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의썸머클래식#썸머클래식#세종문화회관청소년음악회#2016썸머클래식#김지환#정경영#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8.09 믿고 보는 여름방학 클래식 음악회! <썸머클래식> 8월 13일 세종대극장

믿고 보는 여름방학 클래식 음악회!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단의

2016 썸머클래식

2016.8.13() 세종대극장

 

 

- 쉬운 해설이 있는 청소년 음악회 <썸머클래식>, 올해는 현대음악이다!

- 청소년 눈높이로 들려주는 정경영 교수의 쉽고 깊이 있는 해설 곁들여

- 여름방학을 맞은 부모와 청소년이 즐길 수 있는 클래식 프로그램 마련

-100인조 오케스트라가 연주하는 웅장한 관현악, ‘청소년을 위한 관현악 입문등 연주

 

[공연소개]

공 연 명

2016 썸머클래식

장 소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일 시

2015.8.13() 오후 3/ 오후 7(2회 공연)

출 연

지휘_김지환, 해설_정경, 협연_하모니카 이윤석, 연주_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

입 장 권

R3만원/S2만원 /A1만원

관람연령

7세 이상 관람 가능

예매문의

세종문화티켓 www.sejongpac.or.kr 02-399-1000

인터파크 ticket.interpark.com 1544-1555

공연 문의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 02-399-1790~1792

믿고 보는 여름방학 클래식 음악회!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의 <썸머클래식>

세종문화회관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단장: 김지환)은 오는 813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2016 청소년음악회 <썸머클래식> 공연을 올린다.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의 청소년 음악회 <썸머클래식>은 여름방학을 맞이한 부모와 자녀들이 함께 클래식 음악을 즐길 수 있도록 기획한 시리즈로, 쉬운 해설과 함께 흥미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이번 공연에서는 100여명으로 구성된 오케스트라가 연주하는 관현악곡 위주로 감상할 수 있으며, 영화음악 등으로 많이 쓰인 홀스트의 목성’, ‘청소년을 위한 관현악 입문’, 스피바콥스키의 하모니카와 오케스트라를 위한 협주곡등을 들을 수 있다. 지휘 김지환 단, 연주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 협연 하모니카 이윤석과 함께 한다.

2009~2011, 2014년 인터파크세종문화회관에서 판매된 클래식 공연 중 티켓판매 1위를 차지한 바 있는 <썸머클래식>은 올해에도 2012~15년까지 4년 간 썸머클래식무대에서 해설한 바 있는 정경영 교수(한양대)가 함께해 각 악기와 연주곡에 얽힌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풀어낼 예정이다. 본 공연은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를 통하여 예매할 수 있으며,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티켓 : 3만원~1만원, 문의 : 세종문화티켓 02)399-1000.

 

관현악을 듣고 느끼고 배우는 풍성한청소년 음악회

<썸머클래식>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기획된 공연이지만 다가가기 쉬우면서도 깊이가 있는 클래식 음악회로 선보인다. 소품이나 짧은 성악곡 위주의 기존 청소년 공연과는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구성하여, 100여명 규모의 젊은 연주자들로 이루어진 4관 편성 오케스트라가 관현악곡을 들려준다. 청소년 뿐 아니라, 부모들이 함께 감상하기에도 충분히 웅장하고 깊이 있는 클래식 공연을 기대해도 좋다.

이번 썸머클래식은 썸머 모던 클래식이라는 부제처럼, 20세기를 대표하는 현대적인 곡들로 꾸며진다. 현대곡하면 떠오르는 난해함과는 전혀 다른 화려한 화음과 웅장한 관현악의 묘미를 느낄 수 있는 곡들로 구성했다. 귀에 익은 곡이지만 무대에서는 자주 감상하기 어려운 홀스트의 목성과 마르퀴즈의 단존’, 스트라빈스트의 불새 모음곡등 과, 2015년 썸머클래식에서 큰 호응을 받았던 하모니카 연주자 이윤석이 스피바콥스키의 하모니카와 오케스트라를 위한 협주곡으로 다시 한 번 관객들을 만난다.

지난 4년 간 썸머클래식 무대에 함께 해 온 정경영 교수는 이번 공연에 대해 이렇게 밝혔다. “청소년음악회는 단순히 음악의 제목과 작곡가를 알게 하는 것이 중요한 게 아니고 음악을 통해 마음을 울리는 감동이 있어야 한다. 이번 공연은 1950년대 안팎의 레퍼토리를 기준으로, 듣자마자 감동을 느낄 수 있는 현대음악을 선정했다. 공연을 통해 관객들에게 현대음악의 매력을 전달하고 싶다.”

 

 

(사진제공:세종문화회관)

 

 

Posted by 무림태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