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늘근도둑이야기#늘근도둑이야기#박철민#민성욱#전재형#태항호#유일한#대학로유니플렉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5.10.22 개성파 3인방 전재형-태항호-유일한, 연극 <늘근도둑이야기> 합류!

개성파 3인방 전재형-태항호-유일한, 연극 <늘근도둑이야기> 합류
- 박철민, 민성욱 등 기존 베테랑 배우들과 파워 신예 배우들의 완벽 하모니 기대

 

 

 

(좌측부터) 전재형, 태항호, 유일한 (사진제공=나인스토리)

 

오랜 시간 변함없이 사랑 받고 있는 스테디셀러 연극 <늘근도둑이야기>가 11월 강남 코엑스아트홀과 대학로 유니플렉스 3관에서 동시 공연된다. 특히 떠오르는 신스틸러로 주목 받고 있는 배우 전재형, 태항호, 유일한이 이번 작품에 전격 캐스팅됐다.
강남, 대학로를 종횡무진하며 흥행 신화를 다시 쓸 <늘근도둑이야기>의 개성만점 새로운 멤버인 전재형, 태항호, 유일한은 이미 동갑내기 절친 배우로 알려져 앞으로 함께 만들어낼 환상 호흡에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최근 드라마 <아름다운 나의 신부>, <너를 사랑한 시간> 등에서 활약하며 감초 배우로 거듭난 '전재형'은 귀여운 할배 '더늘근 도둑'으로 열연한다. ‘전재형’은 남다른 캐릭터 해석으로 그만의 ‘더늘근 도둑’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전재형’과 연극 <1950 결혼기념일>에 이어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추게 된 ‘태항호’는 이번 작품에서 폭소만발 허풍 도둑 ‘덜늘근 도둑’ 역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 ‘태항호’는 그간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피노키오>, <전설의 마녀> 등 매 작품마다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며 매력을 뽐내왔다. 다채로운 표정 연기와 친근한 매력으로 관계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는 그는 관객들을 사로잡을 준비에 한창이다.


'수사관' 역은 연극 <옥탑방 고양이>, <작업의 정석>, <수상한 흥신소> 등으로 매니아 층의 사랑을 받고 있는 '유일한'이 맡았다. ‘유일한’은 연극의 메카 대학로에서 여러 작품 활동을 통해 유쾌하고 개성 강한 캐릭터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그는 이번 작품에서 보다 넓은 폭의 연기로 기존 배우들과는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이겠다는 포부다.
이번 시즌 <늘근도둑이야기>의 가장 젊은 도둑 ‘전재형’, ‘태항호’와 새로운 다크호스 수사관 ‘유일한’은 기존 배우들과 막강한 시너지 효과를 예고했다. <늘근도둑이야기>의 대명사이자 히로인 '박철민'을 필두로, SBS 드라마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육룡이 나르샤>의 독보적 신스틸러 '우상욱', 방송과 무대를 넘나들며 탄탄한 연기력을 자랑하는 '정경호', '안세호'가 '덜늘근 도둑'으로 계속 함께한다. 탁월한 쇼맨십과 코믹 연기의 진수를 보여주고 있는 '노진원', '오민석', '성열석', '맹상열'은 '더늘근 도둑'으로 활약한다. '수사관' 역은 드라마 <천상여자>, 연극 <경숙이, 경숙아버지> 등 존재감을 보인 '서동갑', 드라마 <피노키오>, <육룡이 나르샤> 등으로 대중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민성욱', 훈훈한 외모와 흡입력 넘치는 연기력을 겸비한 배우 '이호연', '이형구'가 열연한다.


<늘근도둑이야기>는 대통령 취임 특사로 풀려난 '더늘근 도둑'과 '덜늘근 도둑'이 '높으신 그 분'의 미술관에서 금고를 털려다 실패하며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다루고 있다. 작품 속 '두 늙은 도둑'이 부조리한 세상에 날리는 돌직구는 이 시대의 사회적 문제를 해학적으로 꼬집으며 익살스런 웃음은 물론, 관객들의 공감을 이끌어내고 있다. 재공연이 올려질 때마다 배우들의 빼어난 연기력과 거침없는 애드리브는 남녀노소 관람 열풍의 비결로 꼽히고 있다.
관객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강남 앵콜 공연에 힘입어 1년여 만에 대학로로 돌아온 <늘근도둑이야기>는 오는 11월 26일부터 서울 종로구 대학로 유니플렉스 3관에서 공연된다. 1차 티켓오픈은 오는 10월 27일 인터파크를 통해 진행된다.
(전석 35,000원 1544-1555/문의: (주)나인스토리 02-3672-0900)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