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태봉'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11.23 창작판소리'장태봉'수능할인50%이벤트!

2017 공연예술 창작산실 올해의 레퍼토리

2017 창작활성화 지원사업 선정작

 

창작판소리 장태봉

 

 

 

흥부에겐 흥부와 비슷하게 착한 부인이, 놀부에겐 놀부와 어울리는 심술 가득한 부인이 있다. 하지만  ‘착하거나, ‘심술궂은그녀들에겐 누구의 마누라 말고는 이름이 없었다.

무명의 그녀에게 부여한 이름, 바로 . . !

 

 

 

 

가족 위해 이름도 잊고 오직 ‘엄마로만 살아온, 놀부 마누라

자식 위해 다시  이름  , . . !

 

 

누군가의 마누라,  누군가의 ‘엄마라는 이름으로 살아온  여인의 이야기 창작판소리 <장태봉> 오는 12 8, 대학로 무대에 오른다.

 

 작품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후원으로 진행되는 ‘2017 공연예술 창작산실 올해의 레퍼토리선정작으로, ’언니들의 국악‘(서울남산국악당), ’예술가의 작업실‘(정동극장) 등에서 인상 깊은 무대를 선보였던 박민정 다시 관객들을 만나는 자리이다.

 

이에 대본과 작창에 일부 변화를 주고 움직임을 재구성하는  전체적으로 업그레이드하여  시대의 이야기를 더함으로써 현대인들이 쉽게 공감하고 즐길  있는 창작판소리를 선보인다.

 

 

대중적인 고전의 재해석 

 익숙함을 비틀다

 

 

 ‘장태봉 아홉 남매를  어머니이자 소문난 구두쇠 놀부의 마누라로 평생 자신의 이름     없이 자식 키우고 온갖 집안일을  해내며 억척스럽게 살아온 여인이다.

창작판소리 <장태봉> 놀부와 흥부를 동일 인물로 설정하고 마누라 장태봉 이야기의 중심에 두어, 기존 남성 중심의 흥부놀부 이야기를 여성 중심적 이야기로 재탄생시켰다. 이로써 자연스럽게 육아와 일을 병행하는 ‘워킹맘 시선으로 이야기를 담아내고,  속에 해학과 풍자를 더해 관객의 상상력을 자극한다.

 

이와 함께 이름 없이 누군가의 ‘마누라,  누군가의 ‘엄마로만 살아온 장태봉의 삶과 문제 많은 자식들의 이야기를 담아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며 이를 담은 소리로 관객들에게 위로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을 주관한 ‘손손손 프로젝트 소리꾼 박민정 중심으로 작가 이가현, 연출 손상희, 작곡가 손다혜 구성된 창작그룹으로, 공동창작을 기본으로 하여 각자의 영역에서 하고 싶었던 이야기, 그리고 싶은 그림, 음악적 시도를 공유하며 관객들이 쉽게 향유할  있는 창작 판소리를 모색하고 있다.

 

창작판소리 <장태봉> 오는 12 8일부터 10일까지 대학로 동숭아트센터 꼭두소극장에서 공연되며, 오늘(23) 진행되는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자들을 대상으로 수능할인50% 이벤트 진행한다. (예매_인터파크티켓, 대학로티켓닷컴)

 

 

 

공연개요

-    : 창작판소리 ‘장태봉

- 공연일정 : 2017. 12. 8() ~ 12. 10()  평일 8 /  7 /  4

-      : 동숭아트센터 꼭두소극장

- 소요시간 : 70

- 관람등급 :  7 이상

- 티켓가격 : 일반 20,000 

- 소리,작창 : 박민정

-        : 이가현

-      : 손상희

- 작곡,편곡 : 손다혜

-      : 박민정, 박이슬(가야금), 박슬기(거문고), 김민정(해금), 김태정(타악)

-      : 음향감독_빈동준 / 무대미술_도나  / 기술감독_송기조 

            조명디자인_우수정 / 의상디자인_임은주 / 분장디자인_주선진 

            무대감독_정찬미 / 안무_김희원 / 기획_플레이몽

-      : 손손손 프로젝트 

-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      : 인터파크, 대학로티켓닷컴

-      : 02.3142.2461

 

 

 

시놉시스

장태봉 아홉 남매를  ‘어머니이자 소문난 구두쇠 ‘놀부의 마누라. 평생을 자신의 이름     없이 자식 키우고, 온갖 집안일을  해내며 억척스럽게 살아왔다. 그러던 어느 , 연락 없던  아들이 죄인 되어 옥에 갇혀서는 장태봉에게 살려 달라 애원한다. 보석금 마련해 오면 아들을 살릴  있다는 포졸 말에 보석금 마련해 오겠다고  소리를 치지만, 현실은 막막할 따름이다. 결국 구두쇠 남편 놀부 몰래 금고에 손을 대기로 한다. 하지만 금고 방에  들어설 때마다 돈을 만져 보기는커녕, 다른 자식들의 문제들과 마주하게 되는데...

 

 

(사진제공:플레이몽)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