Live to the 공동 프로듀서

 

소리극 음악감독 

<판소리 햄릿 프로젝트> <운현궁 로맨스> <마술피리>

 

영화 음악감독

<다이너마이트맨>

 

무용 음악감독

<떨리는 입술> <깊이에의 강요> <공상물리적 > <안녕> <흔적>

 

&연출

<말하는 원숭이> <로감자와 줄게랑> <몹쓸춤판> <비비와 전설의묘약>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수준높은 어쿠스틱 애시드를 추구하는 마술모자퍼레이드’ 롤링홀 공연

 

 

 

 

반뮤와 로얄그린으로 구성된 유럽 스타일의 어쿠스틱 애시드 프로젝트 팀 마술모자퍼레이드가오는 11월 27일 홍대 롤링홀에서 콘서트를 진행한다.


음반과 드라마OST로 꾸준히 활동하며 사랑받고 있는 마술모자퍼레이드는그동안몇곡의OST에 보컬로 같이했던 로얄그린이 주축으로참여하면서새로운마술모자퍼레이드로Ver 2.0을 알리는 첫 공연을 마련했다. ‘


로얄그린은 판타스틱 듀오’ ‘지누션편에 출연하여 용산작업반장이라는 이름으로 토종 한국인 같지않은(?) 가창력과 그루브감을 뽐내며 극찬은 받은 실력파 보컬이다유럽스타일의 어쿠스틱애시드를 추구하며 고급스러운 음악을 선보여 많은 마니아팬을 

확보하고 있는 마술모자퍼레이드의 이번 공연은 밴드형태의 공연으로 로얄그린의 흑인음악적 요소를 더욱 부각시키며 새로운 음악으로 대중들에게 더 친근하게 다가가려고 한다.

 

마술모자퍼레이드라는 팀명은 모자마술을 하는 반뮤라는 마술가의 성장기를 파스텔 색깔로 이야기하고 있는 한 편의 동화에서 출발한다냉혹한 현실 속에서 반뮤라는 마술가가 보여주는 반쪽만 만들어지는 모자마술

처음에는 냉대받지만 반쪽만 생긴 동물들의 퍼레이드를 보며 모두가 사랑하는 마술이 된다는 이야기를 통해 아직은 온전치 않아도 열심히 무언가를 하고 있는 우리 모두에게 희망의 메세지를 보내고 있다.



(보도자료제공 :내일엔터테인먼트 )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